췌장 신경내분비 종양의 치료

30 9월, 2019
췌장 신경내분비 종양의 진단에는 임상검사, 내분비 호르몬 검사, 촬영 검사 및 병리 조직학적 분석이 필요하다.

췌장 신경내분비 종양은 췌장에 있는 내분비 조직인 랑게르한스섬의 세포에 생기는 내분비 종양 전체를 말한다. 악성으로 발전할 잠재력이 있지만, 일반적으로는 공격적이지 않다.

췌장 신경내분비 종양의 종류

랑게르한스섬에 생긴 종양은 기능성 종양과 비기능성 종양, 이렇게 두 가지 종류로 나뉠 수 있다.

기능성 종양

랑게르한스섬 종양
기능성 종양의 경우, 종양이 커지면 호르몬 분비 기능도 상승한다.

기능성 종양의 경우, 호르몬의 과다 분비가 일어난다. 다음은 기능성 종양을 몇 가지 추린 것이다.

  • 가스트린종: 가스트린 분비와 관련있는 종양으로, 졸린거 엘리슨 증후군으로 인한 가스트린 과다 분비의 원인이다.
  • 인슐린종: 가장 흔한 췌장 신경내분비 종양 중 하나다. 인슐린이 과다 분비되는 질환이지만, 보통 양성이다.
  • 글루카곤종: 악성 종양이다. 랑게르한스섬의 알파 세포에서 분비되는 글루카곤이 증가한다.
  • 소마토스타틴종: 몹시 드문 종양으로, 주로 악성이다. 소마토스타틴 호르몬을 과다 분비한다.
  • VIPoma종: 발병 확률이 낮은 종양으로, 장 폴리펩타이드를 과다 분비한다.
  • ACTHoma종: ACTH는 부신피질자극 호르몬이다. 랑게르한스섬에서 이 호르몬이 과다 분비되면 종양의 성장이 빨라진다.

비기능성 종양

비기능성 종양은 호르몬을 분비하지 않는 종양이다. 췌장 신경내분비 종양의 35~50%를 차지하며, 일반적으로 50~60세에 진단된다.

비기능성 종양의 절반 정도는 췌장의 머리와 목 부분에 자리한다. 비기능성 종양 중 가장 흔한 종은 PPoma종이며, 비기능성 종양은 보통 커지는 속도가 느리다. 크기가 커지고 전이가 있을 때 발견된다. 다음은 비 기능성 종양이 있는 사람들이 보이는 증상을 몇 가지 추린 것이다.

  • 체중 감소
  • 복통
  • 복부 종괴
  • 황달

신경내분비 종양의 진단

췌장 신경내분비 종양의 진단에는 임상검사, 내분비 호르몬 검사, 촬영 검사 및 종양의 병리 조직학적 분석이 필요하다.

한편, 내시경 초음파와 소마토스타틴 수용체 감마선 촬영 같은 기술로 간, 림프절, 뼈 전이를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면역조직화학을 적용하여 종양의 정도를 알 수 있다.

더 읽어보기: 췌장암의 첫 번째 호르몬 증상

췌장 신경내분비 종양의 치료

췌장 신경내분비 종양의 치료는 완전히 제거가 가능하냐 아니냐에 달려있다. 그러나 치료를 시작할 때는 전반적인 건강 상태 같이 확인해야 할 요소들이 있다.

때로는 종양을 완전히 제거할 수 있는지 확인하기가 어렵다. 그래서 수술 전에 복강경 검사를 하는 것이 종양 제거의 여부를 확인하는 데 도움이 된다.

췌장 신경내분비 종양은 가장 흔한 췌장암의 형태인 외분비 종양보다 완전히 제거하거나 절제할 수 있는 가능성이 크다.

절제할 수 있는 종양의 치료

췌장 종양
일부 종양은 수술 전에 절제하거나 제거할 수 있다.

몸의 다른 기관으로 전이되지 않았다면, 췌장 신경내분비 종양의 대부분은 절제할 수 있다. 또한, 너무 많이 퍼지지 않았을 경우, 전이된 췌장 신경내분비 종양을 절제할 수 있기도 하다.

수술은 종양의 종류, 크기, 위치에 달려있다. 종양을 제거하면 끝나는 단순한 수술이 있는가 하면 위플 수술(췌장-십이지장 절제술)처럼 복잡한 수술도 있다.

림프절을 같이 제거하는 경우가 많다. 수술 후 회복이 무척 중요한데, 암이 퍼졌거나 재발을 암시하는 신호에 주의해야 한다.

더 읽어보기: 췌장 건강을 개선하는 비법

절제할 수 없는 췌장 신경내분비 종양의 치료

수술을 통해 완전히 제거할 수 없는 이런 종양은 보통 성장이 느린 종양이다. 이럴 경우 종양의 발달을 통제하고, 성장을 막기 위한 약을 처방한다.

절제할 수 없는 종양을 지닌 환자들은 첫번째 치료로 화학치료를 시작한다. 종양이 췌장 밖으로 퍼졌을 경우, 호르몬 문제나 설사 같은 증상이 나타난다.

신경내분비 종양의 예후는 다양하게 나타난다. 가장 나쁜 경우는 종양이 크고 간과 림프절에 전이가 관찰될 때다. 기능성 종양의 경우 5년 생존율이 97% 이상이지만, 비 기능성 종양의 경우 30%의 생존율을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