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절통을 위한 강황 꿀 치료제

29 10월, 2018
강황과 꿀은 골밀도 손실을 예방하고 염증을 완화하는 것에 더해, 면역력을 강화한다.

약초 전문가에 따르면 단순한 강황과 꿀의 조합이 값을 매길 수 없는 가치를 갖고 있다고 한다. 이들은 염증을 완화하는 데 매우 뛰어난 항산화제, 비타민, 효소로 가득하다. 그렇다면 관절통을 위한 강황 꿀 치료제는 어떻게 만들 수 있을까?

관절통이나 골밀도 손실이 있다면 오늘부터 강황과 꿀을 정기적인 식단에 넣어보자.

염증을 완화하거나 감염증을 치료하기 위해 종종 먹는 진통제나 항생제 및 기타 약물과는 달리, 강황과 꿀에는 부작용이 없다. 또한 간이나 장내 세균총에도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

이 글에서는 항상 구비해두고 있어야 하는 강황과 꿀의 뛰어난 효능을 소개한다.

강황과 꿀, 관절통을 위한 고대 치료제

관절통을 위한 강황 꿀 치료제

강황과 꿀을 하루에 한 숟갈 섭취하는 것만으로도 건강에 좋은 이점을 얻을 수 있다. 그렇지만 관절염이나 골관절염이 있는 사람의 경우에는 효능을 얻기 위해 최소 2주 이상 지속적으로 먹어야 한다.

강황의 원산지는 아시아이지만, 요즘은 어디에서나 구할 수 있다. 또한 다양한 질병을 치료함에 있어서 강황의 약효와 효능을 증명하는 다양한 연구도 수행되었다.

추천하는 글: 염증을 줄여주는 셀러리

2000년도에 스페인 그라나다 대학교의 분자 생물학부에서 수행된 연구에 따르면 강황이 몸을 공격하는 박테리아를 자연적이고 효과적인 방법으로 없앨 수 있다고 한다.

  • 플라크(퇴행성 질환과 관련)로 변환되는 베타 아밀로이드라는 단백질의 축적을 막기 위해 강황을 매일 얼마나 섭취해야 하는지에 대해 오늘날까지 수많은 연구가 진행되고 있다.
  • 하지만 강황에는 항산화 성분이 많이 함유되어 있어 염증을 치료하고, 치매 및 알츠하이머를 예방하는 천연 치료제로 강력하게 권장된다.

강황에 약간의 꿀을 섞으면 어떻게 되는지 알아보자.

소염제 역할

  • 강황과 꿀의 조합은 염증을 촉발하고 프로스타글란딘의 축적을 촉진하는 성분인 아이코사노이드의 분비를 막을 수 있다.
  • 이 두 가지 재료는 골밀도 손실을 자연적이고 효과적으로 예방할 수 있으며, 염증 시 뼈와 연골을 파괴할 수 있는 단백질의 방출을 조절한다.
  • 가장 중요한 효과 중 하나는 많은 약물과 비슷한 작용을 한다는 것이다.
  • 꿀과 강황은 체내 히스타민의 생성을 줄이고, 부작용 없이 염증을 막을 수 있도록 자연적인 코르티손 수치를 높인다.
관절통을 위한 강황 꿀 치료제

면역력 강화

관절염이나 골관절염과 관련된 문제를 치료하는 데 필수적인 요소가 하나 있다면, 바로 관절에 염증이 생겼을 때 생기는 병원균과 싸우는 능력이다.

튼튼하고 건강한 면역력이 있다면 이러한 질환으로 인한 통증을 제어하기가 더 수월하다. 면역력이 약하면 일상생활에 제한이 생길 수도 있다.

알아보기: 면역력을 키우는 4가지 좋은 습관

하지만 이러한 질병은 완치가 어렵다는 점을 기억하는 것이 중요하다. 다음과 같은 천연 치료제로부터 얻고자 하는 것은 삶의 질의 향상시키는 것이며, 꿀과 강황을 먹는 것만으로도 도움이 될 수 있다.

  • 강황에는 항산화제와 비타민 C, E가 풍부하여 몸의 자연적인 방어력을 향상시킨다.
  • 덴마크 코펜하겐 대학교에서 수행된 연구에 따르면, 강황이 CAMP로 알려진 항균성 펩타이드를 함유하고 있어 몸의 면역력이 다양한 박테리아, 바이러스, 곰팡이균을 접촉하지 않고도 없앨 수 있다고 한다.
  • 꿀은 면역력을 강화하고 많은 질병에 대응하기 위해 수 세기 동안 천연 항생제로 사용되었다.

하지만 관절통을 위한 이 치료제는 지속적으로 먹었을 때만 효과를 볼 수 있다.

관절통을 위한 꿀 강황 치료제 만드는 방법

관절통을 위한 강황 꿀 치료제

재료

기구

  • 뚜껑이 있는 유리용기 1개

만드는 방법

  • 가장 중요한 점은 가장 순수한 천연 꿀을 구하는 것이다. 가끔 마트에서 파는 꿀은 설탕이 많이 들어 있어 오히려 해로울 수 있다.
  • 가능하다면 양봉가를 통해 직접 꿀을 구매해 보자.
  • 만드는 법은 매우 간단하다! 꿀을 유리 용기에 넣고 강황을 넣어 잘 섞은 다음, 매일 아침마다 한 숟갈씩 먹기만 하면 된다.

하지만 피를 묽게 하는 약을 복용 중이라면, 강황을 먹기 전에 의사와 먼저 상담을 하는 것이 가장 좋다.

  • P.N. Ravindran. (2007). Turmeric : The genus Curcuma. Journal of Chemical Information and Modeling. https://doi.org/10.1017/CBO9781107415324.004
  • Ulloa, A., Mondragón Cortez, P. M., Rogelio, Q. F. B., Rodríguez, R., Juan, Q. F. B., Reséndiz Vázquez, A., … Ulloa, R. (2010). La miel de abeja y su importancia. Revista Fuente. https://doi.org/10.1007/978-3-642-35125-9_6
  • Noticias de la ciencia. (Consulta 2018). La cúrcuma puede ejercer un efecto positivo para el sistema inmunológico. Online [https://noticiasdelaciencia.com/art/4643/la-curcuma-puede-ejercer-un-efecto-positivo-para-el-sistema-inmunitario-inna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