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중 감량에 모유 수유가 도움이 될까

8월 12, 2020
연구에 따르면 모유 수유는 산모와 아기의 유대감뿐만 아니라 산모의 체중 감량에도 도움이 된다고 한다. 물론 모유 수유가 체중 감량을 위해 취하는 유일한 조처가 되어서는 안 되지만 말이다.

많은 여성이 임신 후 체중 감량에 대해 걱정한다. 더욱이 몸매를 되찾는 건 집착으로 바뀔 수 있음으로 모유 수유가 체중 감량에 정말 도움이 되는 게 맞는지 관심을 가질 수도 있다. 

일부 여성은 과식하지 않으려고 하지만, 이런 시도는 성장하고 있는 아기에게 영양 결핍을 유발할 수 있다. 반면, 임신 중 및 임신 후의 과체중은 자연적으로 발생하는 호르몬의 변화, 감정적 변화, 또 신체적 변화의 결과이기도 하다.

과체중의 기준

과체중으로 간주하는 건 몇 파운드일까?

몸무게가 4.5 kg 이하로 늘었다면 몸이 새로운 일상에 익숙해지므로 걱정할 필요가 없다. 출산 후 6개월 이내에 몸이 회복될 것이다. 하지만 임신 중 체중이 4.5 kg 이상 늘어난 경우라면 약간의 변화가 필요하다.

더 읽어보기: 임신을 촉진하는 7가지 팁

체중 감량 방법

운동 루틴을 시작하면 칼로리 소모에 도움이 된다. 탄수화물 함량이 높은 음식을 적게 먹는 것도 체중을 줄이는 또 다른 방법이다. 하지만 좋은 소식이 있다. 모유 수유는 아기의 성장에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칼로리를 소모하는 효과적인 방법이기도 하다.

모유 수유를 하는 데에는 하루에 약 500 kcal라는 많은 에너지가 필요하다. 비교하자면 줄넘기를 할 경우 우리는 약 510 kcal를 소모할 수 있다. 물론 우리가 얼마나 열심히 운동하는지에 달려 있지만 말이다. 하지만 모유 수유는 열심히 하는 것과는 아무런 상관이 없음으로 이기고 이기는 상황이라고 할 수 있다.

체중 감량에 모유 수유가 도움이 될까?

모유 수유가 체중 감량에 정말 도움이 될까?

옥스퍼드대학교(University of Oxford)에서 실시한 연구에 따르면 모유 수유는 여성의 체중 감량에 도움이 된다고 한다.

이 연구에는 70만 명 이상의 여성을 대상으로 한 설문 조사가 포함되어 있으며 모유 수유가 하루 평균 500 kcal를 소모하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연구원들은 또한 모유 수유가 유방암과 특정 심장 문제를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하지만 체중 감량을 원하더라도 몸에 필요한 모든 영양소를 제공해 주는 게 중요하므로 영양사를 꼭 만나 보아야 한다.

그러므로 모유 수유는 체중 감량에 도움이 되지만, 이는 매우 느린 과정이다(6개월당 0.9 kg). 따라서 중요한 건 균형 잡힌 식단이라고 할 수 있다.

  • 닭가슴살, 칠면조, 소고기, 병아리콩과 같은 단백질을 섭취하자.
  • 신선한 과일과 채소 섭취를 늘리자.
  • 탄수화물 함량이 높은 파스타, 빵 및 기타 음식 섭취를 제한하자.
  • 가공식품 및 단 음식을 멀리하자.

모유 수유는 아기의 발달에 어떤 영향을 미칠까?

이베로아메리카 과학 정보 협회(The Iberoamerican Society of Scientific Information)는 아기의 생후 6개월 동안 모유 수유가 미치는 영향에 대해 수년간 연구했으며 그 결과를 발표했다.

그들은 첫 6개월 동안 모유 수유를 한 아기의 인지 능력이 더 좋다고 결론을 내렸다. 따라서 모유 수유는 더 나은 지적 및 운동 발달, 언어 능력 및 기억력과 관련이 있다.

모유에는 뇌가 발달을 위해 필요로 하는 고도 불포화 지방과 같은 생리 활성 물질이 포함되어 있다. 따라서 이는 중추 신경계의 발달과 관련이 있다고 할 수 있다. 또한, 모유는 어린이를 비만으로부터 보호하는 데 도움이 된다. 모유를 먹고 자란 아이들과 분유를 먹고 자란 아이들 사이에는 차이가 있다.

더 읽어보기: 임신 중 식단의 중요성

일반적인 고려 사항

일반적인 고려 사항 

아기를 수유할 때 유두는 자극이 되는데 이는 옥시토신의 분비와 관련이 있다.

옥시토신은 자궁이 임신 전 크기로 돌아가고 신체도 정상으로 돌아가는 데 도움을 수는 수축 호르몬이다.

하지만 모유 수유를 한다고 해서 단 음식, 튀김 등 칼로리가 풍부한 음식을 모두 먹을 수 있다는 말은 아니다. 수유 중간중간 적당한 운동을 해야 한다. 그렇게 하면 체중 감량, 탄력, 혈액 순환 개선에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신체에서 여분의 체액을 배출할 수 있다.

누워서 다리를 약간 들어 올리고 발가락으로 작은 원을 그려보자. 먼저 오른쪽과 왼쪽 각각 10세트를 해 보자. 또 다른 변형 동작은 발가락을 위아래로 가리키는 것이다. 각 자세를 5초 동안 유지하고 발을 번갈아 가며 긴장을 푼다.

또한, 충분한 휴식을 취하고 에너지를 재충전하는 것도 중요하다.

출산 후에는 특히 휴식을 많이 취해야 하므로 이러한 권장 사항에 대해 의사와 확인해 보도록 하자.

  • Brahm Paulina, Valdés Verónica. Beneficios de la lactancia materna y riesgos de no amamantar. Rev. chil. pediatr.  [Internet]. 2017  [citado  2019  Feb  20] ;  88( 1 ): 07-14. Disponible en: https://scielo.conicyt.cl/scielo.php?script=sci_arttext&;pid=S0370-41062017000100001&lng=es.  http://dx.doi.org/10.4067/S0370-41062017000100001.
  •  Victora CG, Bahl R, Barros AJ, et al. Breastfeeding in the 21st century: epidemiology, mechanisms, and lifelong effect. Lancet 2016;387(10017):475-90.
  • Greer FR, Sicherer SH, Burks AW; American Academy of Pediatrics Committee on Nutrition; American Academy of Pediatrics Section on Allergy and Immunology. Effects of early nutritional interventions on the development of atopic disease in infants and children: the role of maternal dietary restriction, breastfeeding, timing of introduction of complementary foods, and hydrolyzed formulas. Pediatrics 2008;121(1):183-91.
  • Kelishadi R, Farajian S. The protective effects of breastfeeding on chronic non-communicable diseases in adulthood: A review of evidence. Adv Biomed Res. 2014;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