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프리의 용도, 부작용 및 적절한 사용량

29 8월, 2020
컴프리는 외견상 상처와 관절 질환에 보조 치료제로 사용되는 식물이다. 언제 사용을 피해야 할까? 부작용은 무엇일까?

컴프리의 용도, 부작용 및 적절한 사용량에 대해 알아보자. 컴프리(Comfrey)의 학명은 Symphytum officinale이며 컴프리는 전 역사에서 사람들이 다양한 의학적 목적으로 사용해온 다년생 식물이다. 이 식물은 지치과에 속하며 유럽, 아시아, 북미 국가에서 관목 형태로 자란다.

전통 의학에서 사람들은 보통 이 식물의 뿌리와 잎을 사용했다. 실제로 일본과 같은 국가에서는 니트본으로도 알려져 있으며 근육 염좌, 타박상 및 외견상 상처에 사용되었다.

컴프리의 일반적인 용도

우선 컴프리가 주의해서 사용해야 하는 식물이라는 것에 유의하는 것이 중요하다. 컴프리의 의학적 특성을 뒷받침하는 일부 연구가 있지만 건강에 유해한 피롤라이지딘 알카로이드와 같은 독성 물질의 존재에 대해서도 경고했다.

실제로 일부 국가에서는 경구 컴프리 조제약의 판매를 금지했으며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승인을 받지 못했다. 따라서 소비를 완전히 피하고 특정 경우에만 국소적으로 사용하는 것이 가장 좋다.

허리 통증

연구자들은 컴프리 뿌리 그 자체만으로 허리 통증에 효과가 있다는 것을 보여주지 못했다. 그러나 식물요법연구 국제 학술지에서 발표된 연구에서 컴프리 뿌리로 만든 크림이 상부 및 하부 허리 통증을 완화하는 데 도움이 된다고 언급했다.

특히 이 제품을 환부에 5일 동안 바르면 통증과 긴장감이 완화되는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이 효과를 확증하기 위해서는 여전히 더 많은 연구가 필요하다.

컴프리의

컴프리는 국소 크림과 함께 사용했을 때 허리 통증 완화에 도움이 될 수 있다.

더 읽어보기: 요통을 치료하는 아르니카와 코코넛 오일 연고

염좌

기초적인 증거는 컴프리 추출물 연고의 국소 부위 사용이 이동성을 개선하고 염좌의 통증을 줄인다고 제안했다. 실제로 2주 동안의 적용 효과는 디클로페낙 겔과 비교되었다.

골관절염

카이로프랙틱 의학 저널에 발표된 연구에서 국소적 컴프리의 활성 성분이 무릎 골관절염의 증상에 도움이 되었다고 밝혔다. 특히 연고는 아래의 성분을 결합하여 만들어졌다.

  • 컴프리 추출물
  • 탄닉애씨드
  • 알로에 베라 젤
  • 유칼립투스 오일
  • 유향 오일

6~12주 동안 이 요법을 하루 3번 사용한 사람은 속임약 크림을 사용한 사람보다 훨씬 뻣뻣함과 통증이 감소하는 것을 경험했다.

컴프리의 부작용

현재 컴프리의 독성 화합물에 대한 연구 결과로 경구 컴프리 치료제는 권장하지 않는다. 증거에 따르면 피롤라이지딘 알카로이드와 같은 화학물질은 간 손상, 폐 이상 및 암을 유발할 수 있다.

지금 전문가들은 소량을 국소 부위에 사용하는 것은 안전하다고 여기지만 때때로 일부 연구에서는 독성 물질 중 일부가 피부를 통해 흡수될 수 있다고 제안했다. 이러한 이유로 열린 상처에는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다. 또한 많은 양을 6주 이상 사용하지 않도록 한다.

아래는 완전히 금지해야 하는 상황이다.

  • 임신 중이거나 수유 중인 여성
  • 화상 및 심각한 부상
  • 간 질환
  • 아세트아미노펜, 아미오다론, 플루코나졸, 이트라코나졸 등을 이용한 치료법
컴프리의
임신 중에 컴프리를 사용하지 않아야 한다.

더 읽어보기: 민들레의 모든 이점에 대해 알아보기

안전한 사용량은 얼마만큼인가?

언급한 연구와 일치하여 컴프리를 사용했을 때 안전한 것으로 간주될 수 있는 몇 가지 표준 용량이 있다. 어쨌든 제조업체, 약사 또는 의사의 권고 사항을 따르는 것이 항상 중요하다.

  • 허리 통증의 경우 컴프리 추출물을 35% 함유한 연고 4g을 하루에 3번, 일주일에 5일 바를 수 있다.
  • 염좌의 경우 컴프리 추출물을 35% 함유한 연고 2g을 하루에 4번 8일 동안 바르면 충분하다.
  • 골관절염 증상을 보완하는 경우 적정 사용량은 컴프리 추출물을 35% 함유한 연고 2g을 하루에 3번 3주동안 바르는 것이다. 컴프리 추출물, 탄닉애씨드, 알로에 베라 젤, 유칼립투스 오일, 유향 오일로 만들어진 크림 3,5g을 사용할 수도 있다. 이 마지막 선택지는 하루에 3번 최대 12주 동안 사용할 수 있다.

컴프리를 과다 사용했다면 즉시 치료를 받아야 한다. 마찬가지로 질병이 있는 상태에서 컴프리 추출물로 만든 제품을 사용하고자 한다면 의사와 상담하는 것이 중요하다.

  • Salehi B, Sharopov F, Boyunegmez Tumer T, et al. Symphytum Species: A Comprehensive Review on Chemical Composition, Food Applications and Phytopharmacology. Molecules. 2019;24(12):2272. Published 2019 Jun 18. doi:10.3390/molecules24122272
  • Pabst, H., Schaefer, A., Staiger, C., Junker-Samek, M., & Predel, H.-G. (2012). Combination of Comfrey Root Extract Plus Methyl Nicotinate in Patients with Conditions of Acute Upper or Low Back Pain: A Multicentre Randomised Controlled Trial. Phytotherapy Research, 27(6), 811–817. https://doi.org/10.1002/ptr.4790
  • Frost, R., MacPherson, H., & O’Meara, S. (2013). A critical scoping review of external uses of comfrey (Symphytum spp.). Complementary Therapies in Medicine, 21(6), 724–745. https://doi.org/10.1016/j.ctim.2013.09.009
  • Smith DB, Jacobson BH. Effect of a blend of comfrey root extract (Symphytum officinale L.) and tannic acid creams in the treatment of osteoarthritis of the knee: randomized, placebo-controlled, double-blind, multiclinical trials. J Chiropr Med. 2011;10(3):147‐156. doi:10.1016/j.jcm.2011.01.003
  • Moreira R, Pereira DM, Valentão P, Andrade PB. Pyrrolizidine Alkaloids: Chemistry, Pharmacology, Toxicology and Food Safety. Int J Mol Sci. 2018;19(6):1668. Published 2018 Jun 5. doi:10.3390/ijms190616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