빠른 체중 감량을 위한 음식 조합

· 2월 12, 2019
살을 빼기 위해서는 식단을 조절하는 것 외에도 더 많은 칼로리를 소모하기 위해 운동은 필수적이다.

다이어트를 했는데도 살이 붙어 있는가? 믿거나 말거나 사실 나쁜 음식은 없다. 각각의 음식에는 영양소가 들어있다. 우리는 단지 적절한 음식 조합 방법을 모를 뿐이다. 예를 들어, 탄수화물을 두 배로 먹는 식단을 유지한다면 더 많은 체지방을 섭취하게 된다.

살을 빼려면 제대로 음식을 사용해야 한다.음식을 적절히 조합한다면 살을 빼는 것은 문제가 되지 않을 것이다.

이 글에서는 빠른 체중 감량을 위한 최고의 음식 조합 몇 가지를 살펴볼 것이다.

빠른 체중 감량을 위한 음식 조합

체중 감량을 위한 가장 좋은 음식 조합은 다음과 같다.

블루베리를 곁들인 오트밀

이 메뉴는 아침 식사로 매우 좋다. 블루베리와 함께 오트밀을 조금 넣는다.

  • 오트밀은 동맥 벽에 붙어 있는 지방을 청소하는 역할을 한다. 혈액 속의 콜레스테롤을 제거하는 데 도움을 준다.
  • 블루베리의 경우 많은 양의 산화 방지제, 섬유질, 칼륨 그리고 비타민 C를 함유하고 있다.

이 둘을 합치면 식욕을 조절하는 호르몬인 렙틴과 그렐린의 생산을 증가시킨다.

더 읽어보기: 집에서 블루베리를 길러보자!

렌틸콩을 넣은 밥

빠른 체중 감량을 위한 음식 조합

렌틸콩과 곡물의 조합은 좋은 식단에서는 없어서는 안 될 부분이다. 특히 고품질의 단백질을 섭취하고 싶다면 더더욱 그렇다. 식물성 음식에 기반을 두고 있기 때문에 비타민, 섬유질, 무기질도 얻을 수 있다.

  • 렌틸콩과 쌀이 결합되면 아미노산을 공급하고 소화를 증진시킬 수있다.

파스타와 야채

빠른 체중 감량을 위한 음식 조합

아주 흔합 조합은 아니지만 살을 빼고 싶다면 파스타가 살을 찌운다는 속설을 잊어야 한다. 열쇠는 적절한 양을 먹는 것에 있다.

파스타를 다이어트 식단에 첨가할 시간이다. 이유는? 파스타는 소화가 잘 되고 영양분을 천천히 흡수하게 하기 때문이다. 야채와 합치게 되면 섬유질이 첨가될 것이다. 다른 말로 하면 과도한 포도당을 조절하여 체중 증가를 막을 수 있을 것이다.

하루의 사작에 파스타를 먹는 것은 칼로리가 몸에 축적되는 것을 막기위해 권장된다.

더 읽어보기: 다이어트할 때 흔히 저지르는 실수 7가지

통밀빵과 치즈

빠른 체중 감량을 위한 음식 조합

통밀빵에 들어있는 섬유질과 항산화제 덕분에 기분 좋은 포만감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이러한 포만감을 최대 4시간 동안 만족 시킬 것이다.

게다가 살을 빼기 위해 통밀빵에 치즈를 곁들인다면 단백질이 에너지를 제공하고 신진대사를 가속시킬 것이다.

생선과 밥

빠른 체중 감량을 위한 음식 조합

비타민, 단백질, 철분을 한 번에 제공하는 음식이 있다면 이는 바로 생선이다. 생선을 식감이 부드러워 포만감을 느끼지 않고 먹을 수있다.

그러므로 생선을 쌀과 함께 먹는다는 것은 좋은 생각이다. 가급적 갈색의 쌀을 섭취하여 몸을 해독하는 데 도움을 주도록 한다. 섬유질은 또한 좋은 소화를 도울 것이다.

추천 사항

  • 식사를 하루에 5번으로 나누어서 한다.
  • 신체 활동을 한다.
  • 하루에 적어도 8잔의 물을 마신다.
  • 탄산음료를 피한다.
  • 동일한 영양분 그룹의 음식을 2개 이상 섞지 않는다.
  • Trujillo-Hernández, B., Vásquez, C., Almanza-Silva, J. R., Jaramillo-Virgen, M. E., Mellin-Landa, T. E., Valle-Figueroa, O. B., … Newton-Sánchez, O. (2010). Frecuencia y factores de riesgo asociados a sobrepeso y obesidad en universitarios de Colima, México. Revista de Salud Pública. https://doi.org/10.1590/S0124-00642010000200003

  • Rodríguez Ruíz S, Díaz S, Ortega Roldán B, Mata JL, Delgado R, F. S. M. (2013). La insatisfacción corporal y la presión de la familia y del grupo de iguales como factores de riesgo para el desarrollo de los trastornos de la conducta alimentaria. Anuario de Psicología Clínica y de La Salud.

  • Romero Ramos, H., Martínez Brocca, M. A., Pereira Cunill, J. L., & García Luna, P. P. (2005). Tratamiento farmacológico de la obesidad. Revista Espanola de Obesidad. https://doi.org/10.1016/S1575-0922(13)7002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