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신을 위한 시간이 필요할 때의 심리 상태

25 2월, 2019

어쩌면 우리는 자신을 위한 시간이 필요하지만, 주변 사람들에게 관심을 쏟기에 바쁘고 피곤과 불안만 가중되는 상황에 몰입하고 있는지도 모른다.

놀랍게도, 대부분 사람은 이러한 환경에 처했을 때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지를 알지 못한다.

자신에게 시간을 투자해야 한다고 해서 매번 스트레스를 풀기 위해 휴가를 떠나라는 뜻은 아니다. 또한, 산책만 한다고 해서 매일 우리를 괴롭히고 무너뜨리는 불편함을 해결할 수 있는 것도 아니다.

자신을 위한 시간을 갖는다는 말은 우선 주위와의 연결을 끊어야 함을 의미한다. 정신적인 소음을 끄고 우리 인생에 관한 결정을 내리기 위해 나의 요구, 생각, 두려움, 공허함과 오롯이 마주해야 한다.

오늘 우리는 내면의 불편함을 느낄 때, 그리고 자신을 위한 시간이 필요할 때의 심리 상태에 관해 설명하고자 한다.

자신을 위한 시간이 필요할 때의 심리 상태 5가지

많은 경우 휴가 갈 시간이 다가오면 우리는 휴식이나 탈출을 떠올리며 기분이 좋아진다.

하지만 때로는 일상에서 벗어나는 일이 스트레스를 가중하기도 한다. 여행 또는 가족 모임 준비, 그리고 남는 시간을 활용하기 위해 세우는 빽빽한 계획들로 인해 말이다.

자신을 위한 시간이란 사실 오로지 우리를 위한 시간을 가져야 한다는 뜻이다. 사랑하는 사람들과 함께 보내는 시간도 물론 중요하지만, 우리는 짧게나마 혼자만의 시간을 가질 필요가 있다.

가끔은 자신을 위해 2시간을 쓰는 것이 비타민보다 더 몸에 좋을 수도 있다. 우리가 한계점에 도달했을 때 나타나는 심리 상태에 대해 지금부터 살펴보자.

더 읽어보기: 의욕 넘치는 상태를 유지하는 5가지 방법

자신을 위한 시간이 필요할 때의 심리 상태 5가지

1. 나쁜 기분과 무관심

누구나 모든 일이 귀찮아지는 시기를 보낼 때가 있다. 아무리 노력해도 기분이 좋아지지 않고, 모든 일에 전혀 흥미가 느껴지지 않는 그런 시기 말이다. 이는 특정 순간에만 지속하거나, 아니면 며칠 동안 계속되기도 한다. 하지만 이 문제가 만성이 되면 이야기는 좀 달라지며, 자신을 위한 시간이 필요하다는 초기의 상태일 수 있다.

매일 힘 없이 하루를 시작하거나, 나 혼자만 거센 파도를 지나가는 것 같다고 느끼거나, 나만 주변 사람들과 동떨어진 생각을 하고 있다고 느낀다면, 자신만을 위한 시간을 가져야 할 때다.

나쁜 기분을 떨쳐내기가 너무 힘들다면 내 안에서 무언가가 일어나고 있다는 신호다.

2. 시간이 부족하다는 느낌

시간이 항상 부족하다고 느끼는 현상은 불안과 관련된 흔한 증상이다.

자신이 생각하는 모든 일을 할 시간이 부족하다는 느낌뿐만 아니라, 실제로 시간이 모자라는 경험도 포함한다. 30∼60분 정도 아무 일도 하지 않았는데, 그 시간 동안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기억하지 못할 수도 있다.

스트레스와 불안감이 심한 날에 이런 일이 자주 일어난다.

3. 실패자라는 느낌

만약 우리가 무슨 일을 하든 결과는 항상 안 좋을 거라고 생각하거나, 자신감이 없거나, 아무리 노력해도 할 수 있는 일이 아무 것도 없다고 느껴진다면 자신을 위한 시간을 가져야 한다.

이 좌절감이 가득한 현실은 무언가 문제가 있다는 확실한 신호이다. 그리고 이는 자신에게 더 많은 관심을 가져야 한다는 뜻이기도 하다.

우리 자신을 우선순위에 두고, 자신만을 위한 시간에 공을 들이자.

4. 존중받고 있다는 느낌이 들지 않는 경우

위에서 설명했듯이 모든 일이 우리의 생각과는 반대로 흘러가는 것 같고, 주변 사람들이 이기적으로 행동하고 있다는 생각이 들며, 그들이 항상 우리를 악용한다고 느껴지는 때가 있다.

이러한 무방비한 상태는 우리의 심리 상태 때문일 수도 있고, 실제 현실일 수도 있다. 따라서 어떻게 대응하고 한계를 설정해야 하는지 알아야 한다.

존중받고 있다는 느낌이 들지 않으면 우울증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존중받고 있다는 느낌이 들지 않는 경우

5. 심신의 증상들

마지막으로 심리 상태로 인해 신체에 어떤 증상이 나타날 수도 있다.

자신을 위한 시간을 가지지 못하면, 생각할 여유가 없으면, 우리 삶에서 무엇이 진정으로 중요한지 알지 못하면, 나 자신과 대화하지 못하면, 이 모든 심리 상태는 몸의 반응으로 나타나게 된다.

신체에 나타날 수 있는 증상들은 다음과 같다.

  • 빈맥
  • 과도한 피로
  • 두통
  • 소화불량
  • 불면증

더 읽어보기: 자기 자신과 화해하는 법

자신을 위한 시간에 공을 들이는 방법

휴가를 떠나는 것으로는 충분치 않다. 행복해지기 위해 불금 또는 방학만을 기다릴 필요도 없다. 우리에게 최고의 순간은 바로 지금이다. 

건강에 투자하고 자신을 위한 시간을 마련하자. 인생에서 신체적 건강은 필수적이다. 그러니 매일 하루 자신을 위한 시간을 적어도 1∼2시간은 내보도록 하자.

  • 이 시간을 최대한 혼자 보내려고 노력해보자.
  • 명상하는 사람도 있을 테고, 누군가는 요가, 누군가는 창문 앞에 앉아 긴 숨을 내쉬며 평화를 즐길 수도 있다.
  • 자신을 위한 시간은 우리가 무엇을 필요로 하는지 알기 위해 꼭 필요하다. 우리가 인생에서 무엇을 원하는지, 원하지 않는지 생각해보기 위해서다. 
  • 천천히 우선순위를 정해나가면 좋은 선택을 내릴 수 있게 된다. 행복해지려면 결정을 내릴 힘이 있어야 하고, 겁먹지 말고 인생을 걸어갈 용기가 있어야 한다.

그 힘은 내 손에 달렸다.

  • Glise, K., Ahlborg, G., Jr, & Jonsdottir, I. H. (2014). Prevalence and course of somatic symptoms in patients with stress-related exhaustion: does sex or age matter. BMC Psychiatry14, 118. https://doi.org/10.1186/1471-244X-14-118
  • Wang, S., Zhao, Y., Zhang, L., Wang, X., Wang, X., Cheng, B., Luo, K., & Gong, Q. (2019). Stress and the brain: Perceived stress mediates the impact of the superior frontal gyrus spontaneous activity on depressive symptoms in late adolescence. Human Brain Mapping40(17), 4982–4993. https://doi.org/10.1002/hbm.24752
  • Wiegner, L., Hange, D., Björkelund, C., & Ahlborg, G., Jr (2015). Prevalence of perceived stress and associations to symptoms of exhaustion, depression and anxiety in a working age population seeking primary care–an observational study. BMC Family Practice16, 38. https://doi.org/10.1186/s12875-015-025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