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 색깔의 변화로 알 수 있는 건강 상태

26 12월, 2020
눈 색깔의 변화는 근본적인 원인에 따라 녹내장이나 백내장과 같은 부정적인 결과로 나타날 수 있다.

눈 색깔의 변화는 모든 이를 깜짝 놀라게 할 수 있는 드문 현상이다. 눈은 얼굴에서 가장 두드러지는 부위 중 하나이며, 다른 사람들은 여기에 시선을 고정하게 된다.

많은 사람이 콘택트렌즈나 다른 수술을 통해 홍채의 색을 바꾸려고 하는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의도하지 않은 상태에서 갑자기 일어난다면 대개 병리로 인한 것이다. 물론 일부 사례에서는 양성 문제일 수 있다.

어쨌든 항상 전문가와 상담을 하는 것이 필수적이다. 이 글에서는 눈 색깔의 변화를 일으키는 주된 원인을 설명한다.

눈 색깔의 변화를 일으키는 질환

서양 사람들은 태어날 때 눈 색깔이 보통 회색빛이 도는 푸른색이다.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이렇게 태어난 모든 사람의 눈 색깔이 평생 그렇게 유지되는 것은 아니다. 실제로는 대개 정반대이다.

눈 색깔의 이러한 변화는 생후 몇 개월 동안 정상이다. 아기는 아직 홍채에 색을 제공하는 색소가 발달하지 않았다. 나이가 들어가면서 눈 색깔이 최종적으로 완성되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다.

하지만 성인기에 눈 색깔의 변화가 발생하면 걱정스러운 상황이 될 수 있다. 여러 사례에서는 드러나지 않은 병리의 증상이다. 지금부터 가장 빈번한 원인을 하나씩 살펴보자.

주근깨로 인한 눈 색깔의 변화

눈 색깔의 변화에 관해 이야기하기 전에 먼저 멜라닌을 설명하는 것이 중요하다. 멜라닌은 우리 몸의 피부와 안구에 둘 다 존재하는 색소로서 홍채의 색과 피부의 색조를 결정한다.

멜라닌은 멜라닌 세포라고 알려진 세포에서 생성된다. 이 세포는 피부와 눈에 모두 존재하므로, 주근깨나 점이 눈에도 나타날 수 있다. 주근깨는 안구 모반이라고 한다.

피부에 생기는 주근깨와 매우 유사하며, 멜라닌을 생성하는 세포의 양성 증식으로 구성된다. 망막 주변에 나타나면 맥락막 모반이라고 한다.

주근깨나 피부 점과 마찬가지로, 안구 모반도 삶의 모든 시기에 나타날 수 있다. 따라서 이는 눈 색깔이 변하게 되는 가장 빈번한 원인 중 하나이다.

문제는 대개 양성이지만 악성이 될 위험도 있다는 데 있다. 다시 말해, 흑색종으로 바뀔 수 있다. 시력에 영향을 미칠 가능성을 높이는 훨씬 더 공격적인 종양이다. 최근 암 연구 결과에서 발표한 연구에 따르면, 안구 흑색종은 드물다. 그렇기는 해도 추정에 따르면 미국에서 매년 거의 2,000명에게 영향을 미친다.

더 읽어보기: 악성 흑색종은 어떤 종양일까?

눈 색깔의 변화는 염려의 대상이 될 수 있다

눈에 생기는 주근깨는 안구 모반이라고 한다.

리쉬 결절

리쉬 결절은 홍채에 형성되는 1~2mm의 작은 양성 종양이다. 일반적으로 시력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 혹으로 나타난다.

<Mexican Journal of Ophthalmology> 학술지에 게재된 논문에 따르면, 신경 섬유 종증의 가장 빈번한 안과 징후이다. 신경 섬유 종증은 신경 조직에서 종양이 형성되는 유전적 기원의 질환이다.

말초 신경, 척수 또는 심지어 뇌의 어디에서나 나타날 수 있다. 대부분 양성이지만 증상을 일으켜 악성이 될 위험이 있다.

이 질환의 진단은 일반적으로 어릴 때 이루어진다. 안구 내 모반과 마찬가지로 리쉬 결절은 시력을 손상하며 눈 색깔의 변화를 일으킨다.

후치쓰시 근육이영양증

후치쓰시 근육이영양증은 드문 질환이다. Orphanet 플랫폼에 따르면, 유병률이 인구 백만 명당 1~9명일 정도이다. 이는 청년에게 영향을 미치며 눈 색깔의 변화를 일으킨다.

한쪽 눈이 반대쪽보다 밝아지면서 색이 변한다. <Journal of the Colombian Society of Ophthalmology> 학술지에서는 단순 포진 바이러스, 풍진 또는 대상 포진과 관련이 있을 수 있다고 지적하지만 그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다.

문제는 이 병리가 일반적으로 부유물과 같은 증상을 유발하는 데 있다. 이는 시야에 나타나는 작은 점이며 떠돌아다니는 파리처럼 보인다. 또한 백내장과 녹내장을 초래한다.

홍채 각막 내피 증후군

각막의 부종, 녹내장, 홍채의 변화를 유발하는 눈 증후군이다. 녹내장과 홍채의 변화는 눈 색깔을 변하게 한다. 따라서 각막의 특정 세포가 홍채 쪽으로 이동하면서 홍채와 동공에 변형을 일으킨다.

또한 이러한 세포 이동은 눈 안에 있는 체액의 정상적인 순환에 변화를 일으킨다. 체액이 축적되면 안구 내부의 압력이 높아지면서 녹내장이 발생한다. 가장 빈번하게 나타나는 증상은 흐린 시야, 눈 색깔의 변화 그리고 통증이다.

더 읽어보기: 시야가 흐릿한 이유

색소 분산 증후군

일반적으로 홍채에 색을 제공하는 색소는 홍채의 뒤쪽에 있다. 일부 사람의 경우 홍채의 형태가 달라 눈의 다른 부위에 마찰할 수 있다. 이렇게 되면 서서히 색소가 방출되면서 색소가 있어서는 안 되는 다른 부위로 퍼져 나간다.

이 문제가 발생하면 앞서 언급한 것과 유사한 상황이 발생할 수 있다. 색소가 안구 내 액의 순환을 방해할 수 있다. 따라서 녹내장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 또한 눈 색깔이 바뀔 수도 있다.

눈 색깔의 변화는 염려의 대상이 될 수 있다

눈 외상은 그렇게 되어서는 안 되는 부위에 혈액을 침전하면서 눈 색깔의 변화를 일으킬 수 있다.

외상으로 인한 눈 색깔의 변화

외상은 눈 색깔의 변화를 일으키는 가장 일반적인 원인 중 하나이다. 관통상, 얼굴에 가해진 뭉툭한 타격 또는 눈의 혈관을 손상하는 모든 물질이 될 수 있다.

이러한 부상은 일반적으로 시력에 변화를 일으켜 시각적 품질을 두 배로 높이거나 떨어뜨린다. 또한 빛에 민감한 증상이 흔히 발생한다. 그렇게 되어서는 안 되는 눈의 일부 부위에 어혈이 축적되는 것으로 이 현상을 설명할 수 있다.

눈 색깔의 변화는 진찰을 받아야 하는 이유이다

눈 색깔의 모든 변화는 안과 의사가 검사해야 한다. 지금까지 살펴본 바와 같이 질환의 증상일 수 있으니 말이다. 또한 영구적인 시력 손상의 위험이 있다.

따라서 이 문제에 관해 의심스러운 점이 있다면 전문가와 상담을 하는 것이 필수적이다. 눈은 특별한 관리와 주의가 필요한 신체의 매우 연약한 부위이다.

  • Neurofibromatosis – Síntomas y causas – Mayo Clinic. (n.d.). Retrieved October 19, 2020, from https://www.mayoclinic.org/es-es/diseases-conditions/neurofibromatosis/symptoms-causes/syc-20350490
  • Cuevas, M., & Morantes, S. (2018). Iridociclitis Heterocrómica de Fuchs: Una Uveítis Subdiagnosticada. Revista Sociedad Colombiana de Oftalmología (Vol. 48). Retrieved from https://scopublicaciones.socoftal.com/index.php/SCO/article/view/74
  • Orphanet: Iridociclitis heterocrómica de Fuchs. (n.d.). Retrieved October 19, 2020, from https://www.orpha.net/consor/cgi-bin/OC_Exp.php?lng=ES&Expert=263479
  • Walkden, Andrew, and Leon Au. “Iridocorneal endothelial syndrome: clinical perspectives.” Clinical Ophthalmology (Auckland, NZ) 12 (2018): 657.
  • Sánchez, Rocío, et al. “Trauma ocular.” Cuadernos de Cirugía 22.1 (2018): 91-97.
  • Londoño, M. V. M., Imay, M. T., González, M. C. G., Nakamura, W. K., Reyes, C. E. E., & de la Vega, G. I. (2014). Nódulos de Lisch y ultrabiomicroscopia. Revista Mexicana de Oftalmologia, 88(4), 189–193. https://doi.org/10.1016/j.mexoft.2014.05.004
  • Tucker, M. A., Hartge, P., & Shields, J. A. (1986). Epidemiology of intraocular melanoma. Recent Results in Cancer Research. Fortschritte Der Krebsforschung. Progrès Dans Les Recherches Sur Le Cancer, 102, 159–165. https://doi.org/10.1007/978-3-642-82641-2_14
  • Mataix, J., et al. “Nevus coroideos.” Annals d’oftalmologia: òrgan de les Societats d’Oftalmologia de Catalunya, Valencia i Balears 26.3 (2018): 18.
  • Santos-Bueso, E., et al. “Línea de Scheie como primer signo de síndrome de dispersión pigmentaria.” Archivos de la Sociedad Española de Oftalmología 94.3 (2019): 138-1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