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킹소다는 제약 회사의 적이다

· 7월 3, 2016
베이킹소다와 염화마그네슘을 구강 치료제로 사용하면 독소를 제거하고, 많은 건강 문제를 예방할 수 있다.

베이킹소다는 고대부터 건강, 미용 등의 목적으로 쓰였다. 베이킹소다에는 아직 밝혀지지 않은 성분들이 많다는 믿음 속에, 여러 곳에서 베이킹소다를 끊임없이 연구해왔다.

많은 사람은 베이킹소다가 제약 회사의 제품보다 더 건강에 좋다는 사실을 믿기 힘들어한다. 베이킹소다가 암과 당뇨 등의 여러 만성 질병을 예방하고 물리친다는 것은 이미 증명된 사실이다. 사실, 몇몇 의사들은 베이킹소다를 건강 보조 식품으로 사용할 것을 추천한다.

더 읽어보기: 집에서 당뇨발을 관리하는 방법

베이킹소다는 제약 회사의 적이다

베이킹 소다는 제약 회사의 적이다

베이킹소다가 많은 건강 문제를 치료할 수 있다는 것을 알고 있는가? 종양학 의사들은 베이킹소다를 써서 간과 신장 등 중요한 부위에 행해지는 방사선 치료의 부작용을 줄이기도 한다.

세계 곳곳에서, 사람들은 소량의 베이킹소다를 물에 타서 알칼리성 음료로 마시며 산성혈증과 이와 관련된 질병들을 치료한다.

사람들이 베이킹소다의 효능을 잘 알게 되면서, 응급실에서도 베이킹소다가 많이 쓰인다. 베이킹소다와 요오드, 마그네슘 등 다른 성분들이 합쳐지면 여러 질병에 대한 치료제가 될 수 있다.

베이킹소다의 가장 큰 효능은 몸을 천연으로 알칼리화시켜준다는 점이다. 중탄산 이온이 부족해 혈액의 pH 레벨이 낮아지면 몸의 산성이 높아져 여러 질병과 장애에 노출된다.

알칼리성 환경에서 세포들의 기능이 좋아진다는 점은 베이킹소다의 효과를 입증하는 셈이다.

베이킹소다의 효능

혈액의 pH 레벨을 유지하는 가장 중요한 비법은 식단이다. 하지만 생활 습관, 좋지 못한 식습관 등은 몸을 산성으로 만들기 때문에 여러 질병에 걸리기 쉬워진다.

혈액의  pH 레벨이 산성이 되면, 암, 위염, 골다공증, 당뇨, 심장병 등의 만성 질병에 걸릴 위험성이 높아진다.

이러한 관점에서, 베이킹소다는 건강을 지킬 좋은 재료가 된다. 베이킹소다는 pH 레벨의 복구를 도와 몸을 알칼리성으로 만들고, 혈관을 확장해 조직에 산소를 많이 공급하도록 해주기 때문이다. 베이킹소다가 관절염, 통풍, 독감, 신장 결석, 당뇨 등의 여러 심각한 질병을 예방할 수 있다는 점이 증명되었다.

베이킹소다의 효능을 알고 나면, 사람들은 질병을 치료할 안전하고 자연적인 방법으로 베이킹소다를 쓸 수 있다. 사실, 베이킹소다와 마그네슘의 조합은 여러 질병을 예방하기도 한다. 이 두 재료는 체내에 축적된 독소를 제거하고 조직, 세포, 장기로부터 산성을 없애준다.

더 읽어보기: 장을 정화하고 독소 제거하는 법

이러한 효능 덕분에, 베이킹소다는 제약 회사의 적이다. 베이킹소다는 값도 싸고, 안전하고, 효과적이다. 적절한 양만 먹는다면 부작용이 생기지 않는다.

그리고, 베이킹소다를 먹을 때 의사와 상담하는 것을 추천한다. 내 몸의 상태에 따라 갈증, 두통, 다리가 붓는 등의 증상이 생길 수도 있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