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의 골다공증: 예방과 치료

여성의 골다공증: 예방과 치료

마지막 업데이트: 10 4월, 2019

이 글에서는 여성의 골다공증 예방법과 치료법을 소개한다.

골다공증은 보통 여성들에게 나타난다. 골다공증은 뼈가 부피를 잃는 만성 질환으로, 뼈가 약해지고 심지어는 기형이 되어 정말 끔찍한 통증이 따른다.

효과적인 대처 방법이 없을까? 안타깝지만, 지금까지 발견된 치료법은 없다. 하지만 골다공증으로 인한 고통을 최대한 줄여 삶의 질을 최대한 높일 수 있는 방법은 있다. 

어떤 사람들이 골다공증에 더 쉽게 걸릴까?

여성의 골다공증: 예방과 치료

뼈는 살아있는 조직으로 형성된다. 뼈의 구조는 출생 후 성장하면서 20세까지 밀도와 강도를 얻는 등 계속 변화한다. 이 때 우리의 골밀도는 최대를 기록한다.

무슨 뜻일까? 우리가 성장하기 위해서는 강하고 건강한 뼈가 필요하다. 좋은 생활 습관, 좋은 식습관 등으로 골밀도를 유지시킬 수 있다.

하지만 여러 이유로 문제가 생길 수 있다. 칼슘, 불소, 비타민 D등의 결핍 등이다. 지금부터는 어떤 사람이 골다공증에 더 취약한지를 결정하는 요인들을 설명해 보려고 한다. 

1. 우리의 통제를 벗어나는 위험 요인들

  • 여성이라는 것: 그렇다, 불공평하지만 우리의 특질, 유전, 호르몬적 요인이 우리를 골다공증에 더 취약하게 만든다.
  • 나이: 이건 시간의 문제로, 피할 수 없다. 나이가 들어가면서 자연스레 골다공증을 얻게 된다. 이는 정상이다.
  • 유전: 골다공증으로 고생한 가족이 있는가? 엄마 또는 할머니? 만약 그렇다면 그 사람에게 골다공증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아지게 된다. 이를 기억하고 이른 나이부터 뼈의 건강을 관리하도록 하자.
  • 폐경: 폐경으로 인한 호르몬 변화도 골다공증 발병의 원인이다. 또 다른 위험 신호로는 45세 전에 겪는 조기 폐경을 들 수 있다.
  • 체형: 다소 작고 날씬한 체형인 경우에도 골다공증이 생길 위험이 있다.
여성의 골다공증: 예방과 치료

2. 우리가 관리할 수 있는 위험 요인들

항상 칼슘과 비타민 D 섭취량을 일정 수준 유지하는 것이 제일 중요하다는 점을 기억하자.

  • 술, 심지어 소다 등도 피하자. 우리가 정말 사랑하는 탄산 음료는 다량의 칼슘을 몸 밖으로 배출한다.
  • 담배를 피우는가? 그렇다면 오늘부터 담배를 멀리해보자.
  • 거식증과 같은 섭식 장애도 조심하자. 만약 섭식 장애를 오랜 시간 앓는다면, 우리의 뼈는 골다공증으로 고생할 가능성이 높아진다.
  • 여성호르몬 또는 남성호르몬 수치가 낮은 것도 골다공증 발병을 결정할 수 있다. 그리고 갑상선 이상을 조심하자. 골밀도를 낮출 가능성이 있기 때문이다.
  • 코르티코스테로이드 등의 약물을 조심하자. 염증을 위한 이 약물을 수 년간 복용하면 문제가 생길 수 있다. 속쓰림 약도 마찬가지다. 이 약물들은 칼슘 흡수를 낮춰 골다공증을 유발한다. 적절히 사용하되, 절대 남용하면 안된다!

골다공증 치료법

여성의 골다공증: 예방과 치료

일단 몇 가지 부분을 정확히 짚고 넘어가야 할 필요가 있을 것 같다. 골다공증은 완치될 수 없고, 치료될 뿐이다. 그리고 의사가 처방하는 치료를 항상 따라야 한다. 그러므로, 골다공증을 진단받는 순간, 내 삶은 그 전의 삶과 똑같진 않을 것이라는 사실을 인지해야만 한다. 하지만 몇 가지 변화를 겪더라도, 의지와 격려로 우리는 여전히 높은 삶의 질을 영유할 수 있다!

진통제만을 먹는 것으로 내 자신을 한정시키지 말자. 아래의 간단한 팁들을 참고하여 내 삶과 내 자신을 즐기자.

  1. 수영: 움직이지 않은 생활 방식은 골밀도 감소에 영향을 준다는 사실, 알고 있을 것이다. 그러니 골다공증 진단을 받았어도 포기하지 말고, 가만히 있지 말자. 일주일에 수영 3번은 여러분의 증상을 훨씬 더 개선해줄 것이다. 또한 골밀도 감소 과정을 늦추고, 더욱 수영을 몸에 익힐수록 몸의 움직임도 자유로워짐을 느끼게 된다.
  2. 마그네슘과 비타민 D: 약국에서 파는 보조 식품을 먹거나 의사와의 상담을 통해 처방을 받도록 하자. 또한 식단에 시금치, 호박씨, 현미밥, 생선, 아보카도, 그릭 요거트, 바나나, 말린 무화과, 다크 초콜렛 등을 추가하며 음식으로도 이 무기질을 충분히 섭취할 수 있다.
  3. 민들레: 민들레는 여성들이 자주 겪는 규소 결핍 증상을 도와준다. 매일 민들레 차를 마시면 칼슘 합성 과정이 더 원활하게 이루어질 것이다.
  4. 체리와 레몬: 이 두 과일을 빼놓을 수 없다. 체리를 구하는 게 힘이 든다면, 망설이지 말고 매일 레몬 주스 한 잔을 마시자. 레몬에는 칼슘과 비타민 C가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어서 우리 뼈가 제대로 칼슘화 할 수 있도록 돕는 역할을 하기 때문이다.

이 글의 내용을 참고하여 오늘부터 바로 실천해보는 건 어떨까?

이 글은 어떤가요?
골다공증에 대한 진실 및 오해
건강을 위한 발걸음
읽어보세요 건강을 위한 발걸음
골다공증에 대한 진실 및 오해

골다공증은 뼈의 칼슘 손실, 비타민 D 결핍 또는 유전적인 요인으로 발생할 수 있는 뼈 질환이다. 이 질환은 뼈가 내부 미세조직에 마모되어 밀도 및 지탱 능력이 떨어질 때 발생한다. 이 글을 통해 골다공증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자.



  • Sözen T, Özışık L, Başaran NÇ. An overview and management of osteoporosis. Eur J Rheumatol. 2017;4(1):46-56. doi:10.5152/eurjrheum.2016.048
  • Stewart TL, Ralston SH. Role of genetic factors in the pathogenesis of osteoporosis. J Endocrinol. 2000;166(2):235-245. doi:10.1677/joe.0.1660235
  • Wardlaw GM. Putting body weight and osteoporosis into perspective. Am J Clin Nutr. 1996;63(3 Suppl):433S-436S. doi:10.1093/ajcn/63.3.433
  • Kling, J. M., Clarke, B. L., & Sandhu, N. P. (2014). Osteoporosis prevention, screening, and treatment: a review. Journal of women’s health (2002), 23(7), 563–572. https://doi.org/10.1089/jwh.2013.4611
  • Yoon, V., Maalouf, N.M. & Sakhaee, K. The effects of smoking on bone metabolism. Osteoporos Int 23, 2081–2092 (2012). https://doi.org/10.1007/s00198-012-1940-y
  • Weitzmann, M. N., & Pacifici, R. (2006). Estrogen deficiency and bone loss: an inflammatory tale. The Journal of clinical investigation, 116(5), 1186–1194. https://doi.org/10.1172/JCI28550
  • Briot, K., & Roux, C. (2015). Glucocorticoid-induced osteoporosis. RMD open, 1(1), e000014. https://doi.org/10.1136/rmdopen-2014-000014
  • J. A. Todd, R. J. Robinson. 2003. Osteoporosis and exercise. Postgraduate Medicine Journal. https://www.ncbi.nlm.nih.gov/pmc/articles/PMC1742726/pdf/v079p00320.pdf
  • Yanlin Su; Zhe Chen. 2020. Swimming as Treatment for Osteoporosis: A Systematic Review and Meta-analysis. BioMed Research International. https://www.hindawi.com/journals/bmri/2020/6210201/
  • Castiglioni, S., Cazzaniga, A., Albisetti, W., & Maier, J. A. (2013). Magnesium and osteoporosis: current state of knowledge and future research directions. Nutrients, 5(8), 3022–3033. https://doi.org/10.3390/nu5083022
  • Wirngo, F. E., Lambert, M. N., & Jeppesen, P. B. (2016). The Physiological Effects of Dandelion (Taraxacum Officinale) in Type 2 Diabetes. The review of diabetic studies : RDS, 13(2-3), 113–131. https://doi.org/10.1900/RDS.2016.13.1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