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에 모기에게 물리지 않는 방법

30 6월, 2020
이 글에서는 잠자는 동안 모기에게 물리지 않기 위한 가장 좋은 방법에 대해 배워보도록 하자.
 

이 글에서는 밤에 모기에게 물리지 않기 위한 방법을 공유해 보려고 한다. 밤에 모기에게 물리는 건 아주 성가신 일이다. 모기가 물면 가려움증, 붓기 및 때로는 알레르기 반응이 유발되기 때문이다.

암컷 모기는 공격을 담당한다. 이들은 날카로운 바늘 모양의 입(코)을 사용하여 알 생산을 위해 희생자의 혈액을 추출한다.

모기에 물린다고 해서 대개 통증이 유발되는 건 아니지만, 이 벌레의 타액은 붉은 융기가 생기게 만든다. 그리고 그 후에는 가려움증, 물집 또는 발진과 같은 증상이 나타난다.

하지만 가장 큰 위험은 뎅기열 및 말라리아와 같은 질병의 확산이다.

모기가 무는 이유

모기가 무는 이유는 무엇일까?

전 세계적으로 많은 종류의 모기가 있다. 전체 종은 약 3,500개에 달하며 각 암컷은 1년에 약 3,000개의 알을 낳는다.

따라서 모기에게 물리지 않는 건 거의 불가능한 일이다. 하지만 유전적인 이유로 인해 물릴 가능성이 큰 사람들이 있다. 또한, 물릴 확률에 영향을 미치는 다른 측면들도 있다.

 

혈액형이 바로 그렇다. 연구에 따르면 0형이 A형보다 모기를 더 많이 끌어들인다고 한다. 또한, 이는 콜레스테롤, 땀, 암모니아 및 젖산과 같은 물질과도 관련이 있다. 피부에 박테리아가 많고 체온이 높을수록 모기에게 더 잘 물리는 게 일반적이다.

더 읽어보기: 벌레물림 알레르기를 진정시키는 5가지 치료법

모기를 끌어들이는 다른 요인들

벌레는 하루 중 언제라도 숨어있지만, 야간에 모기에게 물리는 건 매우 흔한 일이다. 이는 모기가 변덕스러워서 이거나 아니면 우연한 일이 아니다.

분명 모기도 인간과 같은 생체 시계를 가지고 있다. 그리고 이 시계는 모기가 밤에 나가서 먹잇감을 찾도록 만든다.

일반적으로 모기는 노인 및 임산부와 같이 더 많은 양의 이산화탄소를 방출하는 사람들에게 끌린다. 그들은 목욕하지 않거나, 너무 많이 움직이거나, 달콤한 향수를 사용하거나, 발에 과도하게 땀이 나는 사람들에게 끌린다.

모기는 시력이 좋지 않지만, 후각은 아주 좋다. 그래서 냄새를 통해 피해자에게 다다른다. 그리고 물린 것에 대한 반응의 강도를 결정하는 건 바로 물린 사람이다.

어떻게 하면 밤에 모기에게 물리지 않을까?

어떻게 하면 밤에 모기에게 물리지 않을까?
 

밤에 모기에게 물리지 않는 첫 번째 방법은 방충제를 사용하는 것이다. 

이 방법은 효과적이긴 하지만, 주의해서 사용해야 한다. 입과 눈 부위뿐만 아니라 햇볕에 의해 손상된 상처나 부위에는 뿌리지 않아야 한다.

이러한 제품들은 모기를 죽이지는 않지만, 그들이 멀리 가도록 한다.

그 효과는 일반적으로 최대 8시간 지속하며 스프레이, 타월, 크림, 연고 등 다양한 종류가 있다. 어떤 종류를 선택하든 독성 수준이 낮고 상호작용이 적어야 하며 여러 종에 효과적이어야 한다.

모기장을 설치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다. 이상적인 건 1.2mm x 1.2mm 크기로 문, 창문 및 침대 주변에 배치해야 한다. 또 안전성을 높이기 위해서 뿌릴 수 있는 가벼운 살충제도 있다.

모기를 쫓는 다른 방법

모기를 쫓는 다른 방법

집에서 모기 발생을 통제하기 위해 아주 많은 일을 해야 하는 건 아니다. 무는 것뿐만 아니라 모기는 윙윙거리는 소리로 수면을 방해할 수 있다. 하지만 다음의 팁을 따르면 어려움 없이 모기를 내쫓을 수 있다.

 
  • 모기 방지 팔찌를 착용하자. 시트로넬라와 다른 기피제 성분은 안전성을 제공해 준다.
  • 적절한 옷을 입자. 길고 밝은색의 옷은 보호 역할을 한다.
  • 천연 의약품에 의지하자. 바로 옆 또는 창문 근처에 모기에게 겁을 주는 식물이나 물질을 놓아둘 수 있다. 식초, 바질, 유칼립투스 및 타임이 이 경우 적합하다. 분무기는 실용적이고 사용하기 쉽다.
  • 위생 관리를 철저히 하자. 당연하게 들리겠지만, 벌레를 막으려면 뜨거운 물로 시트를 씻고 청소기를 잘 돌려야 한다. 침대 서랍과 침대 머리맡 나무판도 청소하고 방을 소독해야 한다.

더 읽어보기: 살충제를 사용하지 않고 바퀴벌레를 쫓는 방법

모기에게 물린 후에는 그 부위를 씻고 긁히지 않도록 하며 또 냉찜질하는 게 좋다. 너무 많이 물린 경우라면 의사가 권장하는 항히스타민제를 복용할 수도 있다. 또한, 감염이 심한 경우 가까운 보건소를 방문하는 게 최선이다.

 
  • Fernández-Grandon GM, Gezan SA, Armour JAL, Pickett JA, Logan JG (2015) Heritability of Attractiveness to Mosquitoes. PLOS ONE 10(4): e0122716. https://doi.org/10.1371/journal.pone.0122716
  • Shirai, Y., Funada, H., Seki, T., Morohashi, M., & Kamimura, K. (2004). Landing preference of Aedes albopictus (Diptera: Culicidae) on human skin among ABO blood groups, secretors or nonsecretors, and ABH antigens. Journal of medical entomology, 41 4, 796-9.
  • Smallegange, R. C., Verhulst, N. O., & Takken, W. (2011). Sweaty skin: An invitation to bite? Trends in Parasitology. https://doi.org/10.1016/j.pt.2010.12.009
  • Zwiebel, L. J., & Takken, W. (2004). Olfactory regulation of mosquito-host interactions. In Insect Biochemistry and Molecular Biology. https://doi.org/10.1016/j.ibmb.2004.03.0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