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종의 유형 및 특징

18 11월, 2020
육종은 연조직과 뼈에 발생하는 암의 한 유형이다. 종양이 자라는 부위에 따라 다양한 유형과 임상 증상이 있다.

육종은 많은 유형이 있다. 따라서 여러 방식으로 나타나는 다양한 병리이다. 때로는 피부 아래에 혹으로 나타나며, 뼈 통증이나 복부 팽만감으로 모습을 드러내기도 한다. 육종의 다른 증상 중에서 체중 감소가 있을 수도 있다.

미국 암 학회에 따르면, 육종은 지방에서 신경에 이르기까지 연조직과 뼈 조직에서 증식하여 뼈와 근육을 침투하는 종양학적 변이이다.

육종은 흔히 발생하지 않는다. 실제로 다양한 연구에 따르면, 골육종(골격 종양)은 모든 악성 암의 약 0.2%에 불과하다. 다시 말해, 매년 백만 명당 약 3명꼴로 환자가 발생한다.

암에 관하여

암에 관한 기본적인 정보를 모른 채 육종에 대해 알아볼 수는 없다. 이 질환은 종양을 유발하는 신체 일부 부위의 조절되지 않은 세포 증식이 특징이다. 이는 흔히 전이로 알려진 과정으로 인해, 신체의 다른 부위로 퍼져 나간다.

의학종양학회는 전 세계의 암 상황에 대한 최신 데이터를 다음과 같이 보고했다.

  • 2018년에는 전 세계적으로 1,800만 건 이상의 암 사례가 발견되었으며, 그중 11.6%는 폐의 악성 종양 과정으로 인한 것이다.
  • 자궁암은 2.1%로 진단율이 가장 낮았지만, 원인이 그렇게 흔하지 않은 암 사례(유일한 유형으로 간주하지 않음)는 24.6%로 나타났다.
  • 2019년에는 총 277,234건의 암 사례가 진단되었다.
  • 2040년까지 거의 3천만 명이 악성 종양에 걸릴 것(2018년 대비 63% 증가)으로 추정됨에 따라, 매년 전 세계의 환자 수가 증가하고 있다.

보다시피, 수치는 우려할 만하다. 따라서 전 세계의 더 많은 사람을 치료할 수 있으려면 드문 정도와 관계없이 각 유형에 대해 잘 알아 두어야 한다.

더 읽어보기: 골전이 증상 및 치료

육종의 유형 및 특징

암과의 사투에는 육종이 포함된다. 이 질환은 예방하기가 쉽지 않지만, 조기 발견 캠페인으로 진단할 수 있다.

육종의 유형

앞서 언급했듯이, 모든 유형의 육종은 뼈와 연조직에서 비롯되는 악성 종양이다. 통계에 따르면 소아과 환경에서 발견된 암의 20%와 성인의 1% 미만을 차지한다.

육종에 대한 소인은 유전적 및 환경적 요인과 둘 사이의 상호 작용에 달려 있다. 하지만 구체적인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다. 2007년에 과학 포털 사이트인 <ScienceDirect>에 게재된 논문에 따르면, 육종은 다양한 유형이 있다. 어떤 유형이 있는지 알아보려면 계속해서 읽어 보자.

육종의 가장 흔한 유형, 지방 육종

가장 흔한 아형이며, 미국에서 발생한 육종 사례의 20%를 차지한다. 지방 육종은 신체의 모든 부위에 있는 지방 세포에서 발생할 수 있다. 하지만 대부분 팔다리나 복부의 지방 조직에 나타난다.

육종이 팔다리에 나타나는 경우 피부 아래에 생긴 혹이 커지고 문제가 생긴 팔다리가 약해지며 통증이 느껴지므로, 두드러진다. 하지만 복부 종양은 다른 증상 중에서도 변비, 팽만감, 통증으로 나타난다.

대부분 종양 제거술과 방사선 치료를 받아야 한다. 모양에 따라 여러 유형의 지방 육종이 있다. 하지만 대개 전이를 유발하지 않으며, 외과 수술로만 해결된다.

평활근 육종

<sarcormahelp.org> 협회에 따르면, 평활근 육종은 일반적으로 자궁 또는 위 조직의 평활근 세포에서 비롯된 암이다. 평활근 육종은 5~10%를 차지하므로, 모든 연조직 육종 중에서도 가장 흔한 유형 중 하나이다.

평활근 육종 진단을 위한 구체적인 특성은 없지만, 앞서 언급한 출처에서는 50~60년 후에 더 빈번히 발생할 것이라고 보고한다. 또한 주로 여성에게 영향을 미친다. 다양한 연구에 따르면, 젬시타빈 치료는 50% 이상의 환자에게 효과를 보인다.

윤활막 육종

윤활막 육종은 흔하지 않은 유형이다. 일반적으로 젊은 성인의 관절과 특히 무릎 관절 근처에서 발생한다. 주된 특징은 느리게 자라는 깊은 혹이며 만지면 부드럽거나 아플 수 있다.

연구를 통해 이러한 유형의 암이 염색체 변이와 관련이 있다는 결과가 드러났다. 다시 말해, 큰 유전적 요소가 있다. 지방 육종과 마찬가지로, 수술을 통한 제거가 최선의 선택이다.

더 읽어보기: 암 환자를 위한 올바른 식단

육종의 유형 및 특징

골육종과 윤활막 육종은 무릎 근처에서 나타나는 뼈의 악성 종양이다.

육종의 다른 유형

지금까지는 가장 중요한 3가지 유형에 관해 설명했다. 하지만 꼭 언급해야 할 다른 유형도 있다. 그중 일부는 다음과 같다.

  • 혈관 또는 림프관의 내벽에서 발생하는 혈관 육종
  • 카포시 육종은 피부 아래 또는 흔하지는 않지만 구강 점막에 분홍빛 결절을 생성한다. 에이즈 환자와 같이 면역계가 약해진 사람에게 자주 나타난다.
  • 횡문근 육종은 골격근의 악성 종양이다. 실제로 어릴 때 가장 흔히 발생하는 유형이다. 또한 건강한 아동 백만 명당 4명꼴로 발생한다.
  • 골육종은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뼈암이다.

보다시피, 육종은 인체 조직만큼이나 많은 유형이 있으며 그 목록도 광범위하다. 잊지 말아야 할 주된 개념은 위치에 따라 달라지는 악성 종양을 마주하고 있다는 것이다.

다양한 유형의 육종에 관한 유의 사항

육종은 경조직과 연조직 모두에서 발생한다. 따라서 종양이 자라는 위치에 따라, 특정한 증상을 나타내는 여러 유형이 있다.

다른 모든 암과 마찬가지로, 조기 발견은 환자 생존의 핵심이다. 따라서 의심스럽거나 설명할 수 없는 통증이 있다면 즉시 의사와 상담을 해야 한다.

  • ¿Qué es el sarcoma de tejidos blandos? Sociedad Americana del Cáncer. Recogido a 21 de julio en https://www.cancer.org/es/cancer/sarcoma-de-tejidos-blandos/acerca/sarcoma-de-tejidos-blandos.html
  • Picci, P. (2007). Osteosarcoma (osteogenic sarcoma). Orphanet journal of rare diseases2(1), 6.
  • Cifras del cáncer, SEOM. Recogido a 21 de julio en https://seom.org/seomcms/images/stories/recursos/Cifras_del_cancer_2020.pdf
  • Burningham, Z., Hashibe, M., Spector, L., & Schiffman, J. D. (2012). The epidemiology of sarcoma. Clinical sarcoma research2(1), 14.
  • Skubitz, K. M., & D’Adamo, D. R. (2007, November). Sarcoma. In Mayo Clinic Proceedings (Vol. 82, No. 11, pp. 1409-1432). Elsevier.
  • Leiomiosarcoma: Diagnóstico y tratamiento. Recogido a 21 de julio en http://sarcomahelp.org/translate/es-leiomiosarcoma.html#:~:text=El%20leiomiosarcoma%20es%20un%20sarcoma,en%20l%C3%ADneas%20de%20c%C3%A9lulas%20mesenquimales.
  • Hensley, M. L., Maki, R., Venkatraman, E., Geller, G., Lovegren, M., Aghajanian, C., … & Spriggs, D. R. (2002). Gemcitabine and docetaxel in patients with unresectable leiomyosarcoma: results of a phase II trial. Journal of Clinical Oncology20(12), 2824-2831.
  • Sánchez, Juan Segura, et al. “Liposarcomas. Aspectos clínico-patológicos y moleculares.” Revista Española de Patología 39.3 (2006): 135-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