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뇨 시 통증을 완화시키는 5가지 자연 요법

베이킹 소다의 알칼리 성분은 요도 자극을 완화시켜 박테리아를 제거해주고 배뇨 시 따가운 느낌을 진정시킨다.
배뇨 시 통증을 완화시키는 5가지 자연 요법

마지막 업데이트: 24 11월, 2018

이 글에서는 배뇨 시 통증을 완화시키는 5가지 자연 요법을 소개한다. 배뇨 시 따가운 느낌이나 불편한 느낌이 드는 것은 염증이나 요도, 방광 감염으로 인해 생기는 불편한 증상이다. 여성들에게 매우 흔하게 나타나는 증상이지만 여성에게만 나타나는 것은 아니다.

보통 요로 어딘가에 박테리아가 너무 많기 때문에 이런 증상이 나타난다.  증상은 산발적으로 나타날 수도 있고 경미할 수도 있다. 그리고 감염 된것을 치료하면 통증도 사라진다.

하지만 만성적인 상태가 될 수도 있는데, 이 경우 더 큰 문제가 있다고 보아야 한다. 

다행히도 세균을 제거해주고 소염 효과가 있는 성분을 활용하면 자연적으로 치료할 수 있다.  오늘 이 글에서 소개하는 재료를 바로 활용해보자.

배뇨 시 통증을 완화시키는 5가지 자연 요법

1. 파슬리 차

파슬리 차

파슬리 차는 항염증 성분이 함유된 자연 토닉으로 체내에 흡수되면 방광염과 통증을 조절하는 데 도움이 된다. 이뇨 성분은 신장에 의해 소변이 생성되는 것을 향상시켜준다. 세균 감염이 된 장기를 정화하는 데 도움이 된다.

재료

  • 물 1컵 (250 ml)
  • 말린 파슬리 1큰술 (10 g)

만드는 방법

  • 물을 끓인다. 물이 끓으면 말린 파슬리 1큰술을 넣는다.
  • 뚜껑을 덮고 10분 정도 더 끓인다.

섭취 방법

  • 따가운 느낌이 없어질 때까지 이 차를 하루에 2-3 번 마신다.

2. 사과식초

사과식초에는 몸의 pH 성분을 조절해 감염을 통제하는 데 도움이 되는 아세트산이 함유되어 있다. 사과식초가 흡수되면 박테리아가 증식되는 환경을 변화시키며 염증을 감소시켜준다. 사과식초는 방광염이나 질 감염으로 인한 따가운 느낌을 완화시키는 데 효과적인 재료이다. 

재료

  • 유기농 사과식초 1큰술 (10 ml)
  • 물 ½ 컵 (125 ml)
  • 꿀 1큰술 (25 g)

만드는 방법

  • 따뜻한 물 반 컵에 사과식초를 넣어 푼다. 꿀을 넣어 단맛을 낸다.

섭취 방법

  • 하루에 두 번씩 마신다. 식사 후 마시는 것이 좋다.

3. 베이킹 소다

베이킹 소다
베이킹 소다의 약 알칼리성 성분은 요로방광에 축적되는 박테리아와 효모 제거를 촉진하는 역할을 한다. 적당량 먹으면 요도의 자극을 완화시켜주고 소면을 볼 때 따가운 느낌이 드는 것도 진정시켜준다. 

재료

  • 베이킹 소다 ¼작은술 (1.2 g)
  • 물 ½컵 (125 ml)

만드는 방법

  • 따뜻한 물 반 컵에 베이킹 소다를 푼다.

섭취 방법

  • 소변을 볼 때 어떤 불편함이 느껴지면 바로 이 음료를 마신다.
  • 하루에 두 번 마시면 더 빨리 통증이 완화될 것이다.

4. 아마씨 물

아마씨의 오메가-3 지방산은 염증을 조절해주고 요로 감염 증상을 완화시켜준다. 이러한 물질들과 항산화 성분은 방광을 진정시키고 소변을 볼 때 나타나는 불편한 증상을 감소시킨다. 

재료

  • 아마씨 1큰술 (10 g)
  • 물 1컵 (250 ml)

만드는 방법

  • 뜨거운 물 한 컵에 아마씨를 넣고 5-8시간 정도 불린다.
  • 5-8시간이 지나면 물만 걸러내 보관한다.

섭취 방법

  • 공복 상태에서 이 음료를 마신다. 2-3일간 연달아 마시도록 한다.

5. 마늘 차

마늘

마늘은 천연 항생제 역할을 한다. 마늘의 아황산 화합물이 비뇨기 건강에 영향을 미치는 박테리아를 제거하는 데 도움이 된다. 항염 성분은 방광의 자극을 감소시켜주며 계속 소변을 보고 싶은 느낌과 소변을 볼 때 통증이 생기는 증상을 감소시킨다.

재료

  • 물 1컵 (250 ml)
  • 생 마늘 2쪽

만드는 방법

  • 물을 끓인다. 마늘을 으깬다.
  • 물이 끓으면 불을 끄고 마늘 으깬 것을 넣는다.  
  • 10분 정도 우려내고 물만 걸러낸다.

섭취 방법

  • 소변을 볼 때 따갑거나 다른 감염 증상이 있을 때 마늘 차를 마신다.
  • 하루에 두 번 마신다.

이 글에서 본 것처럼, 불편한 증상을 안전하고 자연적인 방법으로 완화시키는 데 도움이 되는 항균 및 항염증 효과가 있는 재료들이 있다. 마음이 끌리는 재료를 선택해 그 방법을 따라 만들어 마셔 보면 효과가 좋을 것이다.

이 글은 어떤가요?
소변 색은 건강 상태를 알려준다
건강을 위한 발걸음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소변 색은 건강 상태를 알려준다

아주 옛날부터 소변 색은 몸 상태를 체크하고 병을 진단하는 건강 척도였다. 소변 색, 농도 및 냄새가 달라지면 우리의 건강 역시 그다지 좋지 못하다는 것을 뜻한다. 우리가 먹고 마시는 것으로부터 필요한 영양분은 몸에서 흡수하고, 남은 부분들이 노폐물이 되어 소변으...



  • Nicolle, L. E. (2014). Catheter associated urinary tract infections. Antimicrobial Resistance and Infection Control. https://doi.org/10.1186/2047-2994-3-23
  • Schaeffer AJ, Matulewicz RS, Klumpp DJ. Infections of the urinary tract. In: Wein AJ, Kavoussi LR, Partin AW, Peters CA, eds. Campbell-Walsh Urology. 11th ed. Philadelphia, PA: Elsevier; 2016:chap 12.
  • http://www.ncbi.nlm.nih.gov/pubmed/10615220, Effect of parsley (Petroselinum crispum) intake on urinary apigenin excretion, blood antioxidant enzymes and biomarkers for oxidative stress in human subjects, Jan 2013
  • Gupta, S., Kapur, S., Padmavathi, D. V., & Verma, A. (2015). Garlic: An effective functional food to combat the growing antimicrobial resistance. Pertanika Journal of Tropical Agricultural Scien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