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서 간단히 할 수 있는 두부 요리 레시피 2가지

2월 19, 2020
절인 두부 아니면 두부 버거? 어느 쪽을 선택하든 상관없이 즐거울 것이다. 오늘은 두부를 이용한 몇 가지 레시피를 살펴보자.

두부는 두유로 만든 채소 치즈의 일종이다. 두부로 만드는 모든 요리는 저지방이고 단백질로 가득 차 있다. 게다가 콩은 칼슘과 비타민의 훌륭한 공급원이다. 달걀과 같은 맛과 질감을 가진 두부는, 원하는 방법으로 요리하기에 아주 좋다. 이 글에서 두부 요리 레시피 2가지를 소개한다.

이 레시피는 만들기 쉽고 많은 건강상 이점을 가지고 있으며, 맛있다. 한번 시도해보자!

두부

모든 형태의 콩은 채식주의자나 비건 사이에서 널리 사용된다. 두부는 콩으로 만든다.

그러나, 두부를 만드는 과정은 치즈 제조 과정과 매우 유사하다. 다행히도, 몇몇 사람들에게 좋은 소식은 두부는 유당을 함유하고 있지 않다는 것이다. 그래서 두부는 이런 종류의 이당류가 맞지 않는 사람들에게 좋은 선택이다.

두부 섭취의 장단점

  • 두부는 콩으로 만들어지기 때문에 고품질 단백질 함량이 높다. 9개의 필수 아미노산을 모두 함유하고 있다.
  • 콜레스테롤과 트라이글리세라이드 수치의 균형을 잡는 데 필요한 필수 지방산, 비타민 E, 레시틴을 함유하고 있다.
  • 두부는 칼슘이 풍부하다. 100g당 159mg을 함유하고 있다. 또한, 다른 미네랄과 비타민 중에서 철분과 아연을 함유하고 있다.
  • 마찬가지로 아이소플라본이 포함되어, 칼슘과 단백질의 기여와 함께 에스트로젠의 균형을 맞추기에 매우 적합한 식품이다. 그래서, 두부 섭취는 폐경기 여성들에게 좋다.
  • 마지막으로, 두부는 섬유질이 풍부하고 열량이 낮다.

일반적으로 콩과 그 파생물에는 높은 양의 옥살산염을 가지고 있다는 것을 명심하자. 만약 신장 결석에 옥살산칼슘이 있다면 의사와 식단을 상의해야 한다.

더 읽어보기: 귀리 우유의 효능 및 만드는 방법

2가지 두부 레시피

절인 두부

두 가지 두부 요리
두부를 절인 후 간식으로 먹거나 혹은 다른 요리를 만들 때 사용할 수 있다.

재료

  • 물기를 뺀 두부 200그램, 깍둑썰기
  • 마늘 1개 다진 것
  • 올리브유 4~5큰술
  • 타임
  • 오레가노
  • 소금과 후추
  • 참깨
  • 밀가루
  • 식용유

준비

  • 우선, 양념장에 기름과 다진 마늘을 그릇에 넣고 꿀, 타임, 오레가노, 소금, 후추를 모두 넣어 잘 섞는다.
  • 또한, 두부를 넣고 냉장고에 4시간에서 5시간 정도 재운다. 오래 두면 둘수록 더 맛있다. 또한, 중간에 두부를 반대로 돌려 모든 면에 양념장을 흡수하도록 한다.
  • 그다음, 두부가 준비되면 밀가루와 참깨를 접시에 담고 이 혼합물에 두부를 섞어 모든 면이 덮이도록 한다.
  • 식용유를 넉넉히 두르고 데운 후, 두부를 노릇노릇하게 굽는다.
  • 두부를 꺼내어 흡수지에 올려 여분의 기름을 제거한다.
  • 이제 준비가 다 되었다. 한번 먹어 보자!

더 읽어보기: 베지테리언 너겟을 만드는 3가지 레시피

두부 버거

두부는 우리가 가장 좋아하는 반찬
두부는 맛있는 채소 버거를 만드는 주재료가 될 수 있다.

재료

  • 작게 자른 두부 250그램
  • 양파 1개 다진 것
  • 마늘 2개 다진 것
  • 고수 또는 파슬리 다진 것
  • 고추
  • 달걀 1개
  • 소금과 후추
  • 빵가루
  • 식용유

준비

  • 먼저, 팬에 식용유를 두르고 양파가 부드러워질 때까지 볶은 다음 따로 둔다.
  • 다음으로, 두부에 마늘과 고수, 파슬리를 넣고 골고루 섞는다.
  • 그다음 튀긴 양파, 달걀, 빵가루, 고추, 소금, 후추를 입맛에 맞게 넣는다. 패티를 만들 수 있는 반죽을 얻기 위해 잘 섞는다.
  • 이제 패티를 빵에 넣고 뜨거운 기름에 튀긴다.
  • 마지막으로, 가장 좋아하는 반찬 옆에 음식을 대접할 준비가 되었다. 이렇듯, 두부로 “고전적인” 햄버거를 만들 수도 있다!

두부로 무엇이든 만들 수 있다. 캐서롤, 샐러드, 미트볼, 패티, 심지어 디저트, 단것을 위한 많은 조리법이 있다!

  • Pilsková, L., Riecanský, I., & Jagla, F. (2010). The physiological actions of isoflavone phytoestrogens. Physiological Research. https://doi.org/931902 [pii]
  • Sacks, F. M., Lichtenstein, A., Van Horn, L., Harris, W., Kris-Etherton, P., & Winston, M. (2006). Soy protein, isoflavones, and cardiovascular health: An American Heart Association Science Advisory for professionals from the Nutrition Committee. Circulation. https://doi.org/10.1161/CIRCULATIONAHA.106.171052
  • Messina, M. (2014). Soy foods, isoflavones, and the health of postmenopausal women. In American Journal of Clinical Nutrition. https://doi.org/10.3945/ajcn.113.0714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