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장용종의 특성 및 증상

4월 14, 2020
대장용종은 출혈이 있는 경우를 제외하고는 거의 증상을 일으키지 않는다. 일반적으로 의사는 소화관 검사 중에 우연히 발견하곤 한다.

오늘은 대장용종의 특성 및 증상에 대해 알아보자. 대장용종은 신체의 해당 영역에서 나타나는 가장 흔한 문제의 하나다. 그리고 이 질병은 인구의 약 15~25%에 영향을 미친다. 대장용종의 경우 대부분 양성이지만, 일부는 암이거나 아니면 시간이 지남에 따라 그렇게 될 수 있다.

누구나 대장용종을 가질 수 있지만, 이전에 이 질병을 앓았던 적이 있거나 50세 이상인 사람들에게는 더 빈번하다. 또한, 대장용종이 있었던 가족이 있거나 아니면 과거에 대장암에 걸린 가족이 있는 경우에도 마찬가지다.

한편, 대장용종은 대체로 무증상이며 일반적으로 대장 내시경 검사로 이를 확인할 수 있다. 당연히 초기 단계에서 용종을 제거하는 게 훨씬 간단하고 안전하므로 정기적으로 내시경 검사를 하는 게 중요하다.

대장용종

대장용종(폴립)은 대장 내부에서 자라는 추가적인 조직의 조각이다. 이는 장 점막에서 더 많이 자라는 일련의 작은 세포로 인해 발생한다. 이는 양성 종양이며 소화계의 다른 영역에서도 자랄 수 있다.

용종 직경은 1인치에서 수인치까지 다양하다. 때때로 용종은 일종의 “줄기”에서 자라는 작은 융기처럼 보이므로 곰팡이와 비슷해 보인다. 그러나 대장용종은 평면이 될 수도 있다. 대개 이는 장 벽면 전체에 흩어져 있다.

용종에는 종양 및 비종양의 두 종류가 있다. 전자는 암이 될 수 있으며 톱니 모양의 용종이나 선종일 수 있다. 반면 후자는 일반적으로 양성이며 과형성 용종, 염증성 용종 및 과오종성 용종을 포함한다. 일반적으로 용종이 클수록 암에 걸릴 위험이 더 크다.

더 읽어보기: 대장암의 위험을 낮추는 살모레호

결장 폴립의 특성과 증상

원인

대장에서 용종이 자라는 이유는 분명하지 않다. 연구자들은 다양한 유전자 돌연변이가 세포 분열 과정을 변화시키고, 그것이 필요하지 않은 경우에도 계속 발생한다는 사실을 밝혀냈다. 바로 그 결과 때문에 용종이 형성된다고 생각한다.

일부 사람들은 위에서 언급한 바와 같이 대장용종이 발생할 위험이 더 높다. 즉, 50세 이상이고 용종 또는 대장암의 개인 또는 가족력이 있는 사람들 말이다. 흡연자, 알코올 섭취자, 비만인 사람 및 제2형 당뇨병 환자도 위험에 노출되어 있다.

위험한 또 다른 그룹은 궤양성 대장염이나 크론병으로 고통받는 사람들이다. 또 때에 따라 용종이 생길 위험이 있는 유전 질환이 있는데 다음과 같다.

  • 린치 증후군
  • 가계성 대장폴립증
  • 가드너 증후군.
  • MYH 연관 폴립증
  • 포이츠-제거스증후군
  • 톱니용종증

대장용종의 증상 및 진단

결장 폴립의 증상 및 진단

위에서 이미 언급했듯이 대부분의 경우 대장용종은 증상이 보이지 않는다. 일부 사람들의 경우 항문 출혈이 있을 수 있는데, 이는 배변 후 속옷이나 화장지에 묻어나므로 종종 감지된다. 아니면 대변에 혈액이 있을 수도 있다.

또한, 일주일 이상 지속하는 변비 또는 설사는 용종의 존재를 암시할 수 있다. 그러나 대부분 경우 의사는 대장 내시경, 대장 조영술, S결장 내시경 및/또는 대변 검사와 같은 특정 검사를 통해 이를 감지한다.

대장 내시경 검사는 의사가 대장용종을 감지할 수 있도록 해주므로 가장 적합한 검사라고 할 수 있다. 또한, 의사가 용종을 감지했을 때 바로 제거할 수 있도록 해준다. 따라서 훨씬 기능적인 절차가 아닐 수 없다.

더 읽어보기: 폐암 항암 치료 부작용을 완화하는 신약

다른 여러 가지 데이터

대장 내시경 검사 중에 용종을 제거하는 방법에는 여러 가지가 있다. 의사는 때때로 철사나 위장용 포셉으로 용종을 잘라낸다.

아니면 그 줄기를 전기 소자로 태울 수도 있다. 장의 내벽은 자극에 둔감하므로 이러한 절차는 고통스럽지 않다.

제거 후 의사는 연구를 위해 조직을 실험실로 보낼 것이다. 거기서 그들은 조직이 암인지 아닌지를 확정한다. 한편 대장 내시경 검사 중에 용종을 제거할 수 없지만, 여전히 그 용종에 자국을 내거나 내시경 문신을 할 수 있는 경우가 있다. 그렇게 하면 수술 중에 용종을 쉽게 감지할 수 있다.

용종 제거는 용종절제술이며 합병증이 거의 없는 외래환자 시술이다. 극소수의 경우에만 출혈이나 작은 혈공이 발생하여 의사에게 치료를 받아야 할 수 있다. 어쨌든 모든 경우에 그들은 다음 몇 해 동안 추가적인 대장 내시경을 권장할 것이다.

  • Barreda, F., Combe, J., Valdez, L. A., & Sánchez, J. (2007). Aspectos clínicos de los pólipos colónicos. Revista de Gastroenterología del Perú, 27(2), 131-147.
  • Rivero, M., Castro, B., & Fernández Gil, P. L. (2012). Pólipos y poliposis cólica. Medicine. https://doi.org/10.1016/S0304-5412(12)70324-4
  • Falconi, L. M. (1976). POLIPOS DEL COLON. Cirugia Del Urugu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