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부 싸움이 자녀에게 미치는 영향 5가지

03 6월, 2019
부모는 자녀의 역할 모델이다. 부모로서 갈등을 평화적이며 교양 있는 방식으로 해결하는 방법을 배워 두지 않으면, 자녀는 폭력적이고 공격적인 성격으로 변하거나 매일같이 공포에 떨게 된다.

부부 싸움이 자녀에게 어떤 영향을 미칠 수 있을까? 부부간 금실이 아무리 좋아도 다툼이나 언짢은 분위기가 언젠가는 생기기 마련이다. 때때로 감정에 치우친 나머지 아이 면전이라는 사실도 까맣게 잊은 채 언성을 높이는 경우가 있는데, 이러한 행동은 아이의 성장 발달 과정에 매우 부정적이며 심각한 영향을 미치기도 한다.

그렇기 때문에, 가정에서 일어나는 부부 싸움이 자녀에게 미치는 5가지 영향에 대해 알아둘 필요가 있다.

가정 폭력이 가져오는 영향

유니세프에 따르면, 가족이란 구성원의 양육과 교육, 그리고 보호를 책임지는 가장 중요한 사회 제도라고 정의된다. 그런데 대화 부족이나 감정 조절 실패에 따른 부부 싸움은 당사자뿐만 아니라 자녀까지 상처 입히는 심각한 갈등 문제가 될 수 있다.

또한 전문가들은 전 세계를 통틀어 아동이 다른 어느 장소보다도 가장 많은 폭력의 위험에 노출된 곳은 바로 가정이라고 지적한다.

부부 싸움이 자녀에게 미치는 영향을 대수롭지 않게 여기는 사람들도 있다. 하지만 언어적이든 신체적이든 부부 싸움은 엄연히 가정 폭력의 일환이다.

부부 싸움은 엄연히 가정 폭력의 일환이다.

즉, 가정에서 일어나는 부부 싸움은 직·간접적으로 자녀에게 영향을 미치게 되어 있으며, 지금부터 그 이유에 대해 자세히 살펴보도록 한다.

부부 싸움이 자녀에게 미치는 영향

가족 관계를 형성하는 데에는 사회적, 정서적, 행동적, 또는 구조적 요인 등 다양한 요인이 작용한다.

가족 관계는 또한 가정에서 일어나는 신체적 및 정서적 폭력이나 무력의 사용 등에 의해 영향을 받기도 한다. 이러한 환경에서 의도적 또는 비의도적인 공격성이 다양한 형태로 문제의 해결책으로서 주로 사용된다.

이렇게 되면 가족 구성원들에게 있어 폭력은 일상적인 것이 되고 만다. 나아가 부모뿐만 아니라 자녀의 삶까지 전반적으로 큰 영향을 받으며, 자녀는 질문을 던지거나 비판 의식, 또는 상황을 개선하는 능력을 잃게 된다.

아래는 부부 싸움이 아이 삶의 다양한 측면에 미치는 여러 영향 중에서도 가장 중요한 5가지에 대한 설명이다.

더 읽어보기: 아이의 등교 첫날에 부모들이 저지르는 7가지 실수

1. 신체적 영향

가정에서 벌어지는 부부 싸움은 자녀에게 신체적인 영향을 초래할 수 있다. 즉, 성장이 더디거나 수면 및 식이 장애, 정신 신체증 등을 보일 수 있으며, 사실 이외에도 헤아릴 수 없이 많은 문제가 생길 수 있다.

부부 싸움은 자녀에게 신체적인 영향을 초래할 수 있다.

2. 정서적 영향

자녀에게 건강한 행동 양식의 모범이 되어줄 존재는 부모밖에 없다는 사실을 강조하고 싶다. 따라서, 싸움이 일상화가 된 가정에서 자라는 자녀는 감정을 다루는 데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

즉, 절망이나 분노와 같은 감정을 통제하지 못하고 공격성을 통해 해소하는 것이다. 결과적으로 스스로나 타인을 향해 공격적인 행동을 하게 된다.

또한 자녀들은 부모의 싸움 앞에서 무력감을 느끼며, 이에 따른 불안과 공포는 타인으로부터 자기 자신을 격리하게끔 만들기도 한다.

3. 부부 싸움이 자녀에게 미치는 사회적 영향

가정에서 벌어지는 부부 싸움이 미치는 또 다른 영향은 바로 자녀의 소통 능력이나 사람들과 친분을 맺는 사교성이 결여될 수 있다는 것이다.

왜냐하면, 자녀에게 부부 싸움은 큰 트라우마로 남게 되며, 이러한 트라우마를 다시 겪는 일이 두려운 나머지 폭력적인 기억과 관련된 모든 것으로부터 회피하는 행동을 보인다. 또한 공감 능력이 떨어지고 타인과 거리를 두며, 공격적인 성향을 보이면서 범죄에 가담하기도 한다.

부부 싸움을 자주 목격하는 자녀들은 집중력과 주의력이 저하됨에 따라 학업 성적에 지장이 생길 수 있다.

4. 부부 싸움이 자녀에게 미치는 인지적 영향

부부 싸움을 자주 목격하는 자녀들은 집중력과 주의력이 저하됨에 따라 학업 성적에 지장이 생길 수 있다.

또한 해리장애가 나타나기도 하는데, 이것은 문제로 인한 스트레스를 최소화하기 위해 스스로 현실과 거리를 두고자 하는 일종의 방어 기제이다.

해리장애는 판단력, 정체성, 기억력, 그리고 주위에 일어나는 일에 대한 인지력 등에 영향을 미치는 정신적 장애에 속한다.

5. 자녀의 자존감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

아직 성장하는 과정에 있는 어린이는 부모의 싸움으로 인해 자기 자신에 대한 부정적인 이미지를 형성할 수 있다. 즉, 싸움의 원인이 자신에게 있다는 생각에 죄책감을 느끼게 되는 것이다.

이에 따라 낮은 자존감, 우울증, 불안 등이 초래되기도 한다.

더 읽어보기: 유년기 스트레스를 일으키는 부모

결론

가정 폭력은 자녀가 유년기뿐만 아니라 성년기에 보이는 상처, 공격적 및 몰상식한 행동과 직결된다. 문제가 조속히 해결되지 않는 경우 자녀 본인의 건강만이 아닌 사회 전체에 대한 위협으로 발전할 수 있는 것이다.

부모는 마땅히 자신의 행동에 대한 책임을 지며, 가능한 한 최선의 방법으로 행동을 통제해야 한다. 나 자신이 힘들게 살아왔다거나, 바로 내가 가정폭력으로 얼룩진 어린 시절을 보낸 당사자라 할지라도, 소중한 우리 아이에게 굳이 그런 기억을 물려줄 필요는 없지 않은가?

이처럼 해롭기 짝이 없는 패턴의 반복을 멈추고, 부부간 문제를 해결하는 데 있어 서로에게 예의를 갖추며 애정 어린 방법을 택하도록 한다. 혼자 힘으로 어렵다면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이겨내도록 하자.

우리 아이의 신체적 건강과 정신적 안녕만큼 중요한 것은 없다. 세상에 하나뿐인 아이가 행복하게 자라도록 이끌어주자.

 

  • R. Antequera Jurado, “Evaluación psicológica del maltrato en la infancia”, Cuad Med Forense, 12(43-44), Enero-Abril 2006
  • Arnold DS, O’Leary S, Wolff LS, Acker M. “The Parenting Scale: a measure of dysfunctional parenting in discipline situations”, Psychological Assessment. 1993: 5(2): 137-144.
  • Arruabarrena, Mª Ignacia y Joaquín de Paúl, Maltrato a los niños en la familia. Evaluación y tratamiento, Ediciones Pirámide, Madrid, 2005
  • Hoja informativa: “Consecuencias a largo plazo del maltrato de menores“, Child Welfare Information Gateway, 20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