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두 분비의 원인과 권장 사항

유두 분비는 여성이 산부인과 진료를 받는 가장 흔한 이유 중 하나다. 심각한 질환의 발병 위험을 낮추려면 문제의 원인을 파악하는 것이 필수적이다. 이 글에서 자세히 알아보자.
유두 분비의 원인과 권장 사항

마지막 업데이트: 21 9월, 2021

유두 분비의 원인에 대해 정확히 알고 있는가? 유두 분비는 다소 불편한 질환이지만, 모든 사례에는 저마다 문제를 유발하는 원인이 있다. 유방 형성 장애부터 유방암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원인이 있을 수 있지만, 유방암은 흔한 문제가 아니다.

유두 분비는 구체적으로 말하자면 임신 또는 수유 이외의 모든 분비물을 의미한다. 젖 흐름증은 이와 비슷한 문제로, 대개 호르몬 문제로 인해 유즙이 분비되는 증상이다.

계속해서 읽어 보고 자세히 알아보자.

유두 분비 이외의 다른 증상이 있을까?

유즙은 일반적으로 유륜에 있는 작은 구멍을 통해 유두에서 분비된다. 또한 물리적 특성에 따라 다음과 같은 여러 형태로 나타날 수 있다.

  • 희끄무레한 색을 띠는 분비물
  • 물 같거나 약간 누런 색을 띠는 분비물
  • 붉은빛을 띠는 분비물
  • 앞서 언급한 모든 상태가 함께 나타나는 증상

유두 분비는 원인에 따라 지속적인 통증이 있거나, 유즙이 분비될 때만 아플 수도 있다. 또한 크기, 위치, 이동성, 구조와 같은 다양한 특성의 멍울이나 결절이 발견될 수도 있다.

분비물은 대개 한쪽 유방에서만 나오는 경향이 있지만, 호르몬 문제라면 양쪽에 모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또한 염증을 나타내는 피부 발적이나 유두 함몰이 발생할 수도 있다.

유두 분비의 원인과 권장 사항

유두 분비물은 통증, 부기, 유방 혹과 같은 다른 증상을 수반할 수 있다.

유두 분비가 발생하는 이유

이러한 증상이 나타나는 이유는 여러 가지가 있다. 예를 들면 유방 감염이나 유방암과 같은 유방성 원인이나 뇌종양 및 약물 복용과 같은 유방 외 원인이 있다.

유두 분비의 가장 일반적인 원인

지금부터 유방 감염, 향정신약 복용, 관내 유두종, 섬유낭병을 포함한 유두 분비의 가장 일반적인 원인을 살펴보자.

1. 유방 감염

유방염이나 유방 농양은 유두 분비물의 빈번한 원인으로, 유관의 구멍이 열려 유즙이 분비될 수 있다. 이 경우, 고름, 심한 냄새, 만지면 통증이 느껴지는 증상, 유방 비대, 발적을 수반할 수 있다.

모유 수유 중에는 아기가 유두를 물면서 감염이 훨씬 더 자주 발생하지만, 그 외의 상황에서도 나타날 수 있다.

2. 향정신약 복용

프로락틴은 유즙 생성과 분비를 자극하는 호르몬이다. 프로락틴 분비 과정은 도파민으로 알려진 신경 전달 물질에 의해 뇌에서 조절된다.

중추 신경계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약을 먹으면 신체의 도파민 수치에 변화가 생겨 프로락틴 및 유즙 생성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또한 페노티아진과 같은 약물, 일부 항우울제 또는 항불안제를 복용하면 수유와 관계없이 유즙이 나올 수 있다.

3. 관내 유두종, 유두 분비의 원인

관내 유두종은 대개 양성 질환이지만, 그 특성으로 인해 주의가 필요하다. 실제로 관내 유두종이 발견되면 몇 가지 보완 검사를 받아야 한다.

관내 유두종은 폐경 전 여성에게 자주 발생하며,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분비물이 새어 나오는 경향이 있다. 또한 유방 감염과 마찬가지로, 유관에서 발생하는 질환이다.

세포가 증식되면 작은 덩어리가 형성되어 장액 분비를 유발할 수 있다.

4. 섬유낭병, 유두 분비의 흔한 원인

섬유낭병은 유방 형성 이상이라고도 하는 질환이다. 일부 역학 연구에 따르면, 가장 흔한 양성 유방 질환 중 하나이기도 하다. 섬유낭병은 결합 조직이 과도하게 성장한 문제로, 여성의 가임기에서도 나타날 수 있다.

섬유낭병이 발생하면 중간 크기의 혹이 생기면서 통증이 느껴질 뿐 아니라 여러 구멍을 통해 희끄무레한 분비물이 나올 수도 있다. 대개 양쪽 유방에 모두 영향을 미치며, 산부인과 진찰을 받는 가장 빈번한 이유 중 하나다.

의사는 환자의 나이에 따라 악성 병변의 가능성을 확인하고자 유방 조영술과 같은 검사를 수행해야 한다. 물론 이는 흔한 상황이 아니다.

유두 분비의 흔하지 않은 원인

유두 분비의 흔치 않은 원인으로는 유관 염증, 뇌하수체 종양, 유관 확장증, 유방암과 같은 질환이 있다.

1. 유관 염증

유관은 유선에서 생성된 물질을 배출하고자 운반하는 역할을 하는 기관으로, 때로는 이 부위에 염증이 생길 수 있다.

이 질환은 대개 만성 염증으로, 진행되는 데 오랜 시간이 걸린다. 아직 명확한 원인을 밝혀지지 않았으며, 전염성이 있거나 없을 수 있다.

2. 뇌하수체 종양

프로락틴 분비 종양은 뇌하수체 종양의 가장 눈에 띄는 유형 중 하나다. 또한 종양으로 인한 유두 분비물의 가장 흔한 원인이기도 하다. 프로락틴 분비 종양은 뇌하수체에서 발생하는 유방 외 질환이며, 프로락틴이 분비될 수 있다.

앞서 언급했듯이, 프로락틴은 유즙 생성을 촉진하는 역할을 한다. 따라서 이 문제를 진단하려면 뇌 MRI와 같은 전문적인 검사가 필요하다.

3. 유관 확장증

유관 확장증은 유두에 가장 가까운 관이 정상보다 확장되는 문제로, 노란색이나 갈색과 같이 다양한 색을 띠는 분비물이 나올 수 있다.

이 질환은 양쪽 유방에 모두 영향을 미친다. 또한 치료하지 않았을 때 악성으로 발전한다는 증거가 존재하지 않아, 양성 질환으로 분류된다. 그렇지만 항상 의료진이 상태를 확인해야 한다.

4. 유방암, 유두 분비의 드문 원인

유방암은 유두 분비물을 유발하는 문제 중 가장 흔하지 않은 원인이다. 실제로 악성 종양으로 인해 유두 분비물이 발생하는 사례는 매우 드물다. 유방암은 대개 별다른 증상을 유발하지 않는 질환이므로, 암이 상당히 진행된 후에 발견될 때가 많다.

유방암이 발생하면 유두 함몰이나 멍울이 있을 수 있다. 특히 멍울의 경우, 만지면 딱딱하지만 항상 통증을 유발하는 것은 아니다. 의사는 문제를 진단하고자 유방 조영술과 같은 검사를 지시한다.

의사의 진찰이 필요할 때

앞서 언급한 증상이 있다면 되도록 빨리 가정 의학과나 산부인과를 방문하는 것이 좋다.

이러한 문제는 대개 양성 질환이며 일부 사례에서는 치료가 필요하지 않지만, 분비물의 원인이 악성 질환인지 확인하려면 의사의 진찰이 필요하다.

남성에게도 유두 분비물과 같은 증상이 나타나거나 유방암이 발생할 수 있다. 만약 이와 같은 문제가 있다면 늦지 않게 병원을 방문해야 한다.

유두 분비의 원인과 권장 사항

유두 분비물이 있다면 병원을 방문하여 적절한 검사를 받아야 한다.

유두 분비의 치료법

유두 분비를 치료하는 방법은 전적으로 원인에 좌우된다. 실제로 큰 불편함이 없다면 별다른 치료가 필요하지 않을 수도 있다.

만약 유두종, 프로락틴 분비 종양, 유방암과 같은 종양 조직이 있다면 이를 제거하는 수술로도 문제를 치료할 수 있다.

유두 분비의 원인이 약물이라면 복용량을 조절하거나 치료제를 바꾸는 것이 유일한 해결 방안이다. 끝으로 농양과 같은 감염성 질환의 경우, 배액술이 필요하며 며칠간 항생제를 복용해야 할 수도 있다.

의사와 상담을 하면 합병증 예방에 도움이 된다

유두 분비는 흔한 질환으로 다양한 원인이 있지만, 치료법도 여러 가지가 있다. 따라서 이와 같은 증상이 있다면 문제를 적절하게 평가할 수 있는 전문가와 상담을 하는 것이 좋다.

항상 응급실에 가야 할 만큼 급한 상황은 아니지만, 큰 문제가 없는지 제대로 확인하려면 되도록 빨리 의사의 진찰을 받아야 한다. 대수롭지 않아 보이는 증상 뒤에 심각한 질환이 있을 수 있다.

이 글은 어떤가요?
가슴 통증과 월경 주기
건강을 위한 발걸음
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가슴 통증과 월경 주기

안타깝게도 많은 여성이 특히 월경 전 증후군에서 가슴 통증(유방통)을 경험한다. 월경은 다양한 여러 요인의 영향을 받는데, 실제로 가슴 통증과 월경 주기는 연관성이 있다. 가슴 통증은 젊은 여성에게 흔히 나타나며 폐경이 시작되면 사라진다.



  • Mazzarello S, Arnaout A. Nipple discharge. CMAJ. 2015;187(8):599. doi:10.1503/cmaj.140633
  • Halperin I, Cámara R, García M, García D. Guía clínica del diagnóstico y tratamiento del prolactinoma y la hiperprolactinemia. Endocrinología y Nutrición 2013;60(6):308-319.
  • Solís J, Cornejo P. Estados hiperprolactinémicos. Rev Med Hered 2006;17(4)234-245.
  • Cebrián C, Fernández J. La telorrea como manifestación del carcinoma intraductal de mama. Progresos de Obstetricia y Ginecología 2010;53(11):476-479.
  • Sajadi-Ernazarova KR, Sugumar K, Adigun R. Breast Nipple Discharge. [Updated 2020 Nov 20]. In: StatPearls [Internet]. Treasure Island (FL): StatPearls Publishing; 2020 Jan-. Available from: https://www.ncbi.nlm.nih.gov/books/NBK430938/
  • Markopoulos C, Mantas D, Kouskos E, Antonopoulou Z, Lambadariou K, Revenas K, Papachristodoulou A. Surgical management of nipple discharge. Eur J Gynaecol Oncol. 2006;27(3):275-8. PMID: 168002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