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이 차가운 원인

5월 11, 2016
보통 손이 찬 것은 혈액 순환과 관련되어 있다. 손이 찰 때는 식단을 바꾸거나 운동을 하면 도움이 된다.

얼음처럼 손이 차가울 때가 있다. 누군가를 터치하면 그들이 왜 이렇게 차갑냐고 묻는다. 손이 차가운 것은 누구나 흔하게 경험하는 것으로 여러 가지 원인이 있다. 어떤 원인이 있을까?

차가운 손: 뭔가 심각한 걸까?

차가운 손: 뭔가 심각한 걸까

가끔 갑자기 손이 차가워질 때가 있다. 겨울에는 집 안에서도 장갑을 끼고 있어야 하고 여름에도 손이 평소보다 차가울 때가 있다. 왜 이렇게 손이 차냐고, 다른 사람들이 늘 똑같은 반응을 보일 것이다.

사실 손이 찬 것을 두고 크게 신경을 써야 하는 건 아니다. 개개인에 따라 뜨거움과 차가움에 다르게 반응하고, 또 누군가는 다른 누군가보다 더 예민할 수도 있다.

만성피로와 손이 찬 것이 같이 나타나는 증상같이, 신경을 써야 할 때가 있다. 이럴 때는 병원에 가서 원인을 알아봐야 한다. 체온이 낮으면서 피곤할 때에는 혈액순환과 관련된 문제일 수 있지만, 다른 원인은 어떤 것들이 있을 수 있는지 알아보자.

더 읽어보기: 수족냉증: 일 년 내내 손발이 차가운 이유

손이 차가운 원인

1. 차가운 손: 갑상선 기능 저하증

다른 글에서 갑상선 기능 저하증에 관해 이야기한 적이 있다. 어떤 호르몬이 정상 수치보다 낮아지면서 신진대사가 느려지고, 그로 인해 갑상선 불균형이 된 상태이다.

살이 찌고 피부와 머리카락 색깔이 변하며 추운 것에 더 예민해진다. 병원에 가면 의사가 이에 맞는 처방을 해줄 것이고, 요오드가 함유된 음식을 약간 더 많이 먹는 것을 권할 것이다.

2. 차가운 손: 레이노 증후군?

이름이 약간 무섭게 들릴 수도 있겠지만, 걱정하진 말자. 심각하다기보다 약간 낯선 것일 뿐이다.

이것은 손가락과 발가락의 작은 혈관에 영향을 미친다. 이렇게 되면 체온이 급격하게 떨어지거나 스트레스를 받거나 불안해질 것이다. 아마 손가락과 발가락 끝이 약간 붉어지고 불편해지면서 댕기는 느낌이 들 것이다. 혈액 순환이 다시 되면 빨개지면서 아린 느낌이 들 텐데, 뜨거운 느낌과 비슷하다. 이런 것은 르노 신드롬의 다른 증상으로 약한 것도, 그렇지 않은 것도 있다. 하지만 완전히 일반적인 것은 아니기 때문에 손가락 발가락이 계속 차갑다면 병원에 가보는 게 제일 좋다. 

3. 차가운 손: 빈혈?

빈혈 때문에 손이 차가운 것이 제일 흔하며, 신체의 철분 수치가 낮아서 생기는 것이다.

피곤하고 머리카락이 많이 빠지거나 손톱이 잘 부러지는 것은 빈혈의 증상이다. 피검사로 빈혈인지 아닌지 확인해볼 수 있고, 의사가 검사 결과에 맞는 처방을 해줄 것이다. 그러니 너무 걱정은 말자!

더 읽어보기: 철분 수치를 높이기 위해 섭취하면 좋은 식품

4. 차가운 손: 순환 문제? 아니면 체중과 관련된 걸까?

몸이 호리호리하고, 신체 지방 함량이 낮으면 체온이 떨어지고, 평소보다 더 추위를 느낄 수 있다. 아니면 순환 문제일 수 있다.

아린 느낌이 들어 손을 문지르고 싶거나 손가락을 마사지하고 싶을 수 있는데, 이런 것들은 순환에 도움 된다.

보통 손이 차가우면서 발도 차갑다. 순환이 안 되어 혈액이 닿지 않는 부위에는 이런 증상이 생긴다.

손이 차가우면서 평소보다 더 피곤하면 병원에 가보는 게 좋다. 심각한 건 아니지만 의사의 진단에 따른 처방을 따르는 게 좋다.

괜히 스스로 치료하려고 하지 말자. 위험 부담만 커질 수 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