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트너와 논쟁을 멈추는 5가지 표현

부부의 논쟁이 항상 건전한 것은 아니다. 파트너와 논쟁을 하다가 짜증이 나기 시작할 때 어떻게 해야 하는지 알고 싶다면 이 글을 읽어보자.
파트너와 논쟁을 멈추는 5가지 표현
Elena Sanz

검토 및 승인: 심리학자 Elena Sanz.

마지막 업데이트: 13 10월, 2022

장기적으로 관계가 손상되지 않도록 제시간에 파트너와 논쟁을 중단하는 방법을 알아야 할 필요가 있다. 특히 파트너와 논쟁을 매우 정기적으로 할 때 중요하다.

말다툼은 서로 다른 사람이 만들어가는 관계이기 때문에 당연히 겪을 수 있는 일이지만, 매일 갈등이 끊임없이 반복된다면 더 건강하고 좋은 방법으로 말다툼을 멈추는 법을 배워야 한다.

‘싸움은 타인이 자신을 좋아한다는 의미다’ 같은 속설은 잊어야 한다. 이렇게 하면 다툼을 습관화하여 건강에 해로운 것으로 변할 수 있다.

때로는 논쟁이 건설적일 수 있지만, 논쟁이 심각해지기 전에 멈추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는 몇 가지 문구를 아는 것이 좋다. 이번 글에서 파트너와 논쟁을 멈추는 표현을 알아보자.

건강한 방식으로 논쟁하는 것이 가능할까?

당연히 있다. 부부가 말다툼을 하고 얕잡아 보거나 심지어 모욕까지 한다면 건강에 해로운 논쟁이 된다. 이는 무시해서는 안 될 위험 신호다. 왜냐하면 이런 일이 발생하면 관계에 해를 끼칠 가능성이 매우 크기 때문이다.

그러나 논쟁이 긍정적으로 작용할 수 있는 이유는 관계 구성원들이 주어진 상황에 대해 서로 다른 관점을 가진 경우다. 자신이 처한 상황을 설명하기 바빠지면 화를 내고 목소리를 조금 높일 수는 있지만 결코 상대를 멸시해서는 안 된다.

파트너와 논쟁할 때는 항상 서로의 말에 귀를 기울이고 공통점을 찾으며 협상해야 한다.

부모님이나 TV에서 본 사례를 바탕으로 다툰다면  건전한 다툼을 유지하기가 쉽지 않다.

그러나 더 건강한 방식으로 논쟁하는 방법을 배우기 위해 항상 노력할 수 있다.

파트너와 논쟁을 존중
부부는 존중의 틀에서 논쟁하고 공통의 목표에 도달하기 위해 서로 다른 의견에 맞서 싸울 수 있다.

파트너와 논쟁을 멈추는 최고의 표현

파트너와 논쟁을 어떻게 멈출지 모를 때 다음 표현이 도움이 될 수 있다. 시간이 지나면서 각자가 자신만의 표현과 기법을 발견하게 될 것이다.

이러한 표현은 논쟁이 해로운 방향으로 흐르기 시작할 때 분위기를 진정시킬 것이다. 파트너와 어쩔 수 없이 말다툼하게 됐을 때 꼭 한번 사용해보기를 바란다.

1. ‘이게 제일 좋은 것 같은데 어때?’

상대방이 하는 말을 듣지 않고 본인 의견만 관철하려고 할 때 끝없는 논쟁이 이어진다. 그럴 때 ‘이게 제일 좋은 것 같은데 어때?’라고 말하면 상대는 공통점에 도달하기 위해 자신의 관점을 표현할 기회가 생겼다고 느껴서 논쟁이 식는 경우가 많다.

건전한 맥락에서 부부의 논쟁을 멈추는 데 매우 적절한 표현으로 상대의 입장과 의견을 이해할 수 있다.

2. ‘동의해/당신이 옳아.’

손에 잡히지 않는 논쟁을 멈추게 하는 또 다른 표현이다. 대개 분노로 인해 그 이유를 부인하고 상황을 확대할 수 있다.

‘내 생각은 달라. 난 이렇게 생각해.’라고 말할 수 있는 것처럼 반대의 경우도 말할 수 있다. 약한 행동이 아니다.

3. 파트너와 논쟁을 멈추는 최고의 표현: ‘그런 말을 하면 마음이 아파.’

부부싸움을 멈추는 또 다른 방법은 자기감정을 단호하게 표현하는 것이다. 기분이 좋은지 아닌지를 다른 사람에게 맡길 수 없다.

그러므로 감정을 표현하는 방법과 파트너의 말이나 행동이 자신에게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배워야 한다. 특히 항상 같은 이유로 논쟁을 시작하는 경향이 있다면 더 유용하다. 적극적인 대화가 핵심이다.

4. ‘잠시 쉬었다가 나중에 계속 얘기할까?’

부부싸움을 멈추게 하는 이 표현은 서로 이성을 잃을 것 같을 때 유용하다. 어조가 공격적으로 변하고 상대를 비난하거나 공격하고 있다고 느끼면 잠시 휴식하고 나중에 다시 대화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이를 통해 관점을 바꾸고 토론을 건설적인 방향으로 이끌 수 있다. 분위기를 식힐 시간은 항상 있다.

파트너와 논쟁을 휴식
진정하기 위해 대화를 일시 중지하는 것은 매우 좋은 전술이다. 화를 진정하고 다른 관점으로 대화에 돌입할 수 있다

5. 파트너와 논쟁을 멈추는 최고의 표현: ‘왜 우리는 항상 이것에 관해 말다툼할까?’

논쟁이 발생한 이유를 명확히 하는 데 도움이 되기 때문에 이 표현은 매우 강력하다. 어쩌면 상대의 특정 습관이 거슬리지만 참고 있다가 결국 폭발했다는 결론에 도달할 수도 있다.

감정을 다스리는 법을 배우면 논쟁이 멈춘다

감정을 건전한 방법으로 적절하게 관리하는 방법을 배우지 않았다면 이 문구로 부부 논쟁을 멈추기가 쉽지 않다. 다행히도 우리를 도울 수 있는 전문가가 있다.

치료사, 코치 또는 심리학자로부터 배우는 모든 것은 친구 및 직장 동료와의 관계에서도 도움이 될 것이다. 결국 인간관계 개선이 관건이기 때문이다.

이 글은 어떤가요?
건강한 관계를 위한 경계선 정하기
건강을 위한 발걸음
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건강한 관계를 위한 경계선 정하기

관계에 있어서 경계선을 만들고, 한계를 두는 것은 쉽지 않다. 대부분은 그런 경계선이 어디에 있는지 혹은 어디에 만들어야 하는지도 잘 모르곤 한다. 그러나 건강한 관계를 만들기 위해서는 반드시 경계선을 두어야 한다.



  • Enriquez, A. L. G., Escobedo, M. M. R., Estrada, R. J., Vaquera, A. R. S., & Bustillos, F. D. L. V. (2017, October). Asertividad ante la dependencia en los conflictos de pareja. In [2018] Congreso Internacional de Ciencias Sociales.
  • Hernando-Gómez, Á., Maraver-López, P., & Pazos-Gómez, M. (2016). Experiencias positivas y negativas en relaciones de pareja de jóvenes y adolescentes. Revista de psicología (Santiago), 25(2), 01-19.
  • Rodríguez, F., & Córdova, L. (2009). Violencia en la pareja: manifestaciones concretas y factores asociados. Espacio abierto18(2), 323-338.

본 콘텐츠는 오직 정보 제공을 목적으로 하며 어떠한 경우든 전문가의 진단, 치료 또는 권고를 대신할 수 없습니다. 의문 가는 점이 있거나 구체적인 사항에 대해서는 반드시 가까운 병원에 내원하거나 전문가의 상담을 받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