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경에 관한 새로운 사실 8가지

· 6월 7, 2016
이 시기에 많은 여성은 사회적으로 어떤 활동을 하기보다는, 자신에게 더 시간을 많이 할애한다. 폐경의 장점 중 하나이다.

폐경은 45세에서 55세 사이의 여성들이라면 누구나 경험하는 자연스러운 현상이다. 배란이 더는 이루어지지 않으면서 이제 다시는 임신할 수 없는 상태가 되는 것이다. 또 폐경 시기에는 에스트로겐이나 프로게스테론 같은 호르몬 생성량이 줄어든다.

폐경의 제일 흔한 증상으로는 열이 나거나 땀이 나며 감정 기복이 있다. 또 대부분 여성이 잘 인식하지 못하지만 동시에 이 새로운 주기에 관해 알아두어야 할 점이 있다. 이 글에서 폐경에 관해 알아두어야 할 점 8가지를 소개한다.

 심장 리듬의 변화

폐경에 대한 진실 장점

심장 떨리는 것이 뭔가 달라지는 것을 느낄 것이다. 특히 폐경 전에 더 그렇다. 이 시기에는 심장 떨림이 더 강해지고, 이런 심장 떨림은 일시적으로 문제가 되기도 한다. 이것은 호르몬 변화의 원인이 되기도 하다.

나쁜 콜레스테롤 수치 증가

에스트로겐은 규칙적으로 생리를 하게 하고, 나쁜 콜레스테롤 LDL 수치를 조절하는 것을 담당한다. 또 좋은 콜레스테롤 수치는 높인다. 이 호르몬은 폐경 시기에 점점 줄어들어 나쁜 콜레스테롤 수치는 올라가기 쉽다. 또 좋은 콜레스테롤 수치는 낮아진다. 하지만 폐경기 이전 몇 년 동안 건강한 생활 습관을 유지하며 건강 관리를 하면 이 부작용은 예방할 수 있다고 한다.

 사회 활동 지양

폐경 시기에는 기분 변화와 감정 변화로 자기성찰적이 되기 쉽다. 외향적인 사람은 이 변화를 더 쉽게 느낀다.

폐경 초기에는 대부분의 여성이 자신을 돌아보기 시작하며 더 많은 시간을 혼자 보내고 싶어한다. 이것은 폐경의 정말 긍정적인 측면이다.

이 글도 읽어보자: 기분을 좋게 해주는 7가지 음식

“웰빙”의 필요성

폐경 신체 리듬의 변화

가게에서 판매하는 제품 대부분은 화학 제품이 많이 함유되어 있어, 호르몬 생성을 막고 불균형을 야기시킨다. 파라벤이나 BPA, 프탈레이트가 함유된 것은 자제하고, 유기농 식품을 더 많이 먹는다. 과일과 채소를 많이 먹는 것도 한 방법인데, 폐경으로 인한 증상에 좋은 영양분을 섭취할 수 있다.

머리카락 변화

폐경 시기에는 호르몬 변화로 머리카락이 더 가늘어지고, 더 건조해진다. 더 많이 빠질 때도 있다. 비타민, 미네랄, 단백질이 함유된 음식을 많이 섭취하고, 화학 제품 사용을 피하고 머리카락에 되도록 열을 가하지 않는다.

더 읽어보자: 7가지 식품을 식단에 추가하여 더 많은 단백질을 섭취하자

예민함

폐경의 장점

폐경 시기에는 호르몬 변화로 기분이 쉽게 변하고, 더 예민해지며 리비도는 더 커진다.

수면 부족

호르몬 변화로 이 시기에는 더 많이 자고 싶어진다. 낮잠을 더 많이 자게 될 텐데, 낮잠을 잘 때는 30분 이상 자지 않는다. 그래야 수면 주기에 문제가 생기지 않는다.

폐경은 여러 증상이 있다

열이 나는 것은 폐경의 정말 흔한 증상이지만 많은 여성이 어떻게 대처해야 할지 방법을 몰라 고생한다. 밤에 특히 심해져 숙면하기 어려워진다. 당연히 다음날 제대로 생활할 수 없고, 더 예민해지며 피부도 푸석해진다.

어떻게 해야 할까? 이런 경우, 느슨한 옷을 입는 게 제일 좋다. 그리고 침대 커버와 베갯잇를 좀 더 시원하고 편안한 소재로 바꾼다. 또 필요하다면 선풍기를 켜도 좋다. 또 여러 가지 이완 테크닉이 도움 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