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심코 갑상샘 건강을 위협하는 습관 7가지

· 2월 7, 2019
스트레스와 마찬가지로 외출이 없는 생활도 갑상샘 건강에 부정적인 영향을 끼친다는 사실을 알고 있었는지? 갑상샘은 몸 전체에 영향을 끼치기 때문에 제 기능을 잃는 일이 없도록 예방해야 한다.

무심코 갑상샘 건강을 위협하는 습관 7가지를 알아보자. 갑상샘우리 몸의 중요한 체계들의 기능에 개입하는 작은 샘이다. 내분비 기관으로 호르몬을 분비하며 신진대사, 심장박동, 기분 등 건강에 필수적인 과정에 관여한다. 쇄골 바로 위, 목 앞부분에 위치하며 이런 갑상샘의 기능에 삶의 질이 달려 있다.

그래서 갑상샘에 문제가 생기면, 다양한 증상과 질병이 나타나기 시작하여 제때 치료하지 않으면 심각한 불편을 초래하게 된다. 따라서 갑상샘 기능에 위협이 될 수 있는 요인을 알고, 그러한 요인이 미치는 효과를 최소화하는 것이 중요하다.

무심코 갑상샘 건강을 위협하는 습관 7가지

1. 외출이 없는 생활

무심코 갑상샘 건강을 위협하는 습관 7가지

외출이 없는 생활은 갑상샘 기능 저하증과 같은 갑상샘 질환의 원인이 된다. 움직이지 않는 생활로 인해 신체와 정신 건강에 부정적인 영향을 끼치며, 갑상샘 호르몬의 분비가 줄어든다.

그 결과 신진대사 작용이 느려지는 동시에 과체중, 비만, 당뇨를 앓을 위험이 더 커진다.

이런 나쁜 습관은 다음과 같은 증상을 유발한다.

  • 피곤함
  • 근육과 관절통
  • 머리카락과 손톱이 약해짐
  • 콜레스테롤 증가
  • 고혈압

더 읽어보기: 녹차, 파인애플, 계피 음료로 체중 감량하기

2. 요오드 섭취가 낮은 식단

요오드 섭취가 낮은 식단도 갑상샘 호르몬이 적게 분비되는 데 영향을 끼칠 수 있다. 즉 갑상샘 기능 저하증을 유발할 수 있다. 갑상샘의 기능 조절을 위해 우리 몸은 요오드를 필요로 하므로 정량 섭취하는 것이 중요하다.

다음은 요오드를 함유하는 식품을 몇 가지 추린 것이다.

  • 바다 소금
  • 히말라야 소금
  • 블루베리
  • 강낭콩
  • 해초
  • 초콜릿
  • 요구르트
  • 완두콩

3. 흡연

무심코 갑상샘 건강을 위협하는 습관 7가지

흡연은 폐 건강에만 해로운 게 아니다. 담배가 함유하는 독성 물질이 혈류를 타고 돌아다니며 세포와 조직에 해를 입힐 뿐만 아니라, 갑상샘 건강을 위협한다.

  • 갑상샘자극호르몬(TSH) 수치를 줄이는 담배는 대사 작용을 어렵게 하고 시력과 심장 문제를 유발한다.

4. 글루텐 함량이 높은 식단

일종의 단백질인 글루텐복강병이나 불내증이 있는 환자에게 심각한 소화 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 글루텐은 갑상샘 기능의 문제와도 관련이 있는데, 몸의 면역 체계에 의해 발견되면 염증을 일으키고 신진대사를 저해하기 때문이다.

  • 불내증이 없는 사람이라도, 글루텐에 적은 식단은 갑상샘 기능을 증진하고 관련 질환이 생길 위험을 줄여준다.

5. 콩류 과다 섭취

무심코 갑상샘 건강을 위협하는 습관 7가지

콩의 다양한 효능이 익히 알려진 바 있지만, 과다 섭취는 갑상샘 기능에 악영향을 끼칠 수 있다는 점을 숙지해야 한다. 이는 콩의 성분이 갑상샘 호르몬의 흡수를 막기 때문인데, 특히 관련 질병이 있거나 위험이 있는 환자들이 취약하다.

실제로, 관련 질환을 진단받은 사람이라면 식단에서 콩류를 빼는 편이 안전하다.

6. 알코올 섭취

과음이 습관인 사람은 언젠가 갑상샘 기능 장애를 앓게 될 가능성이 크다. 배설 기관이 알코올을 걸러내고 물질대사로 변화시키기는 하지만, 혈류를 타고 돌아다니는 독소가 많아 호르몬 분비에 악영향을 끼치게 된다.

더 읽어보기: 피해야 할 4가지 고칼로리 음료

7. 조절되지 않는 스트레스

스트레스 무심코 갑상샘 건강을 위협하는 습관 7가지

우리가 인식하지는 못하지만, 내분비계는 기분 변화에 예민하여서 스트레스가 조절되지 않을 때 갑상샘 호르몬 생성에 변화가 생기는 일이 흔하다.

  • 이러한 호르몬의 불균형이 조절되지 않으면, 스트레스가 신체 통증으로 나타나게 된다.

보다시피, 많은 요인이 갑상샘 기능 장애와 연관이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이 중 한 가지 이상이 해당한다면, 필요한 조치를 취하여 건강에 위협이 되지 않도록 예방해야 한다.

관련 질환이 있다고 의심된다면, 제때 진단을 받을 수 있도록 병원에 내원하도록 한다.

 

  • Enfermedad tiroidea y gestación (actualizado julio 2013). (2015). Progresos de Obstetricia y Ginecologia. https://doi.org/10.1016/j.pog.2014.11.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