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대 그냥 지나치면 안되는 당뇨병 경고 사인 10가지

물론 다른 것이 원인일 수도 있지만 이런 증상이 겹친다면, 당뇨병으로 인한 것일 수도 있다.

당뇨병은 “소리없는 살인자”로 불린다. 분명한 증상이 나타나지 않고 진행되기 때문이다.

신진대사와 관련된 질병 중 하나로 혈류의 글루코스 수치가 높은 것이 특징이다.

결과적으로 삶의 질은 낮아지고, 심혈관 질환에 걸릴 위험과 신경 손상도 더 커진다.

다른 증상과 분명히 구분되지 않아 이런 경고 사인을 지나치기 쉽다. 그래서 위험하다.

사실 세 명 중에 한 명은 당뇨병이 있는지 조차 몰랐다고 한다. 이런 경우 다른 합병증이 생길 위험이 커진다.

그래서 당뇨병이 있을 경우 초기에 나타나는 증상을 아는게 중요하다. 이런 증상이 나타나면 바로 병원에 가 진료를 받아야한다.

여전히 많은 사람들이 이런 초기 증상을 잘 모르고 있다. 오늘 이 글에서는 당뇨병의 경고 사인 10가지를 소개하려고 한다.

1. 갑자기 소변을 보고싶은 현상이 자주 생긴다

2-urination-frequently

소변을 자주 보는 것은 요로감염증이나 물을 많이 마셔서 그런 것일 수도 있다.

하지만 요로감염증이나 물을 많이 마신게 아닌데 방광을 비우고 싶은 느낌이 든다면 당뇨병 때문일 수 있다.

신장에서 과한 당분을 소변으로 배출시키려 하기 때문이다.

이 글도 읽어보자: 8가지 소변의 색으로 알 수 있는 건강상태

2. 목 마르다

이 증상도 1번과 관련되어 있을 수도 있다. 체내에 수분이 빠져나갈 수록 이것을 채우기 위해 계속 목마른 느낌이 드는 것이다.

3. 계속 뭔가가 먹고싶다

3-food-cravings

허기지는 것은 혈당 수치, 저혈당증과 과혈당증과 관련되어 있다.

세포는 필요한 만큼의 당분을 얻지 못하여 뇌로 신호를 보내는 것이다.

4. 입이 마른다

입이 마르는 것은 참 불쾌하고 심각한 건강 문제로 될 위험도 있다. 위생적이지 않을 뿐만 아니라 제2형 당뇨병 사인일 수도 있다.

피부 표면에 피가 날 수도 있고, 이렇게되면 박테리아와 세균이 늘고 치아에 문제가 생길 수도 있다.

5. 피로하다

4-fatigue

피로가 만성적으로 지속되거나, 너무 피곤한 것은 어떤 경우에도 그냥 지나쳐서 안된다.

물론 활동을 많이 한 날은 피곤한게 당연하지만 세포에 클루코스 수치가 부족할 때도 이런 현상이 나타난다.

자다가 화장실 가고싶어 잠을 설쳐 제대로 자지 못한 경우 이런 증상은 더 악화된다.

6. 시력에 문제가 있다

당뇨병이 있을 때 어떤 문제가 생기는 장기 중 하나가 눈이다. 당 수치가 높으면 시력에 문제가 생기는데, 시야가 뿌옇게 된다.

또 이상한 불빛이 보여 시력이 왜곡되어 보이는 경우도 생긴다.

미리 조치하지 않으면 최악의 경우엔 시력을 잃게 될 수도 있다.

7. 감염되다

클루코스 수치가 높을 때에는 박테리아, 바이러스나 균이 자라기 좋은 환경이 된다. 그래서 감염되는 것이 더 일반적인 상태로 되는 것이다.

칸디다성 질염, 균, 피부 감염, 요로감염, 바이러스는 당뇨병 환자에게 흔하게 나타나는 증상이다.

8. 사지가 감각이 없거나 저리거나 아리다

5-tingling

당뇨병과 밀접하게 관련되어 있는 신경이 손상되었을 때 이런 증상이 나타난다.

계속 재발될 수 있고, 통증이나 염증이 생길 수도 있다.

제때 치료하지 않으면 신경이 완전히 손상될 수 있고, 정말 심각한 문제가 될 수 있다.

9. 이유없이 살이 찌거나 살이 빠진다

이유없이 살이 빠지거나 살이 찐다면, 당뇨병으로 인해 인슐린을 사용할 수 없는 상태가 된 것일 수 있다.

글루코스 수치가 세포에 닿지 못하게 만들어 근육의 단백질을 에너지원으로 쓰기 시작하는 것이다.

또 반대의 상황이 생길 수도 있는데, 이때에는 자꾸 단 것이 당겨 계속 먹게 되고 결과적으로 살이찌는 것이다.

이 글도 읽어보자: 다이어트 할 때 이겨내야 할 것들 3가지

10. 상처가 잘 회복되지 않는다

6-wounds-healing

혈관이 손상되면 베이거나 긁히는 등 상처가 났을 때 신체의 치유 과정이 제대로 진행되지 않는다.

당분이 너무 많으면 동맥과 정맥을 손상시켜 혈액을 세포로 운반하는 능력이 떨어져 상처가 잘 낫지 않는 것이다.

이 글에서 소개하는 경고 사인을 알아두는 것은 중요하다. 또 건강한 생활습관을 유지하면 제2형 당뇨병은 예방할 수 있다는 것도 기억해두자.

살이 너무 찌지 않게 체중 관리를 하고, 금연하며 오랫동안 앉아있지 않는게 좋다. 또 정제 설탕이나 지방, 가공 식품 섭취는 줄이는게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