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질 완화에 도움이 되는 팁

25 9월, 2019
치질에 시달리는 사람은 많지만 치칠에 대해서 말하는 사람은 적다. 치질은 흔한 질환으로서 몇 가지 팁을 적용하면 쉽게 완화할 수 있다!

오늘은 치질 완화에 도움이 되는 팁을 알아보자. 치질은 무척 골치 아픈 문제가 될 수 있다. 치질이 있는 사람에게는 앉기, 걷기, 화장실 가기 같은 지극히 평범한 일도 불편하고 고통스럽다. 따라서 증상이 나타나면 완화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치질은 치핵이라고도 불리는데, 치핵은 항문의 작은 정맥들이 모인 것으로 해부학적으로 정상적인 인체 부위다. 배설 시 항문 피부를 보호하는 역할을 하는 치핵에 문제가 생기는 것은 항문이나 직장에서 정맥이 부풀어 오를 때다.

하지만 치질을 완화하는 것은 무척 간단하고 빠르고 비용도 저렴하다. 이번 글에서 다룰 팁에 주목하자.

치질의 원인

치질은 무척 흔한 질환이다성인의 50% 이상이 치질을 앓고 있으며 미국에서는 치질을 치료하는 데 한 해 약 7억7천 달러의 비용이 쓰인다. 보험회사의 계산에 따르면, 이 비용은 처방 없이 살 수 있는 약품은 포함되지 않은 비용이다.

치질은 두 가지로 나뉠 수 있다. 항문과 직장 내에서 치핵이 부풀었을 때를 내치질이라고 하고, 피가 나고 근질거릴 수는 있지만 아프지는 않다. 항문 밖으로 치핵이 나올 때를 외치질이라고 하며, 내치질보다 더 문제가 된다. 근질거리고, 아프고, 옷을 입을 때나 앉을 때 불편하기 때문이다.

치질의 원인
변비는 직장의 정맥을 부풀게 하여 치질을 유발하는 주요 원인이다.

치질을 유발하는 과학적인 원인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지만, 몇 가지 요인이 있다.

  • 변비 및 배설 시 힘을 주는 행위는 직장과 항문의 정맥을 부풀린다. 설사 역시 치질을 유발할 수 있다.
  • 오래 앉아 있는 행위 역시 치질을 유발할 수 있다. 특히 변기에 너무 오래 앉아 있는 행위가 해당된다.
  • 임신 시 자궁이 커지면서 혈관을 눌러 치질을 유발할 수 있다.
  • 비만은 항문에 더 큰 압력을 주기 때문에 치질의 위험 요소가 될 수 있다.
  • 항문 성교 역시 마찰과 압력 때문에 치질을 유발할 수 있다.

더 읽어보기: 변비를 완화하는 아마씨 치료법 3가지

치질 완화에 도움이 되는 팁

치질은 병원에 가지 않고도 쉽게 완화할 수 있다. 물론 자주 재발하거나 낫지 않거나 엉기거나 탈항이 일어나면 병원을 찾기를 권한다. 의사가 가장 좋은 치료법을 안내해줄 것이다.

어떤 경우든, 일부 자연요법은 무척 효과적인 편이다.

미지근한 물로 좌욕하기

미지근한 물은 통증을 완화하고 부기를 줄이는 데 도움이 된다맨해탄 메디컬 센터의 도널드 사인먼 박사는 하루 3번 미지근한 물로 욕조를 15cm 정도 채우고 15분씩 좌욕을 하라고 권한다. 그러면 곧바로 증상이 완화되고 며칠 후며 붓기가 줄어들 것이다.

욕조가 없다면 대야를 사용해 좌욕을 하는 것으로 치질을 완화할 수 있다.

엡솜 소금

엡솜 소금
엡솜 소금은 좌욕이나 바르는 용도로 사용할 수 있으며, 치질 증상 완화에 무척 효과가 있다.

치질 완화에 엡솜 소금을 사용하는 방법은 두 가지가 있다. 한 가지는 미지근한 물로 좌욕을 할 때 넣는 방법과 반죽하여 치질 부위에 바로 바르는 방법이다.

욕조에 넣으려면 물을 15 cm까지 채운 후 엡솜 소급을 두 컵 넣고, 대야에서 좌욕을 하려면 반 컵을 넣는다. 역시 하루 3번 15분씩 소금 좌욕을 권한다.

연고를 만들어 바르려면 다음과 같은 재료가 필요하다.

  • 글리세린
  • 엡솜 소금
  • 부드러운 거즈

만드는 법

  1. 글리세린 2숟가락과 엡솜 소금 2숟가락을 반죽 제형이 되게 섞는다.
  2. 거즈에 반죽을 묻혀 15분 동안 항문에 붙이고 있는다.
  3. 거즈를 버리고 새 거즈를 물에 적셔 부드럽게 닦아준다.
  4. 치질이 줄어들 때까지 6시간마다 반복한다.

얼음주머니

부기를 줄이는 데는 추위가 도움이 되기 때문에 얼음주머니 사용을 권한다. 치료용 얼음주머니가 없다면 비닐봉지에 얼음을 넣고 얇은 천으로 감싼다. 얼음을 피부에 직접 대서는 절대 안 된다.

알로에로 치질 완화하기

치질 자연요법
알로에베라는 항염과 진정 작용을 하여 치질 치료를 돕고 치질 부위를 보습한다.

거의 모든 피부 질환에 적극적으로 권해지는 알로에베라 젤은 치질에도 좋다. 미국의 국립보완통합의학센터는 항문 주위 정맥의 붓기를 가라앉히는 데 알로에를 사용하기를 권한다.

알로에베라 젤은 약국이나 건강식품점에서 구할 수 있다. 식물에서 직접 추출하려면, 알로에베라 잎을 세로로 가른 후 수저로 투명한 젤을 파낸다. 소량을 항문에 직접 바른다. 남은 젤은 냉장 보관한다.

한번도 알로에베라를 써본 적 없다면, 피부 다른 부위에 먼저 발라보고 알레르기 반응이 일어나는지 확인한다. 반응을 확인하려면 24시간이 지나야 한다.

위치하젤 잎

위치하젤 잎에는 하지정맥류, 혈관 질환, 두드러기 증상을 완화하는 물질이 들어 있는 것으로 유명하다. 하버드 의대에서는 위치하젤을 치질 완화에 권하기도 한다.

  1. 물 한 잔에 위치하젤 잎 2숟가락을 넣고 10분 동안 우린다.
  2. 식힌 후 솜에 적신다.
  3. 하루에 여러 번 부드럽게 항문에 바른다.
  4. 남은 물은 냉장 보관한다.

위치하젤은 건강식품점에서 구할 수 있고 약국에서 연고 형태로 파는 제품을 구할 수도 있다.

섬유질 함유 식단 섭취

치질 완화에 대한 팁
소화기 건강이 좋으면 치질을 예방하거나 치료를 가속화할 수 있다.

섬유질이 든 음식은 대변을 부드럽게 만들어 배설을 돕기 때문에 배설 시 통증을 완화할 뿐만 아니라 치질을 예방하는 데도 권장된다.

치질이 이미 있을 때는 음식 외에도 영양제의 형태로 섬유질을 섭취할 수 있다. 단, 완하제는 피해야 한다. 완하제를 복용하면 화장실을 가는 횟수가 늘어나기 때문이다. 물을 많이 마시는 것도 대변을 부드럽게 만드는 데 도움이 된다.

더 읽어보기: 아기 변비가 생기는 이유

걷기

걷거나 가벼운 운동은 장 운동을 도와 큰 힘을 주지 않고도 대변을 볼 수 있게 돕는다. 치질이 있을 때는 운동을 고를 때 주의해야 하는데, 일부 신체 활동은 우리가 모르는 새 직장에 압력을 가하기 때문이다. 

화장실 가는 횟수 조절

대변이 마려울 때만 화장실에 가는 것은 항문과 직장에 불필요한 압력을 가하지 않는 좋은 방법이다. 그렇다고 오래 참아서도 안 된다. 대변을 참는 것 역시 항문에 압력을 가하는 행위다.

변기 위에서는 필요 이상으로 오랜 시간 동안 앉아있거나 다른 일을 해서는 안 되는데, 직장에 압력을 가하게 되기 때문이다. 사인먼 박사는 “화장실은 책을 읽거나 십자말 퀴즈를 푸는 곳이 아닙니다”라고 경고한다.

  • Alberto Hernández-Reyes. Beneficios para la salud de la fibra dietética. Conference: Máster en Nutrición Humana. December 2015.
  • María Emilia Carretero Accame. PLANTAS MEDICINALES PARA ALTERACIONES VASCULARES. III.
  • Mukherjee, P. K., Nema, N. K., Maity, N., Mukherjee, K., & Harwansh, R. K. (2014). Phytochemical and therapeutic profile of Aloe vera. Journal of Natural Remedies14(1), 1–26.
  • Rubbini M, Ascanelli S. Classification and guidelines of hemorrhoidal disease: Present and future. World J Gastrointest Surg. 2019;11(3):117‐121.
  • Hemorrhoid treatments cost hundreds of millions in US each-year. Carolyn Crist. Agencia Reuters. (2019).
  • Sun, Z., & Migaly, J. (2016, March 1). Review of Hemorrhoid Disease: Presentation and Management. Clinics in Colon and Rectal Surgery. Thieme Medical Publishers, Inc.