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부인들이 잘 알지 못하는 우울증에 관한 5가지 사실

· 5월 21, 2018
우울증에 대한 모든 선입견은 잊어라. 우울증에 빠진 사람은 그러고 싶어서 우울한 것이 아니다. 단지 정신 질환일 뿐이다.

외부인들이 잘 알지 못하는 우울증에 관한 많은 오해들이 있다.

“그렇습니다. 환자분은 우울증이 있습니다.” 심리학자 혹은 정신과 의사가 할지도 모르는 이 말은 도움을 찾기 오래전부터 환자가 이미 알고 있었을 증상을 확인해 줄 것이다. 우울증의 정도는 계속해서 심해진다. 마치 세상이 더 사회적으로, 기술적으로 진보할수록 행복으로부터 더욱 단절되는 듯하다.

사실 우울증을 마주한 사람들의 한 가지 공통적인 불만은 정신 질환이 사소하다고 간주하는 것이다.

우울증 진단을 받으면, 의사가 고혈압이나 통풍이 있다고 말을 하는 것과 똑같이 중요하게 다뤄져야 한다.

때때로, 자신의 블랙홀에서 빠져나오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는 사람들은 어쩔 수 없이 우울증이 그저 약국에서 약 한 번 받으면 해결되는 쉬운 문제라고 보는 사회적 편견을 마주하게 된다. 사실 이 문제는 복잡한 만큼 예민하기까지 한 주제이다. 오늘 이 글을 통해 우리가 몰랐던 우울증에 관한 사실에 대해 생각해보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

우울증을 겪어본 적이 있다면 이 5가지 측면은 아주 친숙할 것이다.

외부인들이 잘 알지 못하는 우울증에 관한 5가지 사실

1. 난 포기하지 않았어, 난 약하지 않아

난 포기하지 않았어, 난 약하지 않아

우울증이 있는 사람들만이 이해하는 한 가지는 이 정신 질환이 결코 그들이 포기하고 삶을 마주하지 못해서 발생한 것이 아니라는 사실이다.

  • 우리가 알아야 할 사실은 우울증을 앓는 사람들은 이미 일어나고 있는 일에 대해서 자신들을 책망하고 있다는 것이다.

이 병을 그들의 잘못으로 생각하게끔 하고, 그들이 스스로 “포기하게” 한다면, 죄책감을 늘리게 될 뿐이다.

  • 불안감, 우울증을 앓고 있거나 촉매제로서 행동하는 사람들은 증상을 더 심각하게 만든다.
  • 우울증은 스트레스가 많은 환경에 대한 부적절한 반응 때문에 자연적으로 발생하는 질병이 아니다. 이 병은 오랜 시간에 걸쳐 만들어진다.

대부분 우울증에는 다양한 촉발제가 있다. 특히, 특정한 신경 전달물질의 부족으로 인한 생리학적인 현상일 수도 있다.

더 읽어보기: 우울증을 나타내는 징후들

2. 말만으로는 부족해

말만으로는 부족해

사람들이 가지는 또 다른 잘못된 믿음은 이런 심리학적 과정이 그저 알약 몇 개로 해결될 수 있다고 여기는 것이다.

  • 약은 문제 그 자체를 해결해주지 않는다.
  • 우리는 높은 고혈압과 낮은 긍정성의 사회에 살고 있다. 이 어느 문제도 알약 하나로 해결되지 않는다.
  • 치료되고 몇 달 안으로 없어지는 그런 질환이 아니다.
  • 우울증은 일반적으로 재발하는 질환이다.

따라서 그들은 적절한 심리학적 계획을 세울 필요가 있으며, 살면서 정기적으로 힘든 상황을 견딜만한 기술을 사용하는 방법을 배워야 한다. 그러므로 가족과 친구들의 도움이 중요하다.

만약 이들이 늘 똑같은 “좀 어때? 걱정하지 마, 다음 달이면 괜찮아질 거야”와 같은 말만 되풀이한다면 그들의 불안감을 더욱 크게 할 뿐이다.

3. 난 우울증이 있고, 이것은 슬픔 때문이 아니야

난 우울증이 있고, 이것은 슬픔 때문이 아니야

우울증과 슬픔을 연관 짓는 것은 오래된 실수이다. 우리는 몇 가지 사실들을 바로잡고자 한다.

  • 슬픔은 부정적인 상황을 경험함으로써 생기는 감정이다. 사랑하는 사람을 잃거나, 정말로 원하지 않는 일이 생기면 슬픔을 느낀다.
  • 슬픔은 왔다가 간다. 행복, 혐오감, 분노 등과 똑같이 말이다.
  • 하지만, 우울증은 질병이다. 그리고 이 질환은 되풀이되는 슬픔으로 얼룩진 생각뿐만 아니라 사물에 대한 흥미를 잃거나 자살에 관한 생각, 두려움, 죄책감 등도 함께 수반한다.

이 병은 아주 복잡하고 개인적인 미로이며, 슬픔은 어둠으로 향하는 길의 하나일 뿐이다.

4. 혼자 있고 싶지만, 누군가가 떠나는 것을 원하지는 않아

혼자 있고 싶지만, 누군가가 떠나는 것을 원하지는 않아

사람들이 잘 모르는 우울증의 또 다른 측면은 혼자 있고 싶어 하는 감정과 동시에 다른 사람을 필요로 하는 모순된 감정을 가지게 한다는 사실이다.

이런 심리학적이고 감정적인 현실은 이 병을 앓는 사람들이 잘 이야기 하지 않는 증상이다.

그러므로 이들과 같이 있어 주고 도움을 주기 위해서는, 직관적이고 수용적이며 판단을 하지 않는 방법으로 도움을 주는 방법을 배워야 한다.

더 읽어보기: 결핍되면 우울증이 생길 수 있는 6가지 영양분

5. 모든 것이 내 머릿속에만 있는 게 아니야

모든 것이 내 머릿속에만 있는 게 아니야

이 쌓이는 좌절감, 만성적인 스트레스, 혹은 지속적인 우울증으로 이끌 수 있는 끊임없는 불면증 등을 아직 경험해보지 못한 사람도 있으리라 생각된다.

  • 우울증은 우리 머릿속에만 있는 것이 아니다. 때때로 이 질병은 피곤한 몸에 있기도 하고, 화학적으로 불균형한 뇌에 있을 수도 있으며, 혹은 섬유근육통과 같은 질병에 있기도 하다.

몸이 힘들면 마음도 고생한다. 이 점을 절대 잊어서는 안 된다.

지금까지 살펴본 우울증에 관한 사실들을 잘 기억해두면, 우울증을 이겨내거나 우울증을 앓는 사람들과 좀 더 공감되는 의사소통을 할 수 있을 것이다.

  • Who. (2012). Depression, a global public health concern. WHO Department of Mental Health and Substance Abuse. https://doi.org/10.1007/978-3-642-11688-9_20
  • Maloney, E. A., & Beilock, S. L. (2012). Math anxiety: Who has it, why it develops, and how to guard against it. Trends in Cognitive Sciences. https://doi.org/10.1016/j.tics.2012.06.0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