체액저류의 5가지 신호

특정한 신체 부위에 전체적으로, 혹은 국소적으로 생기는 부종은 체액이 저류되어 있으므로 문제를 해결할 방법을 찾아야 한다는 신호일 수 있다.

몸에 체액이 저류되어 있지만, 체액저류의 신호를 모르고 있을 수 있음을 알고 있는가?

수종으로도 불리는 체액저류는 신체 조직에 체액이 과하게 축적되면서 발생하는 병리학적, 혹은 비병리학적 질환이다.

  • 병리학적일 경우에는 보통 혈액순환 장애, 울혈성 심부전증, 혹은 신장이나 간 문제 때문에 생긴다.
  • 비병리학적일 경우에는 기온이 높아질 때 정맥이 단순히 확장되는 것으로 인해 생긴다.

체액저류의 증상에는 다음이 있다.

  • 설명할 수 없는 체중 증가
  • 다리와 발목의 부종
  • 복부 사이즈 증가 혹은 소변 욕구 감소

수종은 대부분 연로한 사람에게서 나타나지만, 청소년기에 진단을 받기도 한다.

또 남성보다 여성에게서 더 흔하게 나타나는데, 특히 호르몬이나 식생활과 관련된 이유로 발생한다.

수종은 폐경기, 임신, 혹은 정적인 생활을 하는 사람에게 나타나는 경향이 있다.

하지만 체액저류는 심장, 신장, 간, 혹은 소화계의 문제 등 다른 질환이 있다는 것을 나타내는 신호일 수도 있다.

체액 저류의 신호

1. 사지가 붓는다

체액저류의 증상

사지는 체액 저류에 의해 가장 먼저 영향을 받는 신체부위이므로 다리와 발에 특히 신경을 쓰자.

체액 배출이 되지 않으면서 피로감이나 무거움을 느낀다.

추천 글: 발 부종을 완화하는 최고의 치료법

2. 발목이 굵어진다

수종은 평소보다 발목이 굵어지게 만든다.

아침에 일어날 때부터 잠자리에 들 때까지 발목은 시간이 지나면서 점점 굵어진다.

3. 다리 경련이 생긴다

다리 경련

다시 다리와 관련하여, 어떤 사람들은 느끼지 못할 수도 있지만 부종이 생긴다.

체액저류가 있다는 것을 나타내는 한 가지 신호는 다리의 쇠약감에 더해 잦은 경련이 오는 것이다.

4. 복부 팽만감을 느낀다

체액저류로 인해 영향을 받는 또 다른 부분은 복부이다. 복부 팽창이 된 것인데, 살이 쪘다고 생각하는 사람들도 있다.

어떤 사람들은 허리 사이즈가 늘어난 이유가 뱃살 때문이라고 생각해 장기간의 엄격한 다이어트를 하지만, 사실 이것은 체내 배출 기관의 문제이다.

5. 얼굴이 붓는다

얼굴 마사지

수종으로 인한 부종은 종종 얼굴에도 나타난다. 이것은 뺨, 눈꺼풀에서 보통 나타나는데 이 부분이 커진다.

과다하게 잔류하고 있는 체액은 얼굴이 더 둥글어 보이게 만든다.

체액저류의 해결책

체액저류가 있는 것 같다면 다음과 같은 조치를 취할 수 있다.

물을 더 많이 마신다

물을 들고 있는 여자

모순적으로 들릴 수도 있겠지만, 몸에 체액이 저류된 이유는 탈수 때문이다.

그러므로 물을 필요한 만큼 마셔라. 이렇게 하면 불필요하게 체액이 쌓이지 않는다.

추천 글: 파인애플, 오이 및 속새로 체액을 제거해보자

저열량, 저염식을 한다

체액 저류 문제가 있다면, 정제 밀가루, 설탕, 소금, 지방 등의 섭취를 줄이는 것이 좋다.

기타 좋은 해결책

  • 운동하기: 운동은 모든 문제를 위한 해결책이다. 운동은 땀과 소변을 통해 과다한 체액을 제거하고 혈액순환을 활성화환다. 운동은 하루에 최소 20분 동안 해야 한다.
  • 이뇨차 마시기: 민들레, 펜넬, 파슬리, 녹차와 같은 식물은 화장실을 더 주기적으로 가는데 도움이 될 것이다. 당근이나 오이와 같은 채소와 함께, 수박 및 메론과 같은 과일도 먹을 수 있다.
  • 칼륨이 풍부한 식품 섭취하기: 옥수수, 콜리플라워, 바나나, 아스파라거스는 높은 칼륨 함량 덕분에 체액이 저류되어있을 때 도움이 될 수 있다.
  • 탈수를 유발하는 음료 끊기: 커피에 더해 술, 특히 맥주와 보드카가 해당된다. 앞서 언급한 것처럼, 몸이 충분한 물을 공급받지 못한다고 느끼면, 체액을 저류시킨다.
  • 단백질을 많이 섭취하기: 닭고기, 붉은 육류, 생선, 갑각류, 콩류는 모두 좋은 선택이다. 단백질 부족은 체액 저류를 촉진한다.
  • 꽉 끼는 옷을 입지 않기: 이것은 불필요하게 불편함을 유발하며, 하루 종일 몸이 더 붓게 만든다.
  • 너무 오래 앉아있지 않기: 하루 종일 책상 앞에 앉아있다면, 매 시간마다 최소 5분씩 자리에서 일어나라. 이렇게 하면 몸이 정적인 상태에 들어가지 않는다.
  • 열이 너무 많은 환경을 피하기: 열은 탈수를 유발하므로, 너무 더운 환경은 피하라. 이 경우 몸이 체액을 저류시킨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