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상이 나타나기 전에 종양을 감지하는 갈레리 혈액 검사

종양을 조기 감지한다는 갈레리 혈액 검사는 아직 검증이 더 필요하지만 일단 미국 정부 승인은 받은 상태다.
증상이 나타나기 전에 종양을 감지하는 갈레리 혈액 검사
Leonardo Biolatto

작성 및 확인 의사 Leonardo Biolatto.

마지막 업데이트: 29 12월, 2022

유럽 종양 학회의 마지막 회의는 암 환자들에게 희망적이었다. PATHFINDER 연구에서 종양을 감지하는 갈레리 혈액 검사 방법에 관해 발표했기 때문이다.

이는 선별 계획의 기념비적 발전을 의미한다. 유방 및 결장 종양의 조기 진단을 위한 개선된 기술은 혈액 시료를 통해 패러다임을 바꿀 것이다.

전문가들과 과학계는 진정한 희망이 나타났음을 인식하고 있다. 계속 연구가 계속하면 수십 년 안에 증상이 나타나기 전 종양을 감지하게 될지도 모른다.

갈레리 혈액 검사 발견 결과

PATHFINDER 연구는 6,000명이 넘는 자발적 지원자들을 최소 12개월간 추적 조사하며 ‘갈레리’ 혈액 검사의 민감도와 검출 효능을 실험했다.

이 프로젝트에서 흥미로운 점은 다중 센터다. 즉, 매우 다양한 사람들이 참여하고 Cleveland Clinic과 Mayo Clinic 같은 저명한 의료 기관의 후원하에 여러 국가에서 동시에 시행됐다는 것이다.

종양학 회의에서 발표된 결과는 지원자를 모니터링하는 팀이 지난 몇 달 동안 수집한 데이터였다. 50세가 넘는 지원자 6,600명 이상의 혈액 표본 중 92명이 갈레리 혈액 검사에서 암 양성 반응을 보였다. 좀 더 집중적인 검사 후 35명만이 암 확진을 받았다.

적은 숫자 같지만 사실 희망적인 수치다. 암 확진을 받은 35명은 무증상자였다. 갈레리 혈액 검사는 전통적인 방법으로 몇 년 후에 발견됐을지 모를 종양을 발견한 것이다.

이 연구의 근본적인 중요성은 아직 진단되지 않았고 종양이 의심되지 않은 환자를 대상으로 한 첫 번째 조사라는 점이다.

모니카 그랑하, 스페인 암 학회

갈레리 혈액 검사 조기 발견
혈액 검사의 용이성으로 인해 전 세계 거의 모든 곳과 모든 환자에게 적용할 수 있다.

종양을 찾아내는 혈액 검사 방법

혈액에는 세포가 버리는 DNA 조각이 있다. 이들은 정상적인 대사 과정과 악성 세포에서 일어나는 대사 과정 모두에서 유래한다.

요점은 암세포가 특정 DNA 단편을 생성한다는 것이다. 이들은 종양 DNA로 알려져 있으며 종양 DNA 혈액 순환은 오랫동안 연구 대상이었다.

PATHFINDER 연구는 낮은 비율로 존재하는 종양 DNA를 인식하는 방법을 검증하는 것이 목표다. 이제 막 시작되었지만 이미 생화학적 징후를 일으키는 종양의 조기 진단으로 이어질 수 있다.

현재 갈레리 혈액 검사는 종양 DNA 신호를 증폭하고 생화학자에게 ‘더 잘 발견되도록’ 한다. 종양 DNA 존재는 암이 존재한다는 뜻이니 의사는 악성 세포를 찾아 추가 검사를 수행한다.

갈레리 혈액 검사 발전의 한계는?

효율적인 혈액 검사를 완성하려면 아직 갈 길이 멀다. 그러나 종양 진단을 받은 환자를 대상으로 한 몇 년의 임상시험은 결실을 맺었다. 2020년, 갈레리 혈액 검사는 최대 50가지의 서로 다른  암을 식별한다.

가장 큰 문제는 감도다. 즉, 확정적인 양성 또는 음성 반응이 확인되어야 한다는 뜻이다.

종양 질환이 없는 환자를 불필요한 진단 검사에 노출시키지 않고 조기에 종양 환자를 발견하는 지점에 도달하려면 완벽해야 한다.

모니카 그랑하

연구진은 물론 실험의 양성 반응자 수가 너무 많았다는 현실을 인식했다. 추가 검사 결과 암 확진자는 절반 미만이었으니 확실한 개선이 필요하다.

아직 새로운 방식의 시작에 있으며 모든 것은 매우 예비적인 결과이니 주의 깊게 검토하기 전 일상적인 임상 시험에 적용할 수도 없고 적용해서도 안 된다.

‘Foundation for the Excellence and Quality in Oncology’의 라파엘 로페스

갈레리 혈액 검사 오 탐지
조기 발견은 효율적이어야 한다. 많은 오 탐지를 감지하고 불필요한 검사를 허용해서는 안 된다.

종양을 찾아내는 혈액 검사의 미래

종양의 조기 발견을 위한 갈레리 혈액 검사는 아직 연구 중이지만 일단 미국 정부 승인은 받았다.

더 많은 실험 참가자가 있어야만 일부 결과가 예상되며 곧 100,000명 이상의 지원자가 참여할 것이고 한다. 지원자가 많을수록 혈액 검사의 민감도와 특이도를 확인할 수 있다.

많은 환자가 진행성 암이고 효과적인 치료의 기회가 적으니 선별 검사 역할을 할 혈액 검사는 무척 유용할 수 있다.

이 글은 어떤가요?
육종의 유형 및 특징
건강을 위한 발걸음
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육종의 유형 및 특징

육종은 많은 유형이 있다. 따라서 여러 방식으로 나타나는 다양한 병리이다. 때로는 피부 아래에 혹으로 나타나며, 뼈 통증이나 복부 팽만감으로 모습을 드러내기도 한다. 육종의 다른 증상 중에서 체중 감소가 있을 수도 있다.



  • Liu, M. C., et al. “Sensitive and specific multi-cancer detection and localization using methylation signatures in cell-free DNA.” Annals of Oncology 31.6 (2020): 745-759.
  • Castelli, J., et al. “ADN tumoral circulant: principes, applications actuelles en radiothérapie et développement futur.” Cancer/Radiothérapie 22.6-7 (2018): 653-659.
  • Nikolaev, Sergey, et al. “Circulating tumoral DNA: Preanalytical validation and quality control in a diagnostic laboratory.” Analytical biochemistry 542 (2018): 34-39.
  • Klein, Eric A., Tomasz M. Beer, and Michael Seiden. “The Promise of Multicancer Early Detection. Comment on Pons-Belda et al. Can Circulating Tumor DNA Support a Successful Screening Test for Early Cancer Detection? The Grail Paradigm. Diagnostics 2021, 11, 2171.” Diagnostics 12.5 (2022): 1243.
  • Holdenrieder, Stefan, et al. “Pan-cancer screening by circulating tumor DNA (ctDNA)–recent breakthroughs and chronic pitfalls.” LaboratoriumsMedizin 46.4 (2022): 247-253.
  • Hitchins, Megan P. “Methylated circulating tumor DNA biomarkers for the blood-based detection of cancer signals.” Epigenetics in Precision Medicine. Academic Press, 2022. 471-512.

본 콘텐츠는 오직 정보 제공을 목적으로 하며 어떠한 경우든 전문가의 진단, 치료 또는 권고를 대신할 수 없습니다. 의문 가는 점이 있거나 구체적인 사항에 대해서는 반드시 가까운 병원에 내원하거나 전문가의 상담을 받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