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각류 알레르기의 증상과 치료

13 1월, 2021
여러분 또는 자녀가 갑각류 알레르기를 가지고 있다면 알레르기 반응의 위험을 최소화하기 위해 고려해야 할 몇 가지 사항이 있다.

갑각류 알레르기는 가장 흔한 알레르기 종류 중 하나이다. 연체 동물과 갑각류는 면역 체계가 알레르기 유발 항원과 싸우기 위해 과도하게 작동하도록 만들어 결과적으로 경미하거나 심각한 반응을 일으킬 수 있다. 심각한 알레르기 반응은 극도로 위험할 수 있으며 따라서 주요 합병증을 피하기 위해 증상을 이해하는 것이 중요하다.

외부 물질이 몸에 들어가면 면역 체계는 싸울지 통과시킬지를 결정한다. 갑각류 알레르기의 경우 면역 체계는 단백질을 유해한 것으로 식별하여 신체를 보호하기 위해 반응한다. 때때로 이러한 반응은 잠재적으로 생명을 위협하는 심각한 방식으로 진화할 수 있다.

갑각류 알레르기란?

알레르기 임상 면역학 여론 동향의 연구에서 설명한 것과 같이 갑각류 알레르기는 특정한 해산물에서 발견되는 특정 단백질에 의해 발생한다. 좀 더 일반적인 알레르기 유발 해산물은 갑각류와 연체 동물이다.

신체가 알레르기 유발 항원을 감지하면 이는 방어 반응을 유발하는데 결과적으로 두드러기나 가벼운 부기와 같은 경미한 증상이나 아나필락시스 같은 좀 더 심각한 증상을 유발할 수 있다.

갑각류 알레르기의 가족력은 사람에게 잠재적으로 알레르기를 유발할 수 있는 가장 큰 위험 요소 중 하나이다. 또한 이 종류의 알레르기는 평생 동안 어느 단계에서나 나타날 수 있지만 어린이보다 성인에게 더 흔하다. 게다가 갑각류에 대한 민감함은 남성보다 여성이 더 높다.

갑각류 알레르기의 증상과 치료

아나필락시스는 갑각류 알레르기의 가장 심각한 단계이며 생명을 위협할 수 있다.

더 읽어보기: 유당 불내증의 증상 및 진단

갑각류 알레르기의 증상

앞서 언급했듯이 알레르기 증상은 경미하거나 심각할 수 있다. 일반적으로 알레르기 반응의 첫 징후는 갑각류 섭취 약 1시간 후에 나타난다. 전형적인 징후는 입술이나 또는 혀의 부기와 가려움이다.

더욱 심각한 경우 호흡 곤란이나 설사, 복통, 구토와 같은 장 문제가 나타날 수도 있다. 이러한 종류의 반응은 보통 약물과 프로바이오틱의 복용을 필요로 하며 이는 지속적인 설사를 억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현기증, 경미한 어지러움, 실신 또는 의식 상실 또한 발생할 수 있다. 이러한 증상이 나타나면 진행 상황 모니터링을 위해 의료 조취를 취하며 필요한 경우 약물을 복용하자.

아나필락시스

갑각류 알레르기는 즉각적인 치료가 필요한 생명을 위협하는 부작용인 아나필락시스로 이어질 수 있다. 실제로 에피네프린 주사 형태의 아드레날린 주입은 소아과학 저널에서 발표한 연구에서 확인된 바와 같이 치료의 첫 번째이자 근본적인 기준이다.

아나필락시스의 증상은 인후 부종으로 인한 호흡 곤란, 혈압 강하, 혼란, 현기증, 실신, 의식 상실을 포함한다.

가능한 합병증

아나필락시스 쇼크에 대한 민감성을 급격하게 악화시키는 특정한 기존의 병증이 있다. 예를 들어 천식, 음식 알레르기에 의한 아나필락시스 가족력이 있는 사람이나 갑각류에 알레르기 반응을 보인 내력이 있는 사람은 과민반응이 복잡해질 가능성이 높다.

이 때문에 구매하는 모든 식품의 라벨을 주의 깊게 검토하는 것이 굉장히 중요하다. 이렇게 하면 알레르기 반응을 유발할 수도 있는 식품의 교차 오염과 흔적이 없는지 확인할 수 있다.

심각한 갑각류 알레르기가 있다면 해산물과 갑각류를 가공하고 요리하는 장소로부터 멀리 떨어져 있어야 할 수도 있다. 갑각류의 냄새 또는 연기가 역반응을 유발하게 할 수 있다.

더 읽어보기: 천식과 비염의 관계

갑각류 알레르기를 치료하는 방법

현재 갑각류 알레르기에 대한 확실한 치료법은 없다. 이러한 식품 알레르기는 일단 나타나면 평생에 지속될 수 있는 과정이다.

따라서 실제로 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갑각류 섭취를 피하고 우연히라도 그 연기를 흡입하지 않도록 노력하는 것이다. 물론 이는 이미 확실한 갑각류 알레르기를 가지고 있다고 확인된 경우에만 적용된다.

식당에 가면 메뉴에 알레르기 유발 항원 차트나 라벨이 있는지 확인하자. 이를 사용하면 어떤 요리에 특정 갑각류가 포함되어 있는지 여부를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식품이 해산물을 가공하는 공장에서 포장되고 처리된 것이 아닌지 확인하기 위해 식품 라벨을 주의 깊게 읽자. 만약 그렇다면 음식에 약간의 갑각류 흔적이 남아있을 수 있어 위험할 수 있다.

어린이에게 발생하는 갑각류 알레르기

이미 언급한 것과 같이 유아기보다 성인기에 갑각류 알레르기 발생이 더 흔하다. 그러나 후자의 경우 확실한 유발 가능성이 있다. 갑각류를 섭취한 후 자녀에게 일어난 어떠한 부정적인 반응을 알아차렸다면 응급 상황에 대비하여 에피네프린 주사를 휴대하는 것이 좋다. 이는 아나필락시스 쇼크를 예방하여 아이의 생명을 구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부모와 보호자는 어린이가 알레르기 유발 항원에 오염된 갑각류나 식품을 먹지 않도록 매우 주의해야 한다. 그러나 아이가 처음에 입에 부기, 가려움 또는 염증과 같은 과민한 증상을 보이면 응급실에 가는 것이 가장 좋다.

알레르기 반응을 예방하는 방법

갑각류 알레르기가 있다면 이러한 유용한 팁을 따라서 잠재적인 노출을 방지하자.

식품 라벨 읽기

식품 라벨을 읽어서 식료품점에서 구매하는 모든 식품에 알레르기 유발 항원이 없는지 확인하자. 이렇게 하면 완전히 문제를 피할 수 있다.

외식 시 유의 사항

요즘 식당의 메뉴에는 보통 제공하는 요리에 들어있는 잠재적인 알레르기 유발 항원을 강조한 부분이 있다. 그럼에도 당신의 알레르기에 대해서 서버에게 알리는 것이 항상 좋은 생각이다. 그렇게 하면 식품 교차 오염을 피하는 적절한 예방 조취를 취할 수 있다.

갑각류 알레르기의 증상과 치료

외식할 때 식당 메뉴에서 알레르기 유발 항원 차트를 확인하는 것은 중요하다.

교차 오염

식품 알레르기를 가진 사람은 오염된 요리나 같은 요리 도구를 사용하여 준비한 음식을 섭취함으로 반응을 보일 수 있다. 즉, 반응이나 아나필락시스를 유발하는데 갑각류를 섭취할 필요가 없다. 갑각류와 같은 표면에 닿은 식품을 섭취하는 것으로 충분하므로 이는 위생이 극도로 중요한 이유이다.

갑각류 알레르기는 음식과 관련된 문제이다

위에서 알아본 바와 같이 갑각류 알레르기는 예방 조치를 취하지 않으면 생명을 위협할 수 있다. 이 때문에 식품 라벨을 읽고 알레르기 반응 보였다고 생각하면 즉각적인 치료를 받는 것이 항상 중요하다.

두려움이 있다면 언젠가 사용해야 할 경우를 대비하여 항상 에피네프린 주사를 휴대할 것을 기억하자. 이는 갑각류 알레르기가 있는 아이의 부모와 보호자에게도 중요하며 그들은 아이가 알레르기 유발원으로부터 멀리 떨어져 있도록 특별한 예방 조치를 취해야 한다.

  • Szajewska H., Canani RB., Guarino A., Hosjak I., et al., Probiotics for the prevention of antibiotic associated diarrhea in children. J Pediatr Gastroenterol Nutr, 2016. 62 (3): 495-506.
  • Sarinho E., Moura MG., Severe forms of food allergy. J Pediatr, 2017. 1: 53-59.
  • Wong L., Tham EH., Lee BW., An update on shellfish allergy. Curr Opin Allergy Clin Immunol, 2019. 19 (3): 236-242.
  • Velazco-Benítez, C. “Epidemiología de la alergia alimentaria en la edad pediátrica.” Rev Gastrohnup 14.2 (2012): 62-5.
  • García Falcón, Manuel Enrique. “Papel de los probióticos en el tratamiento de alergias e intolerancias alimentarias.”
  • Borrego, J. Torres, JF Martínez Cuevas, and J. Tejero García. “Reactividad cruzada entre pescados y mariscos.” Allergologia et immunopathologia 31.3 (2003): 146-151.
  • Fernández Morales, Isidora, and María Ignacia Von Jentschykmakuc. “Abordaje nutricional en alergias alimentarias más prevalentes.” (2016).
  • Binaghi, María Julieta, et al. “Declaración de alérgenos y detección de trazas de leche, soja y huevo en alimentos de consumo frecuente por niños.” Actual. nutr (2017): 72-83.
  • Plaza-Martin, Ana María. “Alergia alimentaria en la edad pediátrica, conceptos actuales.” Anales de pediatría. Vol. 85. No. 1. Elsevier Doyma, 2016.
  • Blasco, Jaime Lozano, Sergio José Quevedo Teruel, and Mónica Piquer Gibert. “Alergia a frutos secos. Alergia a legumbres y frutas. Alergia a pescados y marisco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