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 매개 치료의 정신 건강상 이점 6가지

고양이 매개 치료는 다양한 상황에서 권장되는 치료법이다. 그중에서도 특히 기분을 개선하고 책임감 또는 보살핌과 같은 가치를 배울 수 있다.
고양이 매개 치료의 정신 건강상 이점 6가지

마지막 업데이트: 30 7월, 2022

‘심리 상담’ 하면 심리 상담사와 환자의 모습이 떠오르지만, 새로운 발견과 이론이 탄생하면서 치료법에 많은 변화를 생겼다. 고양이 매개 치료도 그중 하나다. 지금부터 고양이 매개 치료의 구성과 이점을 함께 알아보자.

고양이 매개 치료의 이점

반려동물은 사람의 건강에 많은 이점을 선사한다. 심리 치료의 목적으로 고양이를 돌보면 다음과 같은 효과를 볼 수 있다.

1. 고양이 매개 치료의 이점: 신체 방어력이 높아진다

고양이를 돌보고 고양이를 놀아주다 보면 머릿속에 있는 문제를 잠시나마 잊을 수 있다. 실제로 고양이와 함께 있으면 스트레스를 줄이고 신체의 자연적인 방어력을 강화할 수 있다.

고양이 매개 치료의 정신 건강상 이점 6가지

2. 불안과 스트레스를 줄이는 데 도움이 된다

고양이는 다른 동물과 생활 리듬이 완전히 다른 편이다.

고양이를 반려동물로 맞이하면 일상생활이 평온해지고 불안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된다.

3. 외로움을 이겨낼 수 있다

슬픔, 상실, 별거, 빈 둥지 증후군과 같은 상황을 겪고 있다면 치료 목적으로 반려동물을 키울 것을 고려해 보자.

고양이 매개 치료를 시작하면 고양이와 유대감이 생길 수 있다. 반려동물을 키우면 정서적 교감을 할 수 있으므로, 고양이와 놀고, 말을 걸고, 사랑을 주고받으면 외로움이 사라진다.

4. 고양이 매개 치료의 이점: 기술 발달에 도움이 된다

책임감, 주의력, 업무 분담은 사회적으로 필요한 기술이다. 자녀가 있는 가정에서 반려동물을 키우면 이러한 가치 발달에 도움이 될 수 있다.

5. 삶에 기쁨이 생긴다

긴 하루를 마치고 나서 집으로 돌아왔을 때 반겨주는 고양이를 보면 피로감이 씻은 듯이 사라질 것이다.

반려동물은 기분을 개선하고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다.

6. 심장 마비의 발병 위험을 줄인다

2009년에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고양이와 함께 사는 사람들은 혈압이 높지 않아 심장 마비로 사망할 확률이 낮다.

염두에 두어야 할 점

하지만 모든 가정에 고양이를 추천하는 것은 아니다. 예를 들어 노년층에게는 활발한 고양이를 키우기가 더 힘들 수 있다. 또한 고양이를 놀아주다가 넘어질 위험도 간과해서는 안 된다.

고양이는 과도한 관심이 필요하지 않은 독립적인 동물이다. 마찬가지로 반려견처럼 매일 밖으로 나가 산책할 필요가 없으므로, 아파트에도 잘 적응한다.

한편 고양이 매개 치료는 자폐 아동에게도 권장된다.

물론 어떤 동물이 더 좋다는 의미가 아니라, 치료 목적에 따라 상황에 맞는 동물 매개 치료를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고양이 매개 치료의 정신 건강상 이점 6가지

사람마다 효과가 다를 수 있다

모든 치료와 마찬가지로, 고양이 매개 치료로 원하는 효과를 보려면 환자 자신도 어느 정도 노력을 해야 한다.

따라서 치료 가능성을 제대로 분석하는 것이 중요하다. 사람마다 효과가 다를 수 있으므로, 진단과 자신의 상황을 고려해야 한다. 당연하지만, 고양이 매개 치료를 시작하려면 먼저 고양이 알레르기가 없는지 확인해야 한다.

또한 치료의 질에 관해서도 생각해야 한다. 반려동물은 장난감이나 물건이 아니므로, 기본적인 필요를 충족해 주고 항상 존중해야 한다.

고양이를 키울 수 있는 편안한 장소가 있는지, 고양이를 돌볼 마음이 있는지, 반려동물을 키울 돈과 시간이 있는지 등을 곰곰이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모든 것이 준비되지 않은 상황에서 반려동물을 키우면 사람과 동물에게 모두 스트레스를 유발할 수 있다.

이 글은 어떤가요?
심리 치료를 둘러싼 근거 없는 속설
건강을 위한 발걸음
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심리 치료를 둘러싼 근거 없는 속설

'미치지 않았으니 심리 치료를 받을 필요가 없다.'라는 말은 심리 치료를 둘러싼 근거 없는 속설을 그대로 보여 주는 문구다. 심리 치료를 권하다 보면 이러한 말을 들을 때가 많지만, 심리 치료에 관한 근거 없는 속설은 이게 다가 아니다.



  • Barbosa Gómez, L. K., & Rosero Córdoba, Y. S. (2021). Conocimiento de la comunidad del sector salud en la UAN sobre la terapia asistida con animales.
  • Qureshi, A. I., Memon, M. Z., Vazquez, G., & Suri, M. F. K. (2009). Cat ownership and the Risk of Fatal Cardiovascular Diseases. Results from the Second National Health and Nutrition Examination Study Mortality Follow-up Study. Journal of vascular and interventional neurology2(1), 132.
  • García-Mauriño, P. A.; Amado Luz, L.; Babot, M.; Lacasa, F. y Álvarez Segura, M. (2017). La aplicación de la terapia asistida con animales en la salud mental infanto-juvenil. Revista de Psicología Universidad de Antioquia, 9(2), págs. 177-188. DOI: 10.17533/udea.rp.v9n2a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