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가열하지 말아야 할 음식 7가지

· 6월 8, 2016
재가열하면 독성이 생기는 음식이 있다. 그러한 음식은 건강상 위험을 피하고자 샐러드나 차가운 요리에 사용하는 것이 더 좋다.

절대 재가열하지 말아야 할 음식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

음식을 사놓고  버리지 않기 위해서 지켜야 할 몇 가지 규칙이 있다. 지구 어딘가에는 먹을 것이 없어 영양 부족으로 고생하는 사람들이 있지만, 매일 엄청난 양의 음식이 버려지고 있다.

음식을 냉장고에 보관하고, 하루나 이틀 후 다시 데워먹으면 버릴 필요가 없어진다.

하지만 많은 사람이 재가열하지 말아야 할 음식이 있다는 사실을 모른다. 이런 음식을 다시 데우면 건강에 해로운 독성분이 생긴다. 어떤 음식이 해당할까?

절대 재가열하지 말아야 할 음식 7가지

닭고기

닭고기는 냉장고에 비축해두는 것 중 제일 일반적인 음식에 속한다. 그리 어렵지 않게 보관할 수 있고 다시 데워도 맛이 그대로 유지되기 때문이다. 하지만 닭고기는 바로 요리해서 먹거나 아니면 차가운 상태로 그냥 먹어야 한다.

닭고기를 다시 데우면 단백질 구조에는 변형이 일어나서 그것을 먹었을 때 소화가 잘 안 된다. 조리해서 바로 먹지 못해 다시 데워야만 한다면, 꼭 저온에서 데워야 한다.

버섯

버섯

버섯을 요리하는 방법은 수만 가지이고, 다시 데워 먹어도 상관없다고 생각할 것이다. 하지만, 버섯은 요리해서 바로 먹는 것이 제일 좋다. 그래야 버섯에 함유된 건강 성분을 그대로 섭취할 수 있다.

다 먹지 못해 좀 남았다면 차가운 상태로 그냥 먹는 편이 더 낫다. 다시 데우면 버섯 구성에 변화가 생겨 그것을 먹으면 위가 아프거나 더부룩해질 수 있다.

감자

감자는 영양분이 정말 많은 음식이다. 냉장고에 며칠 보관해두어도 상관없지만 절대 다시 열을 가하지 않아야 한다. 다시 데우면 맛이 변하고 심지어 독성이 생길 수도 있다.

남은 감자는 샐러드나 퓌레에 넣어 먹는 것이 제일 좋다.

시금치

시금치

시금치는 건강에 좋은 음식이지만, 다시 데우지 않아야 한다. 질산염 함량이 높은데 고온이 가해지면 아질산염으로 변환된다. 아질산염은 건강에 해로운 성분이다. 시금치는 언제나 신선한 상태로 먹어야 한다.

더 읽어보기: 매일 시금치를 먹어야 하는 7가지 이유

근대

근대에도 질산염이 함유되어 있어 다시 데우면 질산염이 아질산염으로 변환된다. 절대 다시 데우지 않아야 한다. 근대의 효능을 위해서는 샐러드나 스무디로 만들어 먹는 것이 좋다.  

셀러리

셀러리

수프에 셀러리를 넣었다면 다시 데우지 말아야 한다. 위에서 설명한 다른 음식처럼 셀러리에도 질산염이 함유되어 있고 다시 세우면 아질산염으로 변환된다.

다시 데우면 발암 음식이 될 수 있다는 뜻이다. 셀러리를 넣어 요리한 수프를 꼭 데워야만 한다면 셀러리를 다 빼내고 데우자.  

달걀

달걀도 보통 다시 데워 먹는 음식 중 하나이다. 달걀을 고온에서 다시 데우면 달걀에 함유된 성분이 독성이 될 수 있다.

더 읽어보기: 전자레인지에 데우지 말아야 할 7가지 식품

그럼, 다시 데울 방법은 없는걸까?

다시 데울 방법은 없는걸까

위에서 설명한 음식은 절대 재가열하지 말아야 하지만, 그렇다고 데울 수 없다는 뜻은 아니다.

독성이 생기는 것을 막으려면 다시 데울 때 다음의 팁을 참고하자:

  • 다시 데울 때는 150° F 온도에서 재빨리 데운다.
  • 다시 데울 때는 먹을 양만 덜어서 데운다.
  • 조리된 음식과 조리하지 않은 음식을 함께 두지 않아야 한다.
  • 모든 성분이 다르므로 같은 방법으로 다시 데울 순 없다. 1가지 이상의 음식을 다시 데우려고 할 때는 열기가 골고루 갈 수 있도록 한다.
  • 4일 안에 다시 먹을 것 같지 않다면, 그냥 얼리는 것이 낫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