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초를 키우기 위해 알아야 할 점

난초는 실내나 실외 공간을 꾸미는 데 이상적인 식물이다. 이 글에서 난초를 제대로 키우는 방법을 알아보자.
난초를 키우기 위해 알아야 할 점

마지막 업데이트: 15 5월, 2022

아름다운 난초는 관리가 어렵지 않지만, 종류마다 관리법이 다 다르다는 점을 염두에 두어야 한다. 물론 몇 가지 조건만 잘 맞춰준다면 실내에서 잘 키울 수 있다. 지금부터 난초를 키우기 위해 알아야 할 몇 가지 팁을 소개한다.

우아한 난초는 공간에 푸른 느낌을 주고 싶을 때 인테리어 요소로 선택하는 식물이다.

하지만 관리를 제대로 하지 않으면 잎이 마르거나 병에 걸릴 수 있으므로, 종류를 잘 파악해야 한다.

난초를 키우기 위한 팁

난초는 섬세하면서도 관리가 쉬운 식물이지만, 물 주기, 직사광선, 일정한 습도와 관련된 주의 사항을 잘 고려해야 한다.

배치 공간과 조명

난초는 햇볕이 비치는 공간에 배치해야 하지만, 직사광선을 받으면 식물이 말라 꽃을 피우지 않을 수 있다. 어쨌든 종류마다 약간의 차이가 있으니, 잘 고려해야 한다.

난초는 해가 직접적으로 들지 않지만 환한 구석에 두는 것이 좋다.

만약 집에 해가 은은하게 드는 공간이 없다면 인공조명을 활용해 보자. 난초에서 약 20cm 정도 떨어진 곳에 형광등을 설치하고 하루 평균 15시간 정도 조명을 켜 두면 된다.

난초를 키우기 위해 알아야 할 점: 물 주기

난초에 물을 줄 때는 특별한 관리법이 필요하다. 일반 수돗물은 난초 뿌리에 독할 수 있으니, 미네랄 함량이 낮은 물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흙은 적당히 물을 머금고 있는 정도로 유지해야 한다.

난초는 분무기로 물을 주는 것이 적절하며, 물을 충분히 주되 배수가 잘되는지 확인하는 것도 중요하다.

난초를 키우기 위해 알아야 할 점

난초를 키우기 위해 알아야 할 점: 줄기 자르기

꽃이 피지 않거나 다시 자라지 않는다면 줄기를 1cm 정도 잘라내 보자.

줄기가 노랗게 변하기 전에 조심스럽게 잘라주는 것이 좋다.

온도

난초 관리에 가장 중요한 측면은 바로 온도다.

난초는 추운 환경을 잘 견디지 못하므로, 10~30ºC 사이의 따뜻한 온도가 필요하다. 또한 습도를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므로, 건조한 지역에 거주한다면 물그릇에 돌을 올려놓거나 가습기를 사용해 보자.

난초를 키우기 위해 알아야 할 점: 비료

난초를 제대로 키우려면 몇 달에 한 번씩 흙을 다시 섞어 주고 비료를 뿌려야 한다. 주변에 있는 꽃집에 가서 난초에 적합한 비료를 구매해 보자.

난초가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질소, 칼륨, 인과 같은 영양분과 비타민이 포함된 비료를 선택해야 한다.

바람

난초는 적당한 바람을 받는 것이 좋은 식물이므로, 바람이 통하는 창가와 같은 공간에 두는 것도 한 방법이다.

하지만 센 바람은 오히려 식물을 상하게 할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화분

나무줄기와 껍질에 붙어서 사는 난초는 자연광을 받지 못하므로, 뿌리에서 광합성을 한다.

즉, 실내에서 난초를 키울 때는 빛을 차단하는 화분을 사용해서는 안 된다. 뿌리가 빛과 접촉할 수 있도록, 투명한 화분을 사용하는 것이 가장 좋다.

난초를 키우기 위해 알아야 할 점: 분갈이

적절한 관리로 난초가 충분히 잘 자랐다면 2년에 한 번씩 분갈이를 해 주는 것이 좋다.

꽃을 피우고 다시 자라기 시작하는 시점에 분갈이를 하면 영양분이 풍부한 새로운 꽃이 만발할 수 있다.

난초과의 특징

난초는 다양한 종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형형색색의 꽃을 피운다는 공통점이 있다. 흔히 몇 주간 동시에 꽃을 피우는 경향이 있으며, 노란색, 붉은색, 녹색, 흰색, 갈색 등 색이 다양하다.

난초는 우림이나 강 유역과 같은 열대 환경에서 서식하므로, 환경을 열대 조건과 비슷하게 조성하는 것이 중요하다. 여러 식물을 함께 키우면 습도를 더 높일 수 있다.

나무 몸통에 붙어서 사는 난초는 온도가 높고 습한 공간에서 잘 자라므로, 간접 조명이 필요하다.

난초를 키우기 위해 알아야 할 점

문제를 확인하는 방법

문제를 늦기 전에 해결하려면 식물 관리 시 흔히 하는 실수를 알아 두어야 한다.

예를 들어 꽃이 피지 않거나 잎이 검고 노랗게 변한다면 빛이 부족하다는 뜻이다. 그에 반해 과도한 빛을 받으면 잎이 말라 검은 점이 생기거나 끝이 탈 수 있다.

난초는 바람이 잘 통하는 곳에서 키워야 한다. 공기가 충분하지 않으면 곰팡이와 같은 병이 쉽게 생길 수 있다. 끝으로 12주가 되기 전에 꽃이 진다면 식물에 온도나 물이 부족하다는 의미다.

제대로 된 관리를 받은 난초는 약 60~70cm까지 자랄 수 있다. 또한 튼튼한 내구성으로 꽃이 잘 지지 않는다.

이 글은 어떤가요?
침실에 둔 식물이 산소를 빼앗아 갈까?
건강을 위한 발걸음
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침실에 둔 식물이 산소를 빼앗아 갈까?

침실에 둔 식물이 산소를 빼앗아 갈 수 있다는 말을 들어본 적이 있는가? 물론 식물이 밤에 호흡을 하면서 이산화탄소를 배출하는 것은 사실이다. 한편 낮에는 광합성 작용을 통해 정반대의 현상이 나타난다. 그렇지만 이는 조금 과장된 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