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철에 섭취하면 건강에 좋은 3가지 과일

18 11월, 2020
과일과 채소를 좋아하는가? 그렇다면 이 글을 읽어 보자. 건강을 위해 여름철에 섭취해야 할 과일 종류를 소개한다.

과일과 채소는 균형이 잘 잡힌 식단에서 꼭 필요하다. 신체에 필요한 기본적인 미량 영양소와 항산화제를 포함하고 있으니 말이다. 실제로 미량 영양소와 항산화제 모두 복잡한 질환의 발병 위험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오늘은 여름철에 섭취하면 건강에 좋은 3가지 과일을 소개한다.

우선, 제철 과일을 섭취하는 것은 매우 건강에 좋다는 점을 꼭 알아두자. 특히 수확하자마자 완벽하게 익은 상태라면 더 좋다. 이때가 과일의 맛이 가장 훌륭하며 더 많은 영양분이 있기 때문이다.

여름철에 섭취하면 건강에 좋은 3가지 과일

1. 붉은 베리류

붉은 베리류는 여름철에 가장 좋을 뿐 아니라, 항산화제 함량이 높다. <Molecular Aspects of Medicine> 학술지에 게재된 연구에서 입증된 바와 같이, 과일에 함유된 안토시아닌이 심혈관 질환의 위험을 줄일 수 있다.

또한 붉은 베리류 과일은 비타민 C와 같은 다른 강력한 항산화제를 포함하고 있다. 비타민 C는 신체에서 가장 풍부한 단백질인 콜라겐 형성과 면역계 조절에 필수적이다. 이 비타민을 자주 섭취하면 감기 발병률을 줄일 수 있다.

붉은 베리류는 매우 다양하게 즐길 수 있는 과일이다. 실제로 간식으로 섭취하거나 디저트에 추가할 수 있다. 얼려서 스무디를 만들거나 생과일을 셰이크에 넣어서 먹어도 좋다. 하지만 섬유질 함량의 이점을 누릴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인 생과일을 그대로 섭취하는 것이 가장 좋다는 점을 잊지 말자.

더 읽어보기: 크랜베리의 건강상 이점

여름철에 섭취할 수 있는 3가지 과일

붉은 베리류는 섬유질 함량이 높아 신선한 상태로 섭취하는 것이 가장 좋다.

2. 멜론과 수박

멜론은 성분에 많은 양의 수분을 포함하고 있다. 이 과일이 탈수증의 위험을 줄이는 데 훌륭한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다.

잘 알고 있겠지만, 탈수증은 특히 여름철에 매우 위험한 상태이다. 실제로 노인에게 치명적이라는 사실이 입증되었다. 무더위가 노인과 젊은 사람에게 큰 문제를 초래할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수분 섭취량을 체크하는 것 외에도, 대부분 액체로 구성된 과일을 충분히 섭취해야 한다. 멜론과 수박은 이러한 점에서 훌륭하지만, 더 많은 이점을 선사하기도 한다. 실제로 복잡한 질환의 예방에 필수적인 항산화제를 포함하고 있다.

이러한 과일은 상큼한 맛을 느낄 수 있어, 모든 간식을 완벽하게 보완한다. 또한 푸짐한 양의 식사를 한 뒤 후식으로 먹으면 소화를 개선할 수 있다.

하지만 당뇨가 있거나 다른 대사 장애가 있는 사람은 섭취를 금해야 한다. 이러한 과일은 과당 함량이 높아, 많은 양으로 먹으면 해로울 수 있기 때문이다.

3. 복숭아

복숭아는 달콤한 맛과 식감으로 인해 아이들에게 가장 인기 있는 과일 중 하나이다. 복숭아 껍질에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도 있지만, 모든 연령대의 사람이 가장 많이 찾는 과일 중 하나이다.

<Voprosy Pitaniia> 학술지에 게재된 연구에 따르면, 복숭아는 다량의 당분과 베타카로틴을 포함하고 있다. 이러한 영양분은 눈에 띄는 항산화 작용을 하며, 시력 감퇴 및 시력 문제 예방에 필수적이다. 또한 염증성 간 질환으로부터 신체를 보호하는 데 도움이 되기도 한다.

늘 그렇듯, 변비와 같은 장 질환의 발병률을 줄일 수 있는 섬유질이 가장 풍부한 상태인 껍질째 섭취하는 것이 좋다. 하지만 가끔 셰이크에 넣어, 풍미와 색을 추가할 수도 있다.

그렇기는 해도, 시중에서 판매되는 시럽에 절인 제품은 멀리하자. 이러한 보존법은 많은 양의 설탕을 사용하여 대사 건강에 해로울 수 있다.

더 읽어보기: 식품첨가물이 신체에 미치는 영향

여름철에 섭취할 수 있는 3가지 과일

수박은 다량의 수분을 포함하고 있어, 여름철 체내 수분 보충을 유지할 수 있다.

여름철에는 더 많은 과일을 섭취하자!

여름철에는 건강과 필수 영양분을 위해 앞서 소개한 3가지 과일을 식단에 추가하는 것이 좋다.

과일은 항상 자연 그대로의 상태로 껍질째 섭취하는 것이 가장 좋다. 과일의 성분을 잘 흡수하고 췌장에 해로울 수 있는 혈당 피크를 예방하는 유일한 방법이다. 물론 때로는 디저트에 단맛을 추가하기 위해 설탕 대신 과일 퓌레를 사용해도 된다.

마지막으로 균형이 잘 잡힌 식단이 필수적이며 그에 맞추어 현지 및 제철 과일을 섭취하자. 이는 과일의 감각 자극 특성을 활용하는 가장 좋은 방법이기도 하다.

  • Cassidy A., Berry anthocyanin intake and cardiovascular health. Mol Aspects Med, 2018. 61: 76-82.
  • Bucher A., White N., Vitamin C in the prevention and treatment of the common cold. Am J Lifestyle Med, 2016. 10 (3): 181-183.
  • Miller HJ., Dehydration in the older adult. J Gerontol Nurs, 2015. 41 (9): 8-13.
  • Khomich LM., Perova IB., Eller KI., Peach juice puree nutritional profile. Vopr Pitan, 2019. 88 (6): 100-109.
  • Olagnero, Gabriela, et al. “Alimentos funcionales: fibra, prebióticos, probióticos y simbióticos.” Diaeta 25.121 (2007): 20-33.
  • Lázaro, M. Alergia al melocoton: estudio epidemiologico, clinico e inmunologico. Diss. Universidad de Salamanca, 1997.
  • Peiro, Pablo Saz, María Ortiz Lucas, and Shila Saz Tejero. “Cuidados en el estreñimiento.” Medicina naturista 4.2 (2010): 15-22.
  • Jansen, Rick J., et al. “Los nutrientes obtenidos al consumir frutas y verduras reducen el riesgo de cáncer de páncreas.” J Gastrointest Cancer 44.2 (2013): 152-1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