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벽증, 먼지 공포증

결벽증은 먼지에 대한 두려움이다. 다시 말해, 균이나 박테리아에 오염되는 것에 대한 비이성적인 두려움이다.
결벽증, 먼지 공포증

마지막 업데이트: 26 9월, 2021

결벽증 또는 먼지 공포증은 날이 갈수록 점점 심해지는 증상이다. 그렇다면 더러운 것이나 균을 지나치게 걱정하는 것이 건강에 도움이 되기는 할까? 청결을 추구하는 것은 정상이지만, 집착이 된다면 문제가 있다.

우리 주변에 있는 많은 미생물을 모두 눈으로 볼 수 있다고 상상해 보자. 분명 많은 사람이 소스라치게 놀랄 것이다.

실제로 약간의 두려움은 위험할지 모르는 상황을 인식하고 자신을 보호할 수 있는 정상적인 감정이다. 하지만 한계치를 초과하는 두려움은 병적인 문제가 될 수 있다.

무언가나 누군가에 대해 느끼는 비이성적인 두려움으로 정의되는 공포증이 바로 그렇다. 그중 결벽증은 이를 경험하는 사람에게 큰 고통을 주는 증상이다.

결벽증이 있는 사람은 박테리아와 균에 감염되는 것에 대한 두려움을 느껴 정상적인 생활을 하지 못할 때가 많다. 그렇다면 어떤 증상을 보일까? 쉽게 알아볼 수 있는 행동이 있을까? 지금부터 함께 알아보자.

결벽증 또는 먼지 공포증이란?

결벽증의 영어 단어인 ‘Mysophobia’는 그리스어로 더러움을 의미하는 ‘Myso’와 두려움을 뜻하는 ‘Phobos’의 합성어로, 더러운 것에 대한 두려움을 말한다.

결벽증은 1879년, 신경과 전문의인 윌리엄 해먼드가 처음으로 발견했으며, 그 이후로 많은 의사가 이 현상을 해결하려고 노력했다.

정신 분석가인 지그문트 프로이트조차 이러한 공포증이 무엇인지 이해하려고 노력했다. 실제로 프로이트는 자신이 쓴 글에서 하루에 100번이 넘게 손을 씻고 손이 다시 더러워질까 두려워 팔꿈치로 문손잡이를 밀어서 여는 여성의 사례를 인용하여 결벽증을 언급한 바 있다.

결벽증은 강박 행동으로 이어질 수 있다. 실제로 어떤 사람들은 더러운 것에 대한 두려움으로 인해 하루에 여러 차례 손을 지나칠 정도로 자주 씻고 먼지와 체취에 온 신경을 쏟는 경향이 있다.

이 공포증은 다양한 정도로 나타날 수 있다. 어떤 사람들은 미생물과 박테리아만 두려워하지만, 또 어떤 사람들은 오염시킬 수 있는 모든 것을 두려워할 수도 있다. 특히 오염에 대한 두려움이 있으면 대개 고립되는 생활을 한다.

결벽증, 먼지 공포증

결벽증이 있는 사람은 바이러스, 박테리아 또는 더러운 것에 오염되는 것을 두려워한다.

결벽증이 있는 사람의 행동

결벽증이 있는 사람은 일반적으로 강박적인 청결 행동을 한다. 따라서 한 시간마다 최대 50번까지도 손을 씻을 수 있다.

또한 주변에 있는 모든 것을 소독하고, 물건을 만지려고 하지 않으며, 장갑을 사용할 수 있다. 마찬가지로 집은 지나칠 정도로 깨끗한 상태로 유지하고, 식당 문, 지하철 손잡이, 좌석 등과 같이 다른 사람이 만지는 것은 손을 대지 않으려고 한다.

그 밖에도 결벽증이 있는 사람은 집에서 음식을 먹는 것을 더 선호한다. 이렇게 해야만 음식이 깨끗하다는 것을 확신할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집에서 식사를 하면 다른 사람과의 접촉을 피할 수도 있다.

특정 장소를 방문하고 나면 옷을 만지는 것이 두려워 곧장 세탁소에 옷을 맡기러 갈 때도 있다.

결벽증 원인

결벽증은 유전적 요인, 과거의 트라우마 사건, 청결에 대한 엄격한 교육을 받은 경험, 감염으로 병에 걸리는 것에 대한 공포감 등과 같이 여러 가지 요인이 관련되어 있다.

하지만 결벽증이 있는 사람에게 이와 같은 문제는 결코 기분 좋은 일이 아니다. 실제로 의례적으로 하는 청결 행위에 대해 좋은 감정을 느끼지 않는다. 곧 알게 되겠지만, 결벽증의 증상은 매우 불쾌하다.

결벽증, 먼지 공포증

결벽증과 관련된 많은 요인이 있지만, 대부분 문제의 원인은 청결에 대한 엄격한 양육이다.

증상

  • 메스꺼움
  • 숨이 막히는 듯한 느낌
  • 호흡 곤란
  • 가슴에서 느껴지는 압박감
  • 어지럼증 또는 현기증
  • 균형 감각 상실
  • 손발 마비
  • 자신을 통제하지 못하는 것에 대한 두려움
  • 질식
  • 떨림
  • 과도한 질서
  • 심장 박동 수 증가
  • 사회적 위축

많은 사람이 결벽증의 증상을 더는 견딜 수 없을 때 전문가에게 상담을 받아 치료를 진행하고 삶을 바꾸려고 한다. 인지 행동 치료는 가장 흔한 치료 중 하나로, 잘못된 개념을 조금씩 바로잡고자 공포증의 속내를 이해할 수 있다.

한편 환자가 두려움에 맞설 수 있도록, 노출 및 반응 방지 치료를 진행하기도 한다. 그 밖에도 이완 기술이나 명상과 같이 불안을 가라앉히는 데 도움이 되는 방법도 효과적이다.

어쨌든, 의사는 특정 사례에 가장 적합한 선택을 결정할 수 있는 자격을 갖춘 전문가다. 또한 필요하다면 약 처방을 받을 수 있어야 한다.

이 글은 어떤가요?
범불안 장애 환자를 어떻게 도울까
건강을 위한 발걸음
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범불안 장애 환자를 어떻게 도울까

살다 보면 스트레스와 위협적인 상황을 마주하게 되고 그때 큰 불안감을 느낀다. 하지만 과도한 불안감에 휩싸여 그 감정을 제어하지 못하는 사람들은 범불안 장애(GAD) 증상을 겪고 있을 수 있다. 범불안 장애 환자는 매일 지대한 불안에 시달린다.



  • Bastida de Miguel, A. M. (2018). Miedos, Ansiedad Y Fobias: Diferencias, Normalidad O Patología. Psicologia-Online.
  • Freud, S. (1985). Obsesiones y fobias. Mecanismo físico y etiología.
  • Mignagaray Valdés, J. (1967). Las Fobias. Rev. Hosp. Psiquiátr. La Habana.
  • Sandín, B., Chorot, P., Santed Germán, M. A., Valiente, R. M., & Olmedo Montes, M. (2008). Sensibilidad al asco: concepto y relación con los miedos y los trastornos de ansiedad. Revista de Psicopatología y Psicología Clínic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