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에게 핫도그를 허락하면 안되는 이유

· 8월 10, 2016
지금까지 아이가 핫도그를 먹고 싶다고 하면 먹도록 허락했는가? 이 글을 읽고나면 몸에 해로운 이 음식을 쉽게 허락하지 못할 것이다.   

세계 어느 나라에서도 인기 있는 패스트푸드인 핫도그는 특히 미국에서 더 즐겨 먹는 음식이다. 누구든지 핫도그의 맛을 쉽게 거부하기 힘들다는 점은 분명하다. 핫도그는 맛있고, 만들기도 쉽지만 건강에는 정말 해로워 아이에게 핫도그를 많이 먹이면 안 된다. 소시지나 빵, 토핑에는 여러가지 화학 첨가물이 함유되어 있다.

핫도그는 맛있고 만들기도 간편해 아이들도 좋아하는 음식이다. 아이들은 자신이 먹는 음식이 이후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도 모르고, 건강에 나쁘다는 이유만으로 먹지 않는 것은 아님을 외식업 종사자라면 너무 잘 알고있다.

핫도그를 아주 가끔씩 먹는다고 해서 건강에 치명적인 문제가 생기는 것은 아니지만, 전문가들은 핫도그 섭취량이 계속 늘어나고 있다는 점을 우려한다.

특히, 아이들의 핫도그 소비량이 점점 증가한다는 점을 걱정한다.

아이에게 핫도그를 허락하면 안되는 이유

아이에게 핫도그를 허락하면 안되는 이유

핫도그나 소시지 같은 가공육을 더 자주 먹는 것의 위험이 여러 연구에서 이미 입증되었다.

지방, 기름, 정제 밀가루, 설탕, 화학 성분, 나트륨, 푸린 등이 함유되어 있는데 이런 성분은 장기적으로 봤을 때 건강에 해로운 영향을 미치는 것들이다.

남캘리포니아 대학 유행병학 교수가 로스렌젤러스 신문에 기고한 연구에 따르면 한 달에 12개 이상의 핫도그를 먹는 아이들은 백혈병에 걸릴 위험이 높아진다고 말한다.

또한, 핫도그를 자주 먹던 사람이 아이를 낳았을 때, 임신 중에 핫도그를 자주 먹었다면 그 아이들은 뇌종양에 걸릴 위험이 높아진다는 연구도 있다. 아이에게 핫도그를 허락하면 안되는 이유가 충분하다.

핫도그, 왜 건강에 해로운가?

앞서 언급했듯이 핫도그에는 아질산염이 많이 함유되어 있다.

아질산염은 음식을 더 오래 보존하고 신선하게 보이게 하기 위해서 넣는 성분이다.

핫도그를 요리하면 아질산염은 육류의 아민과 결합하어 발암성의 니트로사민이라는 성분이 생긴다.

니트로사민은 간암, 위암, 뇌암, 식도암에 걸릴 위험을 높인다고 한다.

특히, 아이들의 경우 이런 성분은 소아 백혈병이나 뇌종양에 걸릴 위험이 더 커진다.

아질산염이 함유된 음식은 또 뭐가 있을까?

아이에게 핫도그를 허락하면 안되는 이유

채소, 특히 녹색 채소에도 아질산염이 약간 함유되어 있다. 하지만 이 경우는 오히려 암에 걸릴 위험을 줄인다. 왜 그럴까?

의아하게 들리겠지만 녹색 잎 채소에 함유된 아질산염은 전혀 건강에 해롭지 않다.

핫도그와 다르게 채소에 함유된 아질산염은 아민과 결합하지 않는다.

식물성 아질산염은 비타민 D 및 C가 함유되어 있어 건강에 해로운 발암물질인 니트로사민이 생기지 않는 것이다. 채소는 건강하고 안전하다. 어느 식단에도 좋다.

생선이나 햄버거, 베이컨 등의 모든 가공육에는 발암물질인 아질산염이 함유되어 있다.

어떻게 해야 할까?

  • 물론 모든 핫도그와 소시지에 니트로사민 성분이 함유된 것은 아니다. 사실, 핫도그와 소시지도 종류가 많아 이런 성분이 함유되어 있지 않고, 안전한 것도 있다. 핫도그가 건강에 안 좋은 것인지, 아닌지를 구분하기 위해서는 아질산염이 함유된건지 아닌지를 보면 되는데 아질산염이 함유된 것은 붉은빛을 띠는 경우가 많다. 반면, 건강에 해롭지 않은 것은 색깔이 좀 흐리고, 좀 덜 맛있어 보인다.
  • 식사 대용으로 아이에게 핫도그를 먹이지 말아야 한다. 핫도그는 아주 가끔 먹는 음식이어야 한다.   
  • Peters, J. M., Preston-Martin, S., London, S. J., Bowthan, J. D., Buckley, J. D., & Thomas, D. C. (1994). Processed meats and risk of childhood leukemia (California, USA). Cancer Causes & Control. https://doi.org/10.1007/BF01830266
  • Sarasua, S., & Savitz, D. A. (1994). Cured and broiled meat consumption in relation to childhood cancer: Denver, Colorado (United States). Cancer Causes & Control. https://doi.org/10.1007/BF01830260
  • Cantwell, M., & Elliott, C. (2018). Nitrates, Nitrites and Nitrosamines from Processed Meat Intake and ColorectalCancer Risk. Journal of Clinical Nutrition & Dietetics. https://doi.org/10.4172/2472-1921.1000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