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좀을 없애는 자가 자연 치유법

27 2월, 2019
요거트의 배양균은 무좀균을 치료하기에 좋다. 직접 바르거나 먹자!

무좀을 없애는 자가 자연 치유법은 무엇일까? ? 무좀의 원인은 다양하다. 간지럽고 보기 흉한 무좀은 건강에 심각한 영향을 미치는 다양한 증상들을 유발한다. 직접 접촉이나 신발, 양말, 심지어 수영장을 통해서 다양한 방법으로 무좀이 옮는다.

무좀균은 따뜻하고 습한 곳에서 창궐하기 때문에 발을 건조하게 말려주지 않으면 무좀이 생기기 쉽다. 대부분의 경우 무좀은 발가락 사이에 생긴다.

다행히도 무좀을 말끔히 없애줄 홈메이드 치유법들이 있다.

무좀 증상

무좀을 없애는 자가 자연 치유법

가장 흔한 무좀의 증상으로는 발가락이나 발 옆 피부가 갈라지고 각질이 일어난다. 다른 증상으로는 다음이 있다.

  • 빨갛고 간지러운 피부
  • 따끔따끔한 느낌
  • 터지는 물집
  • 발가락을 벌릴 때 느껴지는 통증
  • 악취
  • 건조한 피부

무좀균이 발톱에 퍼지면 발톱이 변색되고 부서진다. 여성보다는 남성이 무좀이 많은 경향이 있고, 아이와 성인 모두에게 나타난다.

무좀의 발생은 아래의 요인들과 관련이 깊다.

  • 과도한 땀
  • 면이 아닌 재질의 양말 착용
  • 발에 땀이 날 정도로 꽉 끼는 양말
  • 약한 면역 체계
  • 피부 병변
  • 발을 오랜 시간 젖은 상태로 유지

무좀을 없애는 자가 자연 치유법

1. 차

탄닌 산은 무좀균을 치료한다. 자연 수렴제인 탄닌 산은 무좀균의 창궐을 예방하고 발을 건조하게 유지한다. 발을 탄닌 산에 넣어 효능을 즐기자.

재료

  • 홍차 3테이블스푼
  • 물 4컵

사용법

  • 물을 냄비에 넣고 차를 우린다.
  • 물이 끓으면 5분 더 유지한다.
  • 불을 끄고 식힌다.
  • 차가 식으면 홍차를 걸러낸 후 용기에 대야에 붓는다.
  • 발을 30분간 담근다.
  • 수건으로 발, 특히 발가락 사이의 물기를 잘 닦는다.
  • 무좀이 개선될 때까지 하루에 2번 반복하자.

2. 소금

무좀을 없애는 자가 자연 치유법

소금은 습기를 제거하기 때문에 무좀 치료에 딱이다. 또한 성가신 무좀균도 제거한다.

재료

  • 물 4컵
  • 소금 5 테이블스푼

사용법

  • 물을 데운다.
  • 물이 따뜻해지면 소금을 푼다.
  • 따뜻한 소금물에 발을 넣고 물이 식을 때까지 기다린다.
  • 발을 잘 닦고 무좀 부위에 베이킹 소다 혹은 땀띠 파우더를 바른다.
  • 최소 2주간 매일 반복한다.

3. 요거트

유제품의 배양균은 곰팡이나 박테리아 감염을 치료하기에 최적의 재료가 된다. 배양균이 활발한 유기농 요거트를 쓰도록 하자.

요거트는 2가지 방법으로 치유에 이용될 수 있다. 우선 매일 아침 공복에 그리고 자기 전에 요거트를 먹을 수 있다. 한편으로는 무좀 부위에 요거트를 직접 발라도 된다.

재료

  • 요거트 1 테이블스푼
  • 물 2 테이블스푼

사용법

  • 두 재료를 잘 섞어 무좀 부위에 바른 뒤 말리자.
  • 따뜻한 물로 헹군다.
  • 증상이 호전될 때까지 매일 2회 반복하자.

4. 마늘

무좀을 없애는 자가 자연 치유법

마늘에는 곰팡이를 물리치는 성분이 있다.

재료

  • 마늘 한 쪽
  • 올리브 오일 2방울

사용법

  • 마늘을 으깬 후 올리브 오일을 넣어 반죽을 만들자.
  • 무좀 부위에 바르고 30분간 둔다.
  • 따뜻한 물로 헹구고 순한 비누로 씻은 뒤 물기를 잘 닦는다.
  • 2주간 매일 반복한다.
  • Findley, K., Oh, J., Yang, J., Conlan, S., Deming, C., Meyer, J. A., … Segre, J. A. (2013). Topographic diversity of fungal and bacterial communities in human skin. Nature. https://doi.org/10.1038/nature12171
  • Sroka, C. B. (1956). Athlete’s Foot. British Medical Journal. https://doi.org/10.1136/bmj.2.4989.420-b
  • Mendoza, N., Palacios, C., & Cardona, N. (2012). Onicomicosis : afección común de difícil tratamiento. Rev Asoc Colombia Dermatologí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