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러스성 인두염의 진단 및 치료

02 11월, 2020
바이러스성 인두염은 바이러스에 의한 감염이다. 흔히 발생하며 대부분 합병증을 일으키지 않는다. 증상은 며칠 동안만 나타난다.

바이러스성 인두염은 인두염의 가장 일반적인 유형이다. 실제로 60~80% 사례가 바이러스성 감염이다. 하지만 사람들은 항생제를 사용하곤 하는데, 이는 잘못된 방법이다. 항생제는 박테리아 질환에만 효과가 있으므로, 바이러스성 인두염에 사용하는 것은 좋지 않다.

일반적으로 이러한 질환은 한랭 전선이 다가오는 시기나 추운 겨울철에 더 자주 발생한다. 바이러스성 인두염은 전염성 감염이므로, 이미 아픈 사람과의 접촉을 피하는 것이 가장 좋은 예방책이다.

바이러스성 인두염이란?

바이러스 감염으로 인해 인두 내벽에 생긴 염증을 바이러스 인두염이라고 한다. 인두는 구강과 후두, 식도를 연결하는 원통 모양의 해부학적 구조이다. 목에 있으며 성인의 경우 약 15cm이다.

인두에는 여러 가지 이유로 인해 염증이 생길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해야 한다. 때로는 세균 감염이나 균이 있어 염증이 발생할 수 있다. 또한 최대 30%의 사례에서는 병원균이 없다.

따라서 바이러스성 인두염은 바이러스에 의해서만 발생한다. 병의 진행은 관련된 바이러스의 유형과 병의 관리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 합병증은 매우 드물게 나타날 수 있다.

더 읽어보기: 인후통을 완화하는 방법

바이러스성 인두염의 진단 및 치료

바이러스성 인두염은 인두 점막에 생긴 염증이며 전염성이 높다.

바이러스성 인두염의 원인

바이러스성 인두염은 일반적으로 바이러스 감염이다. 다시 말해, 다른 전염성 질환의 증상 중 하나이다. 이러한 염증이 다른 병을 동반하지 않을 때는 비특이성 바이러스 인두염이라고 한다.

이러한 질병은 일반적으로 서서히 시작되며, 비특이성 바이러스 인두염의 경우 거의 손상을 유발하지 않는다. 대체로 문제가 2~3일 이내에 해결된다. 다른 사례에서 바이러스 및 관련 병리는 대개 다음과 같다.

바이러스성 인두염의 징후

이 질병의 특징적인 증상은 인후통이다. 또한 사람마다 정도의 차이가 있을 수 있는 다른 증상이 있다. 이러한 증상은 대개 다음과 같다.

  • 건조한 목
  • 음식이나 침을 삼킬 때 느껴지는 통증
  • 편도염으로 알려진 편도선 염증
  • 38도 이하의 발열
  • 두통
  • 부은 목샘
  • 피로

질병을 일으키는 바이러스의 유형에 따라 증상이 다를 수 있다. 급성 바이러스 인두염에서는 인두가 붉게 보이며 점액으로 덮여 있다. 마찬가지로 만성 바이러스 인두염에서는 점막이 탁하고 얇으며 농도가 진한 점액으로 덮여 있다.

일반적으로 진단은 임상적이며 환자의 병력과 신체검사를 바탕으로 한다. 의사는 일부 사례에서 세균성 인두염을 배제하기 위해 신속 연쇄상 구균 항원 검사와 같은 검사를 지시한다.

더 읽어보기: 인두염의 증상 및 자연 치료제

바이러스성 인두염의 진단 및 치료

인후통은 바이러스성 인두염의 주된 임상 증상이다. 삼킴 장애와 발열이 있을 수도 있다.

치료 방법

바이러스성 인두염에 대한 특별한 치료법은 없다. 따뜻한 소금물 가글과 같은 가정 요법이 종종 이러한 사례에서 효과적이다. 소금물 가글은 따뜻한 물 한 컵에 약간의 소금을 희석한 뒤 하루에 3회 가글을 하는 방식이다.

물을 많이 마시는 것도 인후를 식히고 신체가 바이러스를 제거하는 데 도움이 되므로, 유용한 방법이다. 자극적이지 않은 식단을 섭취하고, 휴식을 취하며, 담배나 매운 음식과 같은 자극물을 피하는 것이 가장 좋다.

또한 바이러스성 인두염이 있을 때는 항생제 복용을 삼가는 것이 중요하다. 이는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다. 오히려 박테리아를 강화하여 이러한 약에 대한 내성이 생긴다.

인두염은 거의 합병증을 유발하지 않는다. 하지만 최근 몇 년간 인두 편도염이 더 공격적인 질환이 되었다는 증거가 있다. 인두 편도염은 편도선에 영향을 미치는 인두염의 유형이며, 80%의 사례가 바이러스로 인해 발생한다.

  • Wilson A. Pharyngitis. Essential Infectious Disease Topics for Primary Care. 2008;15-24. doi:10.1007/978-1-60327-034-2_2
  • Wolford RW, Goyal A, Belgam Syed SY, et al. Pharyngitis. [Updated 2020 May 22]. In: StatPearls [Internet]. Treasure Island (FL): StatPearls Publishing; 2020 Jan-. Available from: https://www.ncbi.nlm.nih.gov/books/NBK519550/
  • Boktor SW, Hafner JW. Influenza. [Updated 2020 May 26]. In: StatPearls [Internet]. Treasure Island (FL): StatPearls Publishing; 2020 Jan-. Available from: https://www.ncbi.nlm.nih.gov/books/NBK459363/
  • Coco A, Kleinhans E. Prevalence of primary HIV infection in symptomatic ambulatory patients. Ann Fam Med. 2005;3(5):400-404. doi:10.1370/afm.376
  • van der Veen EL, Sanders EA, Videler WJ, van Staaij BK, van Benthem PP, Schilder AG. Optimal site for throat culture: tonsillar surface versus posterior pharyngeal wall. Eur Arch Otorhinolaryngol. 2006;263(8):750-753. doi:10.1007/s00405-006-0046-6
  • Satomura K, Kitamura T, Kawamura T, et al. Prevention of upper respiratory tract infections by gargling: a randomized trial. Am J Prev Med. 2005;29(4):302-307. doi:10.1016/j.amepre.2005.06.0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