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울증이 뇌에 끼치는 물리적 영향 4가지

30 7월, 2019
우울증 때문에 바뀌는 것이 많다. 우리가 인지하지 못할지라도 우리 몸은 화학적 불균형의 결과로 심각한 변화를 겪는다.

오늘은 우울증이 뇌에 끼치는 물리적 영향을 알아보자. 우울증이 기분과 감정 상태만 어지럽히는 전적인 감정 질환으로 보일 수 있다. 그렇지만 우울증을 앓는 이들은 뇌의 물리적 변화와 화학 물질의 변화도 겪게 되는데, 이는 정신 건강뿐만 아니라 몸에까지 영향을 끼칠 수 있다.

우울증으로 인한 물리적 영향은 우리 생각보다 더 흔하다. 세계보건기구에 따르면, 전 세계에서 3억 명 이상이 우울증을 앓는다고 하고, 우울증으로 매년 8억 명 이상이 자살한다고 한다. 우울증으로 인한 자살은 15세에서 29세 사이 청년의 주요 사망 원인이다.

우울증은 지나가는 감정 변화가 아니다. 우울증을 앓는 사람은 뇌에 일어나는 변화로 인해 증상을 조절하기 어렵다. 따라서 단순히 기분이 안 좋은 상태며 저절로 지나가리라고 생각하는 것 대신, 전문가의 도움으로 우울증을 진단하고 치료하는 것이 중요하다.

우울증을 앓을 때 뇌에서는 어떤 일이 일어날까?

뇌의 세 영역이 우울증으로 인한 영향을 받는다. 해마, 편도체, 전액골 피질이 그것이다. 이어서 더 자세히 알아보자.

우울증이 뇌에 끼치는 물리적 영향 4가지
우울증으로 인한 직접적인 영향을 받는 뇌의 세 영역은 다음과 같다. 해마, 편도체, 전액골 피질이 그것이다. 게다가 우울증을 앓을 때 몸에 산소 공급이 덜 이루어지기도 한다.

1. 해마가 쪼그라든다

뇌의 중앙에 위치하는 해마는 스트레스와 행복을 주관하는 호르몬으로 알려진 코르티솔의 형성과 기억력을 주관한다.

우울증으로 인한 스트레스를 포함한 신체적 또는 정신적 스트레스에 시달릴 때, 우리 몸은 스트레스로 인한 악영향을 완화하려고 코르티솔을 분비한다. 그러나 코르티솔 수치가 너무 높으면 화학적 불균형을 일으키게 되고, 그 결과 뉴런 형성이 줄어들고 해마가 쪼그라든다.

더 읽어보기: 스트레스의 부정적인 영향

2. 전액골 피질이 쪼그라든다

뇌의 안쪽에 위치한 전액골 피질은 감정을 조절하고 기억을 관장한다. 전액골 피질 역시 코르티솔 과다로 인해 쪼그라들 수 있는데, 산후우울증으로 인한 공감 부족 같은 증상의 원인이라고 여겨진다.

3. 편도체가 붓는다

뇌의 안쪽 중앙 영역인 측두엽에 위치한 편도체는 기쁨, 행복, 두려움 등의 감정을 조절하는 역할을 한다.

코르티솔 과다로 인해 편도체가 붓고 더 활발한 작용을 하게 되는데, 그 결과 수면 장애와 비정상적인 행동을 유발한다. 게다가 편도체가 더 활발하게 기능하면 몸의 다른 기관에서도 정상 이상으로 호르몬 분비가 일어나 건강 문제의 원인이 된다.

4. 산소가 부족해진다

우울증이 뇌에 끼치는 직접적인 영향 외에도, 간접적으로 뇌의 기능에 영향을 미치는 변화들이 있다. 우울증을 앓을 때 우리 몸에 산소 공급이 덜 이루어진다는 사실을 증명한 연구를 찾아볼 수 있는데, 그 원인이 호흡을 관장하는 영역에 변화가 생겨서인지 다른 이유 탓인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산소가 부족하면 체세포는 영향을 받기 마련이다. 특히 뇌세포가 손상을 입거나 죽을 수 있다.

더 읽어보기: 활력적이고 젊은 뇌를 위한 최고의 비결

이런 변화는 건강에 어떤 영향을 끼치는가?

뇌의 변화는 즉각적인 게 아니라, 우울증이 진행됨에 따른 결과로 생긴다연구에 따르면, 해마와 전액골 피질이 줄어드는 증상은 우울증이 발현한 지 8개월에서 10개월 사이에 나타난다.

독일 마그데부르크 대학병원의 연구원 토마스 프로델 박사는 시간이 지남에 따라 뇌의 물리적 변화가 증가하는지 확인하고자 3년 동안 우울증 환자들을 추적 연구했다.

우울증이 뇌에 끼치는 물리적 영향 4가지
우울증이 뇌에 끼치는 물리적, 화학적 변화는 집중력 장애, 수면 장애, 인식 장애, 피로 등 삶의 질을 떨어뜨리는 질환을 유발할 수 있다.

다음은 우울증이 뇌에 끼치는 물리적, 화학적 변화로 인한 결과를 몇 가지 추린 것이다.

  • 기억력 감소
  • 신경 전달 물질의 기능 감소
  • 뇌 발달 저해
  • 학습 능력 감소
  • 인식 장애
  • 집중력 장애
  • 기분 상태 변화
  • 공감력 부족
  • 수면 장애
  • 피로

우울증이 뇌에 끼치는 영향을 어떻게 치료할까?

과학자들은 코르티솔과 다른 화학물질의 과다로 인한 화학적 불균형이 뇌의 물리적 변화와 감정 변화의 주원인이라고  본다. 따라서 치료는 억제 약물이나 심리치료를 통해 코르티솔과 세로토닌 같은 호르몬 형성을 조절하는 방향으로 이루어져야 한다. 

우울증이 뇌에 끼치는 물리적 영향 4가지
심리치료는 우울증과 그로 인한 건강 문제를 극복하는 가장 좋은 방법이다. 증상을 확인한 후에는 치료를 시작하는 게 중요하다.

심리치료가 뇌의 구조를 바꾸고 우울증으로 인한 증상의 치료를 돕는다는 사실이 연구를 통해 증명됐다. 그러므로 우울증이란 의심이 들 때는 전문가의 도움을 구하는 게 필요하다.

또한, 우울증과 싸우고 뇌 기증을 개선하기 위해 우울증 환자가 직접 할 수 있는 행동이 있다.

  • 스트레스 조절하기
  • 운동하기
  • 건강하게 먹기
  • 잘 자기
  • 술과 약물 복용 피하기

마지막으로, 우울증은 단순한 기분 변화 이상의 질병이다. 겉으로 보기에는 잘 드러나지 않을지 몰라도, 뇌에는 건강을 위협하는 물질적 변화가 일어나고 있다.

 

  • Depresion. Key Facts. World Health Organization, (2018). https://www.who.int/news-room/fact-sheets/detail/depression
  • Depression duration but not age predicts hippocampal volume loss in medically healthy women with recurrent major depression. Sheline YI1, Sanghavi M, Mintun MA, Gado MH. Department of Psychiatry, Washington University School of Medicine, St. Louis, Missouri. (1999). https://www.ncbi.nlm.nih.gov/pubmed/10366636
  • Valdés, J. L., & Torrealba, F. (2006). La corteza prefrontal medial controla el alerta conductual y vegetativo: Implicancias en desórdenes de la conducta. Revista chilena de neuro-psiquiatría, 44(3), 195-204.
  • Psychotherapy and brain plasticity. Frontiers in Psychology. Collerton, D. (2013, September 6). 2013(4), 548 ncbi.nlm.nih.gov/pmc/articles/PMC3764373/
  • Stress, depression and brain structure. McEwen, B.S. (n.d.). dbsalliance.org/site/PageServer?pagename=education_anxiety_stress_brain_structure
  • The neurobiology of depression. Eleni Palazidou. British Medical Bulletin, Volume 101, Issue 1 (2012). Pages 127–145, https://doi.org/10.1093/bmb/lds004
  • Neurochemical alterations in frontal cortex of the rat after one week of hypobaric hypoxia. Bogdanova OV, et al. (2014).DOI: 10.1016/j.bbr.2014.01.027
  • Inflammation: A mechanism of depression?  Han Q-Q, et al. (2014). link.springer.com/article/10.1007%2Fs12264-013-1439
  • Depression-Related Variation in Brain Morphology Over 3 Years. Effects of Stress? Thomas S. Frodl, MD; Nikolaos Koutsouleris, MD; Ronald Bottlender, MD. (2008) 65(10):1156-1165. doi: 10.1001/archpsyc.65.10.1156
  • Schecklmann, M., Dresler, T., Beck, S., Jay, J. T., Febres, R., Haeusler, J., … Fallgatter, A. J. (2011). Reduced prefrontal oxygenation during object and spatial visual working memory in unpolar and bipolar depression. Psychiatry Research – Neuroimaging. https://doi.org/10.1016/j.pscychresns.2011.01.0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